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심 한복판 빛을 품은 황홀한 비밀의 숲…'송현동 솔빛축제' 개최

내 손안에 서울

발행일 2023.11.29. 17:30

수정일 2023.12.07. 10:44

조회 10,926

서울시가 12월 15일부터 내년 1월 21일까지 열린송현 녹지광장에서 ‘2023 송현동 솔빛축제’를 개최한다.
서울시가 12월 15일부터 내년 1월 21일까지 열린송현 녹지광장에서 ‘2023 송현동 솔빛축제’를 개최한다.

110년 만에 시민의 품으로 돌아온 열린송현 녹지광장이 황홀한 빛의 숲으로 재탄생한다. 서울시가 12월 15일부터 내년 1월 21일까지 38일간 열린송현 녹지광장에서 ‘2023 송현동 솔빛축제’를 개최한다.

올해 처음으로 선보이는 ‘송현동 솔빛축제’는 ‘서울윈터페스타2023’ 기간 중 함께 열려 서울의 연말연시를 더욱 화려하게 장식할 것으로 기대된다.

‘2023 송현동 솔빛축제’는 ‘신비로운 빛의 정원을 거닐며 초자연을 만나다’를 주제로 ▴빛의 언덕 ▴빛의 산책 ▴그림자 숲 ▴빛의 소리 ▴중앙가든 ▴빛의 길 등 여섯가지 전시공간으로 구성된다. 각 공간은 과거 송현동의 울창했던 소나무 숲의 모습에 다채로운 빛의 향연을 투영해 독창적으로 표현하고자 했다.
송현동 솔빛축제 6개 전시공간 안내
송현동 솔빛축제 6개 전시공간 안내

먼저, 그림자 숲에서는 움직이는 빛과 그림자를 통해 황홀한 숲에 있는 듯한 느낌을 받을 수 있다. 빛의 산책은 무지개 빛으로 물든 구름을 표현한 공간으로, 관람객이 구름 밑에 서면 머리 위의 조형물(구름)이 번쩍이며 반응한다.

빛의 소리는 관람객이 도심 속에서 자연을 느끼는 경험을 할 수 있도록 자연의 빛과 소리가 재생되는 체험 공간이다. 숲속, 바다, 파도 등 각기 다른 주제를 담고 있다. 중앙가든은 관람객들이 솔빛축제를 기억하고 추억할 수 있도록 꾸며놓은 포토존이다.

생명의 빛을 테마로 꾸며진 빛의 언덕은 빛이 일렁이는 거울 연못을 연출, 마치 밤하늘의 별빛을 담은 듯 신비롭고 몽환적인 분위기를 자아낸다. 아울러 전시장소 관람동선에는 아름다운 경관조명을 설치해 빛의 길로 꾸몄다.
 송현동 솔빛축제 전시공간 구성
송현동 솔빛축제 전시공간 구성

또한 빛 조형물 전시뿐만 아니라 다양한 시민참여 이벤트, 호빵‧붕어빵 등 간단한 K-간식을 맛볼 수 있는 부스, 기념품 판매점 등을 운영해 행사의 볼거리를 더한다.

현장 이벤트로는 전문 사진작가가 찍어주는 인생샷 체험, 외국인 관광객을 위한 한글 이름 작명 등이 있으며, 기념품 및 굿즈 판매 부스에서는 솔빛축제를 추억할 다양한 기품과 상징물을 판매한다.

‘송현동 솔빛축제’ 관련 이벤트 등 자세한 정보는 공식 인스타그램(@sh_seoullight_official) 또는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영환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도심 한가운데 자연 그대로의 신비로움을 간직한 열린송현 녹지광장만의 매력을 느낄 수 있도록 자연의 빛을 주제로 이번 축제를 기획했다”면서, “겨울철, 야간하면 떠오르는 대표적인 관광 콘텐츠로 발전시켜 신규 외래관광객 유치와 체류기간을 늘려 관광활성화를 도모하겠다”고 말했다.

문의 : 축제 대표번호 02-6258-0310
매일 아침을 여는 서울 소식 - 내 손안에 서울 뉴스레터 구독 신청 내가 놓친 서울 소식이 있다면? - 뉴스레터 지난호 보러가기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누리집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성 광고, 저작권 침해, 저속한 표현, 특정인에 대한 비방, 명예훼손, 정치적 목적,
유사한 내용의 반복적 글, 개인정보 유출,그 밖에 공익을 저해하거나 운영 취지에 맞지
않는 댓글은 서울특별시 조례 및 개인정보보호법에 의해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