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16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국내 발생 현황

질병관리본부

발행일 2020.04.16 14:30

수정일 2020.04.16 15:00

조회 604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4월 16일 0시 현재, 총 누적 확진자수는 10,613명 (해외유입 967명(내국인 91.6%), 조사가 완료되어 해외유입으로 확인된 사례)이며, 이 중 7,757명(73.1%)이 격리해제 되었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는 22명이고, 격리해제는 141명 증가하여 전체적으로 격리 중 환자는 감소하였다.

■ 국내 신고 및 검사 현황 (4.16. 0시 기준, 1.3일 이후 누계)
구분 총계 결과 양성 검사 중 결과 음성
확진자 격리해제 격리중 사망
4. 15.(수)
0시 기준
534,552 10,591 7,616 2,750 225 15,026 508,935
4. 16.(목)
0시 기준
538,775 10,613 7,757 2,627 229 14,268 513,894
변동 (+)4,223 (+)22 (+)141 (-)123 (+)4 (-)758 (+)4,959
■ 지역별 확진자 현황 (4.16. 0시 기준, 1.3일 이후 누계)
구분 합계

대구










경북


격리중 2,627 367 16 1,083 37 6 14 7 25 305 24 11 24 8 8 258 33 8 393
격리해제 7,757 250 111 5,586 51 22 25 34 21 330 27 34 115 9 7 1,044 82 5 4
사망 229 2 3 158 0 0 0 1 0 14 1 0 0 0 0 50 0 0 0
합계* 10,613 619 130 6,827 88 28 39 42 46 649 52 45 139 17 15 1,352 115 13 397
신규 22 2 3 4 0 0 0 0 0 4 1 0 0 0 0 4 0 0 4
해외유입 (잠정) 11 1 3 0 0 0 0 0 0 3 0 0 0 0 0 0 0 0 4
지역발생 (잠정) 11 1 0 4 0 0 0 0 0 1 1 0 0 0 0 4 0 0 0
* 4월 15일 0시부터 4월 16일 0시 사이에 질병관리본부로 신고, 접수된 자료 기준으로 신규 확진자 신고내역을 해외유입과 이외의 경우로 구분하여 잠정수치를 제시. ※ 상기 통계는 모두 추후 역학조사 과정에서 변경될 수 있음.

전국적으로 약 81.3%는 집단발생과의 연관성을 확인하였다. 기타 조사·분류중인 사례는 약 9.6%이다.

지역 확진환자 주요 집단발생 사례
누계 해외
유입
집단 발생 관련 기타* 신규
소계 신천지
관련
집단
발병
확진자
접촉자
해외 유입
관련
서울 619 239 357 8 262 18 69 23 2 구로구 콜센터 관련(98명), 동대문구 동안교회-PC방 관련(20명), 만민중앙교회 관련(41명) 등
부산 130 20 81 12 50 18 1 29 3 온천교회 관련(39명), 수영구 유치원 관련(5명) 등
대구 6,827 16 6,094 4,509 659 922 4 717 4 제이미주병원 관련(193명), 한사랑요양병원 관련(127명), 대실요양병원 관련(100명), 파티마병원 관련(36명) 등
인천 88 37 47 2 34 5 6 4 0 구로구 콜센터 관련(20명) 등
광주 28 12 16 9 0 1 6 0 0  
대전 39 9 21 2 11 8 0 9 0 산림기술연구원 관련(3명) 등
울산 42 11 24 16 1 4 3 7 0  
세종 46 3 42 1 38 3 0 1 0 해양수산부 관련(30명), 운동시설 관련(8명)
경기 649 149 458 29 313 58 58 42 4 성남 은혜의강 교회 관련(72명), 구로구 콜센터-부천 생명수교회 관련(48명), 의정부성모병원 관련(47명) 등
강원 52 13 32 17 15 0 0 7 1 원주시 아파트 관련(3명) 의정부성모병원 관련(10명)
충북 45 5 32 6 18 6 2 8 0 괴산군 장연면 관련(11명)
충남 139 10 120 0 118 1 1 9 0 천안시 등 운동시설 관련(103명), 서산시 연구소 관련(9명) 등
전북 17 8 4 1 3 0 0 5 0  
전남 15 7 7 1 3 2 1 1 0 만민중앙교회(2명)
경북 1,352 9 1,209 566 451 191 1 134 4 청도 대남병원 관련(120명), 봉화 푸른요양원(68명), 성지순례 관련(49명), 경산 서요양병원 관련(66명), 예천군 관련(31명)
경남 115 14 84 32 45 6 1 17 0 거창교회 관련(10명), 거창군 웅양면 관련(8명), 윙스타워 관련(10명)
제주 13 8 1 0 0 0 1 4 0  
검역 397 397 0 0 0 0 0 0 4  
합계 10,613 967
(9.1)
8,629
(81.3)
5,211
(49.1)
2,021
(19.0)
1,243
(11.7)
154
(1.5)
1,017
(9.6)
22  
※ 신고사항 및 질병관리본부 관리시스템에서 관리번호가 부여된 자료를 기준으로 함. 이에 따라, 특정 시점에 시도단위에서 자체 집계한 수치와는 상이할 수 있고, 이후 역학조사 진행 등에 따라 변경 가능
* 기타는 개별사례 , 조사 후 연관성 분류가 진행 중인 사례 , 조사 중인 사례 등을 포함

최근 2주간* 전파 경로는 해외유입 343명(53.6%), 해외유입 관련 60명(9.4%), 병원 및 요양병원 등 143명(22.3%), 그 외 집단발생 52명(8.1%), 선행확진자 접촉 17명(2.7%), 조사 중 21명(3.3%) 등 이다.

