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활용쓰레기 넣으면 기부금 쌓이는 자판기

내 손안에 서울

발행일 2015.06.16 17:18

수정일 2015.06.16 18:00

조회 3,093

자판기

다 마신 음료수캔, 생수병, 테이크아웃점 종이컵 등 재활용 쓰레기, 어디에 버리시나요? 서울시는 재활용 분리 체험과 동시에 기부로 나눔을 실천을 할 수 있는 ‘기부하는 재활용 자판기’를 홍대 걷고 싶은 거리에 설치했다고 밝혔습니다.

재활용 자판기란, 재활용품을 넣으면 품목별 분류 및 압축, 포인트 적립 등이 가능한 것으로 재활용품 자동회수 기능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는 지난 해 11월말 한 시민이 시장 트위터로 터키의 ‘동물먹이 자판기’ 설치를 제안함에 따라 서울시 실정에 맞는 맞춤형 재활용 자판기로 개발되었습니다.

재활용 자판기는 캔·페트병 자동 회수기, 종이팩 압축 회수기, 빈 유리병 회수기로 구성되며. 시민이 재활용품(캔, 페트, 종이팩, 병류)을 분리하여 넣으면 재활용 품목별 누적량 및 CO2 저감 효과, 기부 누적 금액이 LCD 화면을 통해 표출됩니다.

이렇게 자판기에 모아진 재활용품의 판매 수익금은 동물보호 등을 위해 기부됩니다. 기부처는 2개월간 운영 후 수익금을 산출 후 동물보호단체 등과 협약·확정할 예정입니다. 시는 올해 시범 운영을 거쳐 시민 관심 및 만족도, 이용행태 모니터링을 통해 자치구별 확대·설치를 검토한다는 계획입니다.

문의 : 자원순환과 02-2133-3690

#재활용 #홍대 #자판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