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가을 뭐봄? 秋향저격 '서울 단풍길 99선'

내 손안에 서울

발행일 2023.10.19. 16:35

수정일 2023.11.02. 10:59

조회 55,704

서울시가 가을 정취를 즐길 수 있는 ‘서울 단풍길 99선’을 선정했다.
서울시가 가을 정취를 즐길 수 있는 ‘서울 단풍길 99선’을 선정했다.
예쁜 단풍잎 하나 주워, 누군가에게 건네고픈 가을입니다. 이제 서울도 서서히 가을빛에 물들고 있는데요, 서울 도심 외곽지역인 북한산 일대는 오는 30일경, 도심지역은 11월 초순에 단풍이 절정을 이룰 것으로 예측됩니다. 나무들이 선사하는 가을잔치, 도심에서도 즐길 수 있도록 서울시가 ‘서울 단풍길 99선’을 선정했습니다. 짧은 가을이 지나기 전에 가까운 단풍길을 거닐며 만끽해보세요!

서울시가 가을의 정취를 즐길 수 있는 ‘서울 단풍길 99선’을 선정했다. 올해에는 2022년에 선정된 96개 노선에 3개 노선이 추가됐다.

새롭게 추가된 3개 노선은 ▴우리나라 근대의 역사를 품고 있는 건축물과 함께 노란색 은행나무 단풍이 어우러져 가을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중구 정동길’ ▴메타세쿼이아 사이로 목재데크를 따라 조용한 사색을 즐길 수 있는 ‘강남구 대치1 연결녹지’ ▴고덕천변을 따라 미루나무와 메타세쿼이아의 아름다운 단풍을 감상할 수 있는 ‘강동구 고덕천’이다.
올해 서울 단풍길에 ‘중구 정동길’ 등 3곳이 추가됐다. 사진은 정동길.
올해 서울 단풍길에 ‘중구 정동길’ 등 3곳이 추가됐다. 사진은 정동길.

‘서울 단풍길 99선’은 그 규모가 총 154km로, 우리에게 친숙한 은행나무, 느티나무, 왕벚나무 등과 수형이 아름다운 메타세쿼이아 등으로 이루어져 있고 그 수량은 약 5만 6000주에 이른다.

서울시 가로수 중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은행나무(34.7%)는 고운 노란빛의 단풍이 들면 가을을 대표하는 수려한 풍경을 제공하여 시민들의 사랑을 받는다.

시는 ‘서울 단풍길 99선’을 4가지 테마 ①도심 속 걷기 좋은 단풍길 ②물을 따라 걷는 단풍길 ③공원과 함께 만나는 단풍길 ④산책길에 만나는 단풍길로 구분하여 소개했다.


도심 속 걷기 좋은 단풍길 | 18개소

송파구 위례성길
송파구 위례성길

송파구 위례성길(올림픽공원 평화의문~남2문, 2.7㎞)에는 은행나무가 양쪽으로 늘어서 있어 아름다운 단풍을 볼 수 있고, 은평구 북한산길(구파발삼거리~북한산입구, 3.5㎞)은 북한산국립공원과 연접한 길로 느티나무, 벚나무의 단풍과 국립공원의 갖가지 단풍을 즐길 수 있다.

영등포구 윤중로길(여의도 외곽도로, 6.8㎞)은 한강을 따라 걸으며 시원한 강바람과 대형 왕벚나무, 느티나무 1700여 그루의 단풍을 감상할 수 있고, 한적하여 여유로움을 느낄 수 있는 산책로다.

양천구 신트리공원 가는길(신트리공원~목동10단지 1018동, 1.3㎞)은 느티나무길의 연장으로 아늑한 단풍터널을 이루며 주변 신트리 공원과 바로 연결돼 산책 및 휴식, 운동 등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고, 용산구 이태원로(삼각지역~녹사평역, 1.0㎞)는 크게 자란 아름드리 버즘나무가 우거져 낙엽 거리의 정취를 만끽할 수 있다.


