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명자료] 총파업·집회 강행 밝힌 민주노총…“자제” 요청만 한 서울시

서울특별시 대변인

발행일 2020.11.24. 18:10

수정일 2020.11.24. 18:11

조회 538

해설명상단

[해명자료] 총파업·집회 강행 밝힌 민주노총…“자제” 요청만 한 서울시 (2020.11.24.)

◆ 총파업·집회 강행 밝힌 민주노총에 서울시가 자제 요청만 했다는 보도 내용은 사실과 다름

- 서울시는 11월 23일 ‘서울 전역 10인 이상 집회금지’ 고시를 하였으며, 고시만으로 별도의 조치 없이 금지의 효력이 발생함

- 그럼에도 불구하고 서울시는 (11월 24일 이후 10인 이상 집회로 신고한) 민주노총 집회신고 단체들에게 공문을 통해 분명한 금지 통보를 하였음

※ (고시에 따라 금지할 수 없는) 10인 미만 집회에 대해서도 방역상황을 고려하여 자제요청 및 방역수칙 준수를 지속 요청하고 있음

문의전화: 02-2133-5665

매일 아침을 여는 서울 소식 - 내 손안에 서울 뉴스레터 구독 신청 내가 놓친 서울 소식이 있다면? - 뉴스레터 지난호 보러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