* 4월 2일 0시부터 4월 16일 0시 전까지 2주간 신고된 637명

어제 신규로 확인된 해외유입 환자는 11명이며, 유입 국가(지역)은 미주 7명, 유럽 2명, 기타 2명 이었다.

■ 해외유입 환자 현황(4.16 0시 기준)
구분 합계 유입국가 확인 단계 국적
중국 중국 외 아시아 유럽 미주 아프리카 호주 검역
단계
지역
사회
내국인 외국인
신규* 11 0 2 2 7 0 0 4 7 11 0
누계 967 16
(1.7%)
104
(10.8%)
431
(44.6%)
412
(42.6%)
3
(0.3%)
1
(0.1%)
397
(41.1%)
570
(58.9%)
886
(91.6%)
81
(8.4%)
* 지자체 역학조사가 진행 중으로 역학조사 결과에 따라 변동 가능

대구 수성구 소재 의료기관(사랑나무의원)과 관련하여 4월 12일 퇴원환자 중 1명이 확진된 이후 접촉자 조사 과정에서 의료기관 종사자 2명이 추가로 확진되어 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다.

경기 의정부시 소재 의료기관(의정부성모병원)과 관련하여 격리 중이던 5명(환자 2, 직원 1, 보호자 및 기타 접촉자 2)이 추가로 확진되어 3월 29일부터 현재까지 69명*의 확진자가 확인되었다.
* 환자 26명, 직원 17명, 환자 보호자 및 기타 접촉자 26명

경북 예천군에서는 접촉자 조사 과정에서 6명이 추가로 확진되어, 4월 9일부터 31명(안동 2명, 문경 1명 포함)의 확진자가 확인되었다.
(2페이지 표의 환자수는 4.16일 0시 기준으로 일부 차이가 있을 수 있음)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코로나19 환자의 혈액 및 배설물(뇨, 분변) 배양검사를 통해 감염력을 평가하고 결과를 발표하였다.

코로나19 환자 74명에서 얻은 혈청, 뇨, 분변 총 699건 중 코로나19 유전자가 검출된 24건을 배양검사 하였으나 분리된 바이러스는 없었다. 이는 호흡기 이외 다른 경로로 코로나19가 전파될 가능성이 매우 낮다는 것을 의미한다(별도 보도참고자료 배포).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 국립보건연구원(원장 권준욱)은 국제기구인 국제백신연구소(IVI) 등과 협력하여 코로나19 DNA 백신의 국내 임상시험 연구에 참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난 4월 6일부터 미국에서 임상시험을 실시하고 있는 이노비오(Inovio) 社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INO-4800)을 이용하여 국내 임상1·2상 시험을 진행할 예정이다(별도 보도참고자료 배포).

또한, 민관합동 코로나19 대응「범정부 실무추진단」을 발족하여 17(금) 1차 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다.

실무추진단*은 민관합동 범정부 지원단을 뒷받침하여 코로나19 치료제, 백신, 방역물품‧기기 연구개발, 생산, 국가비축, 방역 현장 활용 등 전주기에 걸친 상황 분석 및 현장 애로사항을 파악하고 지원방안을 마련하게 된다(별도 부처합동 보도자료 배포).

* 질병관리본부 국립보건연구원장,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연구개발정책실장 공동단장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최근 들어 확진환자수는 감소하였지만, 사회적 거리 두기가 느슨해지면 밀폐된 환경과 밀접한 접촉으로 인한 대규모 유행이 발생할 위험이 있어, 사회적 거리두기와 개인위생수칙을 준수해줄 것을 당부하였다.

사람간의 접촉을 최대한 줄이고, 손씻기를 철저히 하고, 의심 증상이 있을 때는 출근‧외출을 하지 않으면서 선별진료소에서 진단검사를 받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하였다.

부득이하게 밀폐‧밀집 장소 방문시에도 2m 거리를 유지하고 마스크를 착용하며, 손씻기 또는 손세정제 사용을 통해 위생을 유지하는 것이 필요하다.

특히 젊은 연령층은 유흥주점, 클럽, 카페 등 밀폐된 공간을 피하고, 밀접한 접촉을 하는 모임 자제를 당부하였다.

■ 국민 행동 지침
① 불요불급한 외출, 모임, 외식, 행사, 여행 등은 연기하거나 취소하기
 * 해외에서 식사 시 감염사례 다수 보고되어, 특히 식사를 동반하는 행사·모임은 연기하거나 취소
② 발열 또는 호흡기 증상(기침, 인후통, 근육통 등) 있으면 출근하지 않고 집에서 충분히 휴식하기
③ 생필품 구매, 의료기관 방문, 출퇴근을 제외하고는 외출 자제하기
④ 다른 사람과 악수 등 신체 접촉 피하고, 2m 건강거리 두기
⑤ 손씻기, 기침예절 등 개인위생수칙 준수하기
⑥ 매일 주변 환경을 소독하고 환기시키기

※ 이 보도자료는 관련 발생 상황에 대한 정보를 신속 투명하게 공개하기 위한 것으로, 추가적인 역학조사 결과 등에 따라 수정 및 보완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질병관리본부 보도자료 원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