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상생 위한 ‘캠퍼스타운’ 대학 13개 선정

내 손안에 서울

Visit1,433 Date2016.12.20 15:27

캠퍼스ⓒ뉴스1

서울시가 대학과 지역사회가 협력해 대학가 청년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에 기여하는 ‘캠퍼스타운’ 활성화를 통해 13개 대학에 3년 간 최대 30억 원을 지원한다.

최근 캠퍼스 담장을 넘어 지역과 협력하며 대학의 발전을 도모하려는 인식이 점차 커지고 있다. 시는 이러한 대학의 지역사회 기여활동을 지원함으로써 대학과 지역사회가 상생할 수 있도록 캠퍼스타운 조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 6월, 서울시는 `캠퍼스타운`(청년특별시 창조경제 캠퍼스타운)의 사업계획을 대학의 인적·물적·지적 자원과 공공의 지원을 결합해 서울의 52개 대학가를 청년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의 거점으로 바꾸는 신개념 도시재생모델로서 발표한 바 있다. 2025년까지 마중물 사업 예산 1,520억 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 市, 2025년까지 10개 대학과 `캠퍼스타운` 조성)

캠퍼스타운 조성 기대효과

캠퍼스타운 조성 기대효과

캠퍼스타운은 `프로그램형`(단위사업형, 총 50개소, 개소당 최대 6~30억 원)과 `지역창조형`(종합형, 총 10개소, 개소당 최대 100억 원) 두 가지로 유형으로 추진되는데, 이번에 선정·발표한 13곳은 프로그램형 1단계 사업 대상지다.

‘프로그램형 사업’은 청년창업 컨설팅, 지역공동체 강화, 보행환경 개선 같이 대학과 지역에 필요한 개별사업 단위로 추진된다. 지역사회를 위한 대학의 자발적인 참여가 핵심이다. 대학을 중심으로 자치구와 협업해 계획수립부터 시행까지 주도하고 시가 지원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캠퍼스타운` 1단계 사업에 선정된 13개 대학 및 사업명

`캠퍼스타운` 1단계 사업에 선정된 13개 대학 및 사업명

이번에 선정된 대학 및 사업은 ▲경희대(회기동 골목상권 활성화 프로젝트) ▲광운대(지역공존·공감 창조경제 캠퍼스타운 조성) ▲동국대(남산골 창업·문화, 공생·공감·공유) ▲동양미래대(Re.Start Guro) ▲서울대(서울대 스타트업 캠퍼스 녹두.zip) ▲서울여자간호대(지역밀착형 Well-aging프로젝트) ▲성공회대(구로마을 대학) ▲성균관대(성균관대 청년 창업, 문화예술 플랫폼 구축사업) ▲숙명여대(전통과 문화로 미래를 창조하는 서울시 캠퍼스타운 조성사업) ▲인덕대(청년창업거리 1·7·3 프로젝트) ▲케이씨대(강서구-KC대학 창의인재육성사업) ▲한성대(한성성곽 캠퍼스타운) ▲홍익대(상상력을 디자인하는 홍대 캠퍼스타운 조성사업) 등이다.

대상지들은 시의 예산지원, 대학이 보유한 공간과 인적·물적 자원을 활용해 대학과 지역에 필요한 프로젝트를 발굴·추진하게 된다.

1단계 사업지는 내년 중 대학·자치구와 사업제안 분석 및 협의 조정 단계를 거쳐 실행계획을 확정하고 본격적인 사업에 들어간다. 시는 사업 추진 전 과정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는 동시에 대학·자치구와의 정기적인 합동회의 개최, 자문단을 통한 컨설팅 등을 실시해 캠퍼스타운 사업이 성공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적극 뒷받침한다는 계획이다.

시는 1단계 13개소를 중심으로 성공모델을 다양하게 만들어 서울 소재 전체 대학으로 확산시킨다는 계획이다. 또, 나머지 17개소에 대해서는 컨설팅단을 구성·운영하는 등 지속적인 관리체계를 마련해 2018년부터 2단계 사업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1단계 사업 추진 Process

1단계 사업 추진 Process

2단계 사업 컨설팅 및 추진 Process

2단계 사업 컨설팅 및 추진 Process

한편, ‘지역창조형’ 캠퍼스타운은 1(창업육성)+4(주거안정화·문화특성화·상권활성화·지역협력) 핵심목표를 적용해 도시재생활성화사업으로 추진된다. 내년 3개소 선정을 시작으로 2025년까지 10개소 이상을 조성할 예정이다.

김학진 서울시 도시계획국장은 “캠퍼스타운 소규모 프로그램 사업을 통해 대학과 지역의 상생발전을 유도해 캠퍼스타운 사업의 성공적 기틀을 마련하고 이를 타 대학으로 확산시킬 계획”이라며 “대학의 동력이 교문 밖으로 확장, 지역과 연결되어 대학가가 일자리 중심의 창조가로 변화하고 졸업 후에도 인재가 머무르는 지역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문의 : 도시계획국 캠퍼스타운조성단 02-2133-8426,8449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변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