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명자료]서울 주택 공급 부족분...2025년까지 21만가구

서울특별시 대변인

발행일 2020.01.15. 09:22

수정일 2020.01.15. 09:27

조회 2,968

해설명상단

◆ “신규 물량 67만가구 필요한데 탈탈 털어도 공급 46만가구 뿐” 이라는 보도 관련

- 본 보도에서 제시한 서울시「2025 주거종합계획」은 주거기본법 제6조에 따라 수립되는 법정계획으로써, 기존의「2020 주택종합계획」을 수정하여 수립·발표한 것임

- 서울시「2025 주거종합계획」의 '18~'25년의 주택 공급가능 계획물량은 '18년 4월을 기준으로 택지개발사업과 기존 정비사업에서 공급 가능한 주택만을 산정한 것으로,

- 정비사업이 아닌 일반 건축허가에 의한 공급은 포함되지 않아, 실제 공급되는 주택공급 총 물량과는 차이가 발생함

- 예를 들어 '18~'19년 실제 공급된 주택물량을 보면,「2025 주거종합계획」보다 연 2만 호 이상 더 많이 공급되었음을 알 수 있음

‘18~‘19년 실제 공급량과 주거종합계획 상 공급가능 계획물량 비교(단위 : 호)

- 따라서 보다 정확한 주택공급 가능물량을 산정하기 위해서는 택지개발사업과 정비사업으로 공급되는 물량에 더하여 아래와 같은 민간공급 물량도 포함 하여야 함

①「민간임대주택법」에 따라 민간주체가 공급하는 공공·민간임대주택,
②「주택법」에 따른 민간분양·임대주택,
③「건축법」상 아파트가 아닌 주택(단독, 다세대, 연립주택 등)

- 특히,「2025 주거종합계획」이 작성된 '18년 4월 기준이 아닌 최근 '19년 연말 기준으로 공급가능 물량을 재산정하면, '18년~'25년 간 64.3만호('19.1.6. 서울시 기자간담회)로, 이는 주거종합계획 상 공급 필요량 범위 내에 포함됨

‘18~‘25년 서울시 주택공급 필요량 및 공급가능 계획물량(단위 : 호)

※ 일반 건축허가에 의한 주택 공급 물량 전망('18~'25년)

- '18~'19.11월 확정치, 이후 전망치
일반 건축허가에 의한 주택 공급 물량 전망(‘18~‘25년)

※ 주거종합계획 상 제외된 공급가능 계획 물량 : 비정비사업 및 비아파트

    - (역세권청년주택)「민간임대주택법」에 따라, 민간주체가 공급하는 공공‧민간임대주택
     ▸ 유 형 : 민간임대주택, 공공임대주택(공공기여 시)

    - (주택건설사업계획승인)「주택법」에 따라, 민간주체가 공급하는 민간분양‧임대주택
     ▸ 유 형 : 도시형생활주택, 지역주택조합, 기업 민간임대주택 등

    - (비아파트) 「건축법」상 ‘아파트’가 아닌 주택
     ▸ 유 형 : 단독‧다가구주택, 다중주택, 다세대주택, 연립주택, 기숙사, 도시형생활주택 등

문의전화: 02-2133-7042

매일 아침을 여는 서울 소식 - 내 손안에 서울 뉴스레터 구독 신청 내가 놓친 서울 소식이 있다면? - 뉴스레터 지난호 보러가기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누리집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성 광고, 저작권 침해, 저속한 표현, 특정인에 대한 비방, 명예훼손, 정치적 목적,
유사한 내용의 반복적 글, 개인정보 유출,그 밖에 공익을 저해하거나 운영 취지에 맞지
않는 댓글은 서울특별시 조례 및 개인정보보호법에 의해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