붐비지 않는 선별진료소 어디? '스마트서울맵'으로 혼잡도 확인

내 손안에 서울

발행일 2021.07.12. 16:48

수정일 2021.07.12. 16:49

조회 34,964

서울시는 7월 12일부터 스마트서울맵으로 선별진료소와 임시선별검사소의 혼잡도를 안내한다.
서울시는 7월 12일부터 스마트서울맵으로 선별진료소와 임시선별검사소의 혼잡도를 안내한다.

7월 12일부터 스마트서울맵으로 서울시내 선별진료소와 임시선별검사소의 혼잡도를 확인할 수 있다. 

서울시는 무더위에 검사인원이 늘어남에 따라 온라인 지도 플랫폼인 스마트서울맵에 선별진료소의 혼잡도를 추가하게 됐다고 밝혔다.  

안내 대상은 서울시내 자치구별 보건소 및 보건분소 35개소, 임시선별검사소 26개소, 찾아가는 선별진료소 3개소 등 총 64개소 코로나19 검사 시설이며, 개설 예정인 22개 검사소도 추가될 예정이다. 

이용방법은 스마트폰과 PC의 인터넷 주소창에 스마트서울맵(map.seoul.go.kr) 주소를 입력하고 ‘선별진료소 혼잡도 현황’ 아이콘을 누르면 된다. ☞스마트서울맵 ‘선별진료소 혼잡도 현황’ 바로가기
선별진료소 혼잡도는 스마트서울맵에 ▴혼잡 ▴붐빔 ▴보통으로 표시된다.
선별진료소 혼잡도는 스마트서울맵에 ▴혼잡 ▴붐빔 ▴보통으로 표시된다.

지도에 접속하면 선별진료소의 위치에 ▴혼잡 ▴붐빔 ▴보통으로 혼잡도 현황이 표시된다. 각 표시를 누르면 해당 선별진료소의 주소와 운영시간 등 상세정보를 볼 수 있다. 예상 대기시간이 90분이상이면 혼잡, 60분내외면 붐빔, 30분이내면 보통으로 표시된다. 별도 앱이나 프로그램 설치없이 스마트폰과 PC에서 바로 볼 수 있다. 또한, 누구나 스마트서울맵의 정보를 활용하여 앱이나 웹사이트를 개발할 수 있다. 

스마트서울맵에서 각 선별진료소의 혼잡도 현황과 주소, 운영시간 등이 상세히 안내되므로 시민들이 어느 곳에서 검사를 가장 빨리 받을 수 있는지 쉽게 알 수 있어 자동적으로 검사 수요가 분산되고 평균 대기시간도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시민들이 선별진료소에 일일이 전화를 걸어 대기시간을 물어보지 않게 되어 바쁜 현장 인력들의 업무도 줄일 수 있다. 

서울시는 현장 인력들이 혼잡도 현황을 쉽게 입력할 수 있도록 관련 매뉴얼을 제작하여 배포하고, 선별진료소 상황에 따라 전담 인력도 추가 지원할 계획이다. 

스마트서울맵 ‘선별진료소 혼잡도 현황’ 이용방법

map.seoul.go.kr접속 후 '선별진료소 혼잡도 현황' 아이콘 클릭
② 내 위치 버튼 클릭
③ 선별진료소 혼잡도 정보 확인
☞ ‘선별진료소 혼잡도 현황’ 바로가기
◌ 문의 : 다산콜센터 120
매일 아침을 여는 서울 소식 - 내 손안에 서울 뉴스레터 구독 신청 내가 놓친 서울 소식이 있다면? - 뉴스레터 지난호 보러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