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서울의 ‘길’을 걷다보면 알게 될거야

내 손안에 서울

발행일 2015.10.12 13:11

수정일 2015.10.12 13:23

조회 271

“나에게 길은 [    ] 이다?”

차를 위한 길이 아닌, 사람을 위한 길 ‘보행친화거리’가 서울 곳곳에서 여러분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길의 주인은 본래 차가 아니라 사람이라는 것 다들 알고 계시죠?

서울의 구석구석을 걷다보면 우리는 관객이 되고, 때론 주인공이 됩니다. 서울의 길에는 저마다의 역사가 서려있고 또 민족의 아픔과 눈부신 발전이 발자국처럼 남아있습니다. ‘걷는 도시, 서울'에서는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까요. 이 가을에는 당신만의 ‘길’ 이야기를 직접 만들어보세요.

사람 중심의 서울, 길이 서울을 말합니다.

■ 관련 홈페이지

 ☞ 스토리 in 서울, 보행친화도시 페이지

■ 관련기사

 ☞ 차에 뺏겼던 ‘길’을 다시 되찾은 날

 ☞ 서울역고가 ‘차량길’에서 ‘사람길’로 바뀐다

 ☞ 뜨거운 햇볕도 숨어버리는 ‘서울 녹음길 190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