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원 한강공원, 그라스 정원

핑크빛 물든 잠원 한강공원 ‘핑크뮬리 그라스 정원’

잠원 한강공원, 그라스 정원 ©서우리 잠원 한강공원은 영동대교에서 한남대교를 지나 반포대교 사이 강변 남단에 있다. 길이는 5.2㎞이며 농구장, 테니스장, 육상경기연습장, 체력단련장, 청소년광장 등의 운동시설을 갖추고 있다. 체육과 휴식의 공간으로 사랑받는 잠원 한강공원에는 가을에만 볼 수 있는 '핑크 뮬리 정원'이 있다. 이 순간을 놓치지 않기 위해 지난 10월 11일(금) 퇴근 후, 찾아가 보았다. 핑크뮬리로 인해 온통 분홍빛으로 물든 잠원 한강공원, 그라스 정원 ©서우리 잠원역 4번 출구로 나와, 약 10분 정도 걸으면 잠원 한강공원에 도착한다. 오후 6시경쯤 도착했는데, 해질 무렵이였다. 밤에는 핑크뮬리의 아름다운 색을 사진으로 담기 어려우니 낮시간에 방문하는 것이 좋다. 핑크뮬리는 9월부터 11까지 개화한다 ©서우리 핑크뮬리는 영어로 'Pink Muhly Garss'라고 한다. 핑크뮬리 그라스가 총 명칭이기는 하지만, 우리는 보통 '핑크뮬리'라고 부른다. 핑크뮬리는 외떡잎식물 벼목 벼과에 속하는 식물로 9월부터 11월까지 개화한다. 그러므로 가을에만 볼 수 있는 식물이다. 핑크 뮬리라는 이름처럼, 핑크색을 띄는 식물이다 보니, 조경용으로 식재되는 식물이다. 핑크뮬리를 배경으로 사진을 찍고 있는 시민들 ©서우리 잠원 한강공원, 그라스 정원은 핑크뮬리로 물들어 있다. 많은 시민들이 핑크뮬리를 배경으로 사진을 찍고 있었다. 아이와 함께 나들이 나온 가족, 달달한 포즈를 취하는 커플, 우정사진을 찍는 발랄한 친구들의 모습까지 핑크뮬리가 가을에만 선보이는 예쁜 감성을 사진에 담으며 저마다의 추억 만들기에 즐거워 하고 있었다. 10월 중순, 곧 있으면 핑크뮬리는 더 이상 잠원 한강공원, 그라스 정원에서 볼 수가 없다. 핑크뮬리를 다시 보기 위해서는 1년을 기다려야 한다. 이번 주말 혹은 11월 전으로 핑크뮬리를 만나러 가보자. 소중한 사람과 가을 감성 듬뿍 담은 좋은 추억을 잠원 한강공원, 그라스정원에서 만들어가면 좋겠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