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릉이 타기 더욱 편해진다! 내년까지 6,000대 도입, 대여소·거치대 확대

내 손안에 서울

발행일 2021.10.22. 15:30

수정일 2021.10.22. 15:39

조회 8,301

공공자전거 따릉이가 올 연말까지 3,000대, 내년 3,000대 각각 추가 도입된다.
공공자전거 따릉이가 올 연말까지 3,000대, 내년 3,000대 각각 추가 도입된다.
따릉이 타기 좋은 계절입니다. 따사로운 햇살, 볼을 스치는 바람...가을이 가기 전에 자전거를 타고 달려보세요. 자전거가 없다면 공공자전거 따릉이를 추천합니다. 더 많은 이들이 편하고 부담없이 즐길 수 있도록 올 연말까지 3,000대, 내년에 3,000대가 도입됩니다. 대여소, 거치대가 추가 설치되고, 자전거도로 등 인프라도 늘어납니다. 누구나 원할 때 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자전거 타기 좋은 서울’을 만들어 갑니다.  

공공자전거 따릉이가 올 연말까지 3,000대, 내년 3,000대 각각 추가 도입된다. 이렇게 되면 내년 따릉이 운영규모가 총 4만 3,500대로 확대될 전망이다. 자전거 확대와 함께 대여소 250개소, 거치대 3,000개도 추가 설치된다. 

서울시는 22일 ‘따릉이 인프라 확대계획’을 통해 따릉이 6,000대(올해 3,000대, 내년 3,000대)를 신규 도입하고 안전강화 및 운영효율화 등 질적개선을 병행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따릉이앱을 통한 시민요청 대여소 설치사업을 지속 추진하는 등 단순히 따릉이 이용자가 아닌 정책참여자로서 시민들과 함께 자전거 정책을 만들어 갈 계획이다. 

서울시는 그동안 집중적인 재정 투입으로 자전거·대여소 등 따릉이 인프라를 확대해 현재 자전거 3만 7,500대, 대여소 2,500여 개소를 운영 중이다
인프라 확대와 함께 따릉이 이용률도 큰 폭으로 상승해 회원 수는 325만 명을 돌파했다.
인프라 확대와 함께 따릉이 이용률도 큰 폭으로 상승해 회원 수는 325만 명을 돌파했다.

올해는 새싹따릉이 3,000대를 신규 도입한다. 따릉이 대여소가 없거나 대여소가 1개인 지하철 역사를 중심으로 신규 대여소를 추가 설치하고, 신규 대여소에는 자전거 3,000대를 추가로 도입해 배치할 예정이다.

따릉이 앱을 통해 시민이 대여소 설치 요청을 하면 설치적합성을 검토하고 설치하는 ‘시민이 원하는 곳에 설치하는 대여소’ 사업도 지속해서 운영한다. [관련기사] 따릉이 대여소 멀어서 불편했다면? 원하는 곳에 설치 신청하세요!

인프라 확대와 함께 따릉이 이용률도 큰 폭으로 상승해 회원 수는 325만 명을 돌파했다. ‘따릉이’의 올 1~9월 이용률은 작년 동기 대비 36.4%가 증가했으며, 특히 출근시간대(8~10시) 이용률은 58.68%, 퇴근시간대(18~20시) 이용률은 41.91%가 증가해 생활교통수단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올해 5월 개통한 청계천로 자전거전용도로
올해 5월 개통한 청계천로 자전거전용도로

서울시는 더 나아가 대여소 설치 후 모니터링을 통해 거치대수를 이용수요에 맞게 탄력적으로 조정해 나갈 예정이다. 이용률이 적어 거치대수가 많을 필요가 없는 대여소에서 이용률이 높아 추가적인 자전거 배치가 필요한 대여소로 거치대를 옮겨 자전거 이용효율성을 증진시키겠다는 계획이다. 

빅데이터에 기반한 자전거배치프로그램 운영으로 출·퇴근 시간대 대여소 간 자전거 불균형 문제를 해결하고, 현장정비를 확대 하는 등 운영효율화에 나선다. 

또한, 시민들이 안전하게 자전거를 이용할 수 있도록 추가 도입하는 따릉이는 차체를 강화하고 야간시인성 개선을 위해 바퀴휠에 반사판 개수를 늘려 부착하도록 조치했다. 
따릉이 앱을 통한 시민요청 대여소 설치사업도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
따릉이 앱을 통한 시민요청 대여소 설치사업도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

따릉이 정책수립에 시민 참여를 확대하는 방안도 고민하고 있다. 따릉이 앱이 추천하는 포화도 높은 대여소에서 자전거를 대여하고 자전거 배치가 부족한 대여소로 반납 시 인센티브 부여(1일 1회 적립 제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시는 자전거도로 등 인프라 확충도 지속 추진하고 있다. 올해 5월 청계천로 자전거전용도로 개통으로 도심에서 한강까지 바로 이어지는 자전거길을 완성했다. [관련기사] 청계천서 한강까지 달린다! '청계천 자전거 전용도로' 개통

내년 6월에는 청계천과 정릉천을 자전거교량으로 연결로 고려대, 성신여대 등 동북 대학권을 한강까지 연계하는 자전거도로를 구축할 예정이다. 향후에도 지속적인 자전거도로 확대로 자전거 이동이 더욱 쉬워질 것으로 전망된다.

서울공공자전거 따릉이

◌ 홈페이지 : 따릉이
  ☞대여소 조회
  ☞이용요금안내
◌ 문의 : 1599-0120
매일 아침을 여는 서울 소식 - 내 손안에 서울 뉴스레터 구독 신청 내가 놓친 서울 소식이 있다면? - 뉴스레터 지난호 보러가기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누리집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