물을 따라 걷는 단풍길 | 18개소

중랑천 제방길
중랑천 제방길

동대문구 중랑천 제방길(군자교~성북구계, 5.6㎞)은 중랑천 제방 양방향으로 벚나무와 느티나무가 잘 어우러져 아름다운 단풍을 볼 수 있다.

구로, 금천, 영등포구에 걸쳐있는 안양천 산책로(양평교 ~안양천교, 10.1㎞)는 안양천을 따라 걷는 둑방길 산책로로 길게 뻗은 왕벚나무 아래를 걸으며, 다양한 야생화 군락도 볼 수 있는 최적의 산책로다. 운동기구도 많고 자전거도로도 정비되어있는 대표적 여가장소다.

서초구와 강남구를 흐르는 양재천(영동2교~ 영동6교, 2.8㎞)변에는 가을 정취를 느낄 수 있는 물억새 등 초화류 50여종 300만본과 산책로변 왕벚나무가 터널을 이루어 가을 정취를 만끽할 수 있다.

공원과 함께 만나는 단풍길 | 21개소

월드컵공원
월드컵공원

월드컵공원 하늘공원 억새밭 길(2.2㎞)은 광활한 초지생태공원의 은빛 억새꽃에서 가을정취를 물씬 느낄 수 있는 길로, 올해는 ‘2023 서울정원박람회’가 11월 15일까지 열려 축제도 함께 즐길 수 있다.

보라매공원 잔디광장 옆 산책길(0.5㎞)은 느티나무와 버즘나무가 나란히 식재돼 길을 따라 걷기 좋은 산책코스이며, 가족들과 도심 속 가을 피크닉 장소로도 좋다.

서울숲 숲속길(0.5㎞), 바람의 언덕(0.6㎞)에서는 은행나무 600주 군락지와 억새 등과 함께 가을 단풍과 산책로를 따라 도심 속 숲의 기운을 느낄 수 있다. 남산공원의 북측순환로(3.5㎞), 남측순환로(2.5㎞), 야외식물원(1.0㎞) 역시 가까운 도심의 단풍명소로 빼놓을 수 없는 길이다.
서울숲 숲속길
서울숲 숲속길

산책길에 만나는 단풍길 | 42개소

광진구 워커힐로(아차산생태공원~워커힐호텔, 0.7㎞)는 아차산생태공원에서 워커힐호텔까지 이어진 길로 가로변 수목이 수관터널을 이루고 있어 아름다운 단풍을 볼 수 있다.

은평구 증산로(신사교~증산교, 2.9㎞)는 불광천 경관과 더불어 왕벚나무의 아름다운 단풍을 감상할 수 있으며, 양천구 목동9단지 사잇길(목동9단지 912동~남부지방법원, 0.5㎞)은 아파트 밀집지역 내 위치하여 주변 신월로 디자인거리와 연속된 공간으로, 터널형으로 조성된 느티나무 가로수 단풍이 아름답다.

서대문구 안산 산책로(1.5㎞)는 안산도시자연공원 진입로에 위치해 단풍과 함께 산책을 즐길 수 있고, 노원구 화랑로(태릉입구~삼육대학교, 2.1㎞)는 울창한 버즘나무가 터널을 이뤄 경관이 아름답다.

‘서울 단풍길 99선’은 서울시 홈페이지스마트서울맵을 통해 손쉽게 검색하여 노선을 확인할 수 있다.

문의 : 다산콜센터 02-120
스마트서울맵 도시생활지도에서 ‘서울단풍길’을 손쉽게 검색할 수 있다.
스마트서울맵 도시생활지도에서 ‘서울단풍길’을 손쉽게 검색할 수 있다.
매일 아침을 여는 서울 소식 - 내 손안에 서울 뉴스레터 구독 신청 내가 놓친 서울 소식이 있다면? - 뉴스레터 지난호 보러가기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누리집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성 광고, 저작권 침해, 저속한 표현, 특정인에 대한 비방, 명예훼손, 정치적 목적,
유사한 내용의 반복적 글, 개인정보 유출,그 밖에 공익을 저해하거나 운영 취지에 맞지
않는 댓글은 서울특별시 조례 및 개인정보보호법에 의해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