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는 오는 9월 30일까지 상상산업 신예 발굴 프로젝트 ‘2020 비상’ 참여자를 모집한다

교육~전시까지 지원…K-콘텐츠 이끌 청년창작자 모집

서울시는 오는 9월 30일까지 상상산업 신예 발굴 프로젝트 ‘2020 비상’ 참여자를 모집한다 서울시는 웹툰, 애니메이션, 캐릭터 등 문화 콘텐츠 청년 창작자들의 역량을 키우기 위해 ‘상상산업 신예 발굴 프로젝트: 2020 비상’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상상산업’이란 만화·웹툰, 애니메이션, 캐릭터 등 상상력 기반 원천콘텐츠에 창작·기획·개발·제작·유통·소비 및 이와 관련된 서비스를 행하는 사업으로 창조산업, 미디어·엔터테인먼트산업, 문화산업, 콘텐츠 산업, 이야기 산업 등으로 나눌 수 있다. 이번에 진행되는 프로젝트는 ▲아이디어 기획 및 제작 ▲저작권 등록, 브랜딩 등 상품화 ▲시장조사·유통 및 펀딩·투자에 대한 노하우 ▲예술인복지 등 정책 지원 등에 대한 교육과 맞춤 컨설팅 등을 진행해 청년 창작자들에게 사업화 컨설팅 및 작품 홍보 기회를 제공하고, 창작자로서 자립 역량을 강화하는데 목적을 둔다. 프로젝트 ‘2020 비상’은 전시콘텐츠를 보유한 만39세 이하의 서울시 청년 50명을 대상으로 운영하며 9월 30일까지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 받는다. 교육은 10월 한 달간 온라인으로 총 3회 진행될 예정이다. 우선 1차시 교육은 50만 명이 넘는 팔로워를 보유한 인기 일러스트레이터이자 웹툰 작가인 GrimB(배성태)가 맡아 ‘혼자서 콘텐츠 기획부터 마케팅까지’라는 주제로 성공 노하우를 공유 할 예정이다. 이어 2차시는 독립 창작자로서 알아야 할 저작권, 표준계약, 정책지원 등의 내용으로 문화체육관광부 산하의 한국예술인복지재단과 함께 진행한다. 독립 창작자들이 스스로의 권리를 보호하기 위해 꼭 필요한 저작권에 대한 지식과 계약서 작성 시 유의해야 할 점 등에 대해 현장 중심적인 교육을 제공한다. 더불어 예술활동에 도움을 줄 수 있는 한국예술인복지재단의 예술인 복지사업에 대한 안내도 이루어질 예정이다. 마지막 교육 3차시는 후원인 100만 명을 보유한 국내 유일한 창작자 특화 후원형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 ‘텀블벅’의 협조 ...
서울시는 매년 세운상가군 도심 제조업 활성화를 위해 '다시세운 : 세운메이드'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신기하고 유용하고 재밌는 ‘세운메이드’ 아이템 골라봐!

세운상가 일대는 인공위성부터 탱크까지 못 만드는 것이 없다는 소문으로 유명한 곳이다. 한동안 재개발 등의 문제로 휘청이다 최근 몇 년 사이 청년 스타트업 등이 들어서며 활기를 되찾고 있다. 하지만 좀처럼 접점이 없다 보니 종종 지나치면서도 멀게만 느껴지는 곳이었다. 최근, 제조업과 관련 없는 일반 시민도 세운상가에서 개발한 신제품을 손쉽게 접하고, 투자까지 할 수 있는 방법이 있다는 사실을 알았다. 서울시에서 매년 진행하는 소셜펀딩인 ‘다시세운 : 세운메이드’ 기획전이다. 서울시에서 세운상가군 도심 제조업 활성화를 위해 매년 진행 중인 세운메이드 프로젝트 ‘다시세운 : 세운메이드’는 종로구 세운상가의 기술 장인 및 청년 스타트업 등이 제작한 14개 제품에 대한 소셜펀딩 기획전으로, 지난 5월 7일(목)부터 클라우드 펀딩 사이트인 텀블벅(https://tumblbug.com/collections/sewoonmade)을 통해 진행 중이다. 서울시는 2016년부터 세운상가군의 도심 제조업 활성화를 위해 시제품 제작지원 프로그램인 세운메이드 프로젝트를 운영해 왔다. 세운상가군의 인적/물적 자원을 연결해 주거나 기술적 해결책을 제공하는 세운기술중개소가 그러하다. 제품 제작 및 생산이 가능해 멘토링은 물론 기술 관여도 할 수 있는 전문가 집단 '세운시제품위원회'의 협력을 통해, 청년 스타트업이나 메이커가 세운상가의 인프라와 자원을 활용해 신제품을 개발하는 과정을 지원한다. 이렇게 생산한 제품은 클라우드 펀딩을 통해 시민들에게 첫 선을 보이고, 제품별로 일정 부분 이상 투자를 받으면 제품화 및 판매를 진행한다. 텀블벅에서 진행 중인 '다시세운 : 세운메이드' 기획전 페이지 2020년 세운메이드 프로젝트는 작년 ‘2019 세운메이드 프로젝트’에 선정돼 개발된 제품 6개와 세운상가 일대 기술장인·청년들이 지역 내 기술과 자원으로 제작한 신제품 8개, 총 14개 제품으로 구성되었다. 세운상가 이미지와 어울리는 레트로 디자인의 제품부터, 음향·조명 등 세운상가에서...
사용자 마음대로 위치를 조정하고 배열할 수 있는 조명 ‘메아리’

