샛강역~서울대앞 16분만에 이동…신림선 내년 5월 개통

내 손안에 서울

발행일 2021.12.06. 14:26

수정일 2021.12.06. 14:20

조회 30,852

서울시는 2022년 5월 신림선 개통에 맞춰 전 구간의 철도종합시험운행을 추진한다
서울시는 2022년 5월 신림선 개통에 맞춰 전 구간의 철도종합시험운행을 추진한다
내년 5월, 신림선 개통을 앞두고 서울시가 종합시험운행을 추진합니다. 총 11개 정거장으로 연결된 신림선은 지하철 1,2,7,9호선으로 갈아탈 수 있어 서남권 교통편의를 크게 개선시킬 예정인데요, 샛강역에서 서울대 앞까지 16분이면 갈 수 있게 됩니다. 신림선은 국내 최초로 무인 운전 시스템인 국산신호시스템을 도입, 종합관제센터에서 원격으로 감시·제어가 가능합니다. 자세한 내용 전해드립니다.

서울시는 신림선 도시철도 2022년 5월 개통에 맞춰 전 구간의 ▴시설물검증시험(2021년11월~2022년1월), ▴영업시운전(2022년1월~4월)의 철도종합시험운행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철도종합시험운행은 열차를 투입해 선로 구조물과 차량연계성을 확인하는 ‘시설물검증시험’과 열차운행체계와 철도종사자의 업무숙달, 영업서비스 등을 확인하는 ‘영업시운전’으로 구성된다.
 
‘신림선 도시철도’는 9호선 샛강역에서 시작해 1호선 대방역, 7호선 보라매역, 2호선 신림역을 경유, 서울대 앞까지 총 연장 7.8㎞를 연결하는 노선으로 차량기지 1개소 및 환승정거장 4개소를 포함한 총 11개의 정거장이 조성된다.
신림선 노선도
신림선 노선도

열차는 3량 1편성으로 총 12편성이 운행되며, 객실 간 연결통로를 개방하고 운전실과 객실을 통합하여 이용 승객에게 개방감을 줄 수 있도록 설계되었다. 

배차시간은 출·퇴근시 3.5분, 평상시 4~10분 간격으로 운행되며, 최고 운영속도 60㎞/h로 1일 최대 13만명 수송이 가능하다.
신림선 열차 내부
신림선 열차 내부

‘신림선 도시철도’는 국내 최초로 차세대 무인운전 시스템인 국산 신호시스템(KRTCS·Korea Train Control System)이 도입된다. 기관사 없이도 차량 출발, 정지 등 열차 운행의 진로, 차량 출입문, 스크린도어 등이 종합관제실에서 조정·제어가 가능해 만일에 발생할 수 있는 기관사의 인적오류로 발생하는 열차사고 및 장애를 줄일 수 있다.
신림선 종합관제실
신림선 종합관제실
국산 신호시스템(KRTCS) 차상신호장치 점검
국산 신호시스템(KRTCS) 차상신호장치 점검

또한, 신림선은 LTE 기반의 열차무선통신망(LTE-R)이 구축되어 종합 관제실, 유지 보수 요원 등 열차 운행 종사자 간에 무선으로 음성, 영상 및 데이터 통신이 동시에 가능해져 열차 운행의 안전성과 편의성이 향상된다. 특히, 국가재난안전통신망(PS-LTE)과 연동되어 화재 등 긴급상황 시 경찰, 소방 등 재난관련 유관기관과 신속 대응할 수 있어 승객 안전이 더욱더 확보된다.

각각의 정거장에는 승객들에게 쾌적하고 깨끗한 실내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초미세먼지를 PM-2.5(50㎍/㎥)까지 포집할 수 있는 5단계 필터링을 적용한 공기정화장치가 설치되며, 전동차 내부에는 초미세먼지센서로 공기질을 측정해 공기정화장치를 자동 가동할 수 있도록 했다.
차량 하부 점검
차량 하부 점검

문의 : 도시철도설비부 02-772-7329
매일 아침을 여는 서울 소식 - 내 손안에 서울 뉴스레터 구독 신청 내가 놓친 서울 소식이 있다면? - 뉴스레터 지난호 보러가기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누리집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