10월 주말은 득템하는 날! 4년 만에 돌아온 '뚝섬 재사용장터'

내 손안에 서울

발행일 2023.09.27. 14:25

수정일 2023.11.09. 14:47

조회 8,701

‘뚝섬 재사용 장터(플리마켓)’가 4년 만에 재개장한다.
‘뚝섬 재사용 장터(플리마켓)’가 4년 만에 재개장한다.

코로나19 확산으로 2020년부터 운영을 중단했던 ‘뚝섬 재사용 장터(플리마켓)’가 4년 만에 재개장한다. 오는 10월 14일부터 10월 29일까지 매주 토·일요일 총 6회 열리며, 뚝섬 한강공원 광장(7호선 뚝섬유원지역 2, 3번 출구)에서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한다.

‘뚝섬 재사용 장터’는 지난 2004년부터 뚝섬 한강공원에서 매년 운영해온 서울시 공식 재사용 물품 판매·교환장터로, 2019년까지 총 판매 참가 20만팀, 방문 시민 570만명, 물품 거래는 1천만 점에 이를 정도로 큰 호응을 얻었다.

장터에서는 시민들이 직접 사용하지 않는 물건을 가져와 판매하거나 다른 물건으로 교환할 수 있다. 이외에도 새활용 체험 및 친환경 캠페인, 제로웨이스트(쓰레기없애기) 기업 제품 소개, 거리공연 등 자원순환의 중요성을 알리는 행사에도 참여할 수 있다.

▴폐장난감이 쓸모 있는 장난감으로 변신 ▴플라스틱 소비 감소를 위한 리필스테이션 ▴걷거나 뛰면서 쓰레기를 줍는 줍깅 ▴헌 옷에 새 생명 불어넣기 ▴새 옷 안 사기 캠페인 ▴자원 재사용 다짐 문구 캠페인 ▴지구를 위한 친환경 교육 등 다양한 행사가 준비돼 있다.

판매 참가를 원하는 시민은 뚝섬 재사용 장터(플리마켓)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서울시 누리집 등을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참가비는 무료다. 접수 결과 판매 자리 배정 수(200팀 규모)를 초과하면 추첨을 통해 판매자를 선정한다. ☞ 참가신청

참가 신청은 10월 16일까지로, 회차별로 200팀을 모집하며 추가될 경우 추첨 선정한다. 선정 결과는 뚝섬 플리마켓 공식 누리소통망 등에 게재되며 개별 통보한다.

식품, 성인용품, 가품, 대형 가전 및 가구, 의약품, 반려동물 등 행사 취지에 맞지 않는 상품은 판매할 수 없으니, 참가 희망 시민은 반드시 공지사항을 사전에 확인해야 한다.

한편, 시는 서울특별시교육청과 함께 ‘자원순환실천 캠페인’을 진행한다. 서울교육공동체(교원, 학생, 학부모)와 협조해 뚝섬 재사용 장터에 참여, 학생들이 자원순환 활동을 통해 순환경제에 대해 배우고 일상 속 실천을 이어갈 수 있도록 독려한다. 학생 실천 네트워크인 ‘학생기후행동365’도 재사용 장터에 참여할 예정이다.

서울특별시교육청이 운영하는 ‘학생기후행동365’는 미래 세대를 위해 365일 기후행동을 실천하고 제안하는 청소년 네트워크로 현재 초・중・고등학교 학생 4,044명이 활동 중이다.

뚝섬 재사용 장터

운영기간 : 2023. 10.14. ~ 10.29. 11:00~17:00
   ※ 총 6회 (1회 10.14./2회 10.15./3회 10.21./4회 10.22./5회 10.28./6회 10.29.)
   ※ 기상 여건 등에 따라 부득이 휴장될 수 있습니다.
운영장소 : 뚝섬 한강공원 광장(7호선 뚝섬유원지역 2, 3번 출구 앞)
판매신청 : 10월 16일까지 온라인 신청 (신청자가 많을 시 추첨 선정)
프로그램 : 재사용 물품 판매·교환 장터, 자원 순환·친환경 체험 프로그램 및 캠페인, 문화공연 등
인스타그램 : 뚝섬 플리마켓

매일 아침을 여는 서울 소식 - 내 손안에 서울 뉴스레터 구독 신청 내가 놓친 서울 소식이 있다면? - 뉴스레터 지난호 보러가기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누리집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성 광고, 저작권 침해, 저속한 표현, 특정인에 대한 비방, 명예훼손, 정치적 목적,
유사한 내용의 반복적 글, 개인정보 유출,그 밖에 공익을 저해하거나 운영 취지에 맞지
않는 댓글은 서울특별시 조례 및 개인정보보호법에 의해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