아이디어 반짝 ‘세운메이드’ 제품 크라우드펀딩 진행

사용자 마음대로 위치를 조정하고 배열할 수 있는 조명 ‘메아리’ 카세트테이프 MP3플레이어, 뮤직 캔들, 보틀 살균기...서울시가 세운상가의 인프라를 활용해 제작한 총 14개 제품을 공개, 크라우드펀딩을 통해 제품화한다.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회사 '텀블벅'과 함께 진행하며, 제품별로 일정 부분 이상 시민들의 투자가 이뤄지면 제품화되고 판매되는 방식이다. 서울시는 텀블벅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이 같은 내용으로 14개 제품에 대한 크라우드펀딩 '세운메이드 기획전'을 진행 중이다. 14개 제품은 지난해 '다시세운:세운메이드 프로젝트'에 선정돼 개발된 제품 6개, 세운상가 일대 기술장인·청년들이 지역 내 기술과 자원으로 제작한 신제품 8개로 구성돼 있다. 제품은 세운상가 일대를 대표할 만한 품목들로, 모두 세운상가 내 인적·물적 자원을 활용해 제작됐다. ‘사랑방 2020_빛그릇’(우), ‘뮤직캔들’(좌) 주요 제품을 살펴보면 ‘사랑방 2020_빛그릇’(Design OWNN)은 한국의 미를 느낄 수 있도록 디자인된 조명으로 금속디자이너와 전자공학 엔지니어가 한 팀으로 개발한 제품이다. 재미있는 뉴트로 기기 ‘카세트테이프 MP3플레이어’(비비티)도 주목할 만하다. MP3 음원파일 1000여곡을 담을 수 있다. 양초에 불을 붙이면 음악이 재생되는 장식소픔 '뮤직 캔들'은 어디서든 마음을 편안하게 만들어 준다. 장인과 디지인스튜디오가 협업으로 만든 진공관 블루투스 스피커 ‘KNOT’ 재미있는 모양의 뉴트로 기기 ‘카세트테이프 MP3플레이어’ 어떤 음료 병에든 끼워서 가볍게 외출할 수 있는 캡형 살균기 ‘원모어랩 보틀 살균기’(원모어랩)는 88그램의 가벼운 무게로 어떤 음료에든 사용이 가능하다. 막걸리와 전통주를 위한 금속 테이블 웨어 ‘SULA’(아몬드 스튜디오)와 장인이 만든 진공관 블루투스 스피커 ‘KNOT’(어보브 스튜디오), 사용자 마음대로 위치와 배열을 바꿀 수 있는 조명 ‘메이리’(SOOBEE)도 시선이 가는 작품들이다....
스타트업 E-Key의 친환경 공기청정기 ‘F-air’(좌), KNOT의 ‘진공관 블루투스 오디오’(우)

이끼 활용 공기청정기 등 ‘세운메이드’ 크라우드펀딩

스타트업 E-Key의 친환경 공기청정기 ‘F-air’(좌), KNOT의 ‘진공관 블루투스 오디오’(우) 세운상가 기술장인, 스타트업 등이 개발한 제품이 시민들에게 첫 선을 보인다. 서울시는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회사 ‘텀블벅’과 함께, 세운상가 내 기술장인, 청년스타트업 등이 세운상가 인프라를 활용해 직접 개발한 제품에 대한 소셜 펀딩 ‘세운메이드 기획전’을 연다고 밝혔다. 15일 오전 9시부터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텀블벅’ 홈페이지에서 세운상가 기술장인과 스타트업 등이 지난 8개월간 제작한 제품 14개에 대한 소셜 펀딩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제품별로 투자액이 일정액 이상 모이면 생산 후 판매된다. 이번에 선보이는 제품 14개는 ‘2018 세운메이드 프로젝트’에 선정돼 개발된 제품 4개, 세운상가 일대 기술장인‧청년들이 지역 내 기술과 자원으로 제작한 신제품 10개로 구성돼 있다. ‘2018 세운메이드 프로젝트’는 세운상가, 을지로 일대에 걸쳐 구축돼 있는 세운상가군의 도심 제조산업 활성화를 위해 시가 2016년부터 지속 운영해오고 있는 프로그램이다. 세운상가의 인프라와 자원을 활용해 세운상가에 어울리는 신제품 개발 시 시가 비용, 전문가 컨설팅 등을 지원한다. ■ 세운메이드 기획전 제품 리스트 번호 구분 제품명 제조사 1 악기 오르페우스 디지털 기타 오르페우스 2 가정용품 COPPER PRODUCTS 럭스메이드 3 전자디자인상품 워킹 페이퍼 시리즈 프래그랩 4 공기청정기 F-air E-KEY 5 디자인소품 유리병 LED 오르골 멜로디캣 6 조명 및 키트 회로기판 없는 태양전지식 LED간판 아트엘이티(ARTLED)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