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구로고가차도 철거 전 모습, 하)구로고가차도 완공 후 모습

구로고가차도 11일부터 철거…우회도로 확인하세요!

상)구로고가차도 철거 전 모습, 하)구로고가차도 완공 후 모습 건설된 지 41년이 지난 ‘구로고가차도’가 철거됩니다. 서울시는 구로고가차도 철거 공사를 위해 11일 0시부터 구로고가차도 사당방면(김포공항→사당)을 우선 통제한다고 밝혔습니다. 사당방면 3개 차로를 먼저 철거하는 동안 나머지 2개차로는 계속 이용할 수 있습니다. 새로운 도로는 내년 3월말 왕복 10~11차로로 개통될 예정입니다. 철거 공사기간 중 남부순환로를 이용하는 시민 분들은 실시간 교통정보를 확인하고 우회도로를 이용하세요! 남부순환로의 한 축인 구로고가차도는 1970~80년대 도심 교통난 완화 및 강남~강서 간 빠른 이동을 위해 설치했으나, 노후화 된데다 디지털단지오거리 지역상권을 침체시키고 상습적인 꼬리물기로 교차로 정체의 원인이 된다며 주민들이 지속적인 철거를 요청해왔다. 서울시는 구로고가차도가 철거되면 도시 미관을 되살리고 단절됐던 구로‧금천 지역상권에 활기를 불어 넣을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또한 남부순환로의 차로를 8차로에서 11차로 넓힐 수 있어 상습정체 구간인 사당에서 광명방면 좌회전 차로가 증설되고, 디지털단지오거리와 가리봉사거리 좌회전도 신설돼 지역 접근성이 향상될 것으로 예측했다. 구로고가차도 위치도 구로고가차도 철거 공사는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교통량이 적은 동절기 및 겨울방학 기간을 이용해 12월 11일부터 내년 3월말까지 진행된다. 차량통행이 적은 저녁 10시부터 다음날 새벽 6시까지 야간시간대에 실시되며, 사당방면 5차로 중 3개 차로를 먼저 철거하는 동안 나머지 2개차로는 이용 가능하다. 양방향 전면통제는 내년 2월 14일부터 이뤄진다. 새로운 도로는 3월말에 왕복 10~11차로로 개통될 예정이다. 이후 주변 보도를 확장해 6월말 모든 공사를 완료한다. 시는 남부순환로를 이용하는 차량은 실시간 교통정보를 확인하고 우회도로를 이용해 줄 것을 당부했다. 우회도로 안내(☞ 이미지 클릭 크게보기) 남부순환로를 이...
남부순환로

남부순환로~봉오대로 왕복8차로 22일 개통

서울시는 강서구 방화대로(외발산동)와 경기도 부천시 봉오대로(고강동)를 연결하는 총 연장 1,230m 왕복 8차로를 22일 오후 4시에 개통한다고 밝혔다. 남부순환로~봉오대로간 도로개설 공사는 서울 서남권 개발에 따른 교통수요 증가에 대처하고, 방화대로와 봉오대로의 직접 연결로 남부순환로의 교통량을 분산하기 위해 총 사업비 827억 원을 투입해 지난 2010년 9월 착공했다. 남부순환로~봉오대로간 도로가 개통됨으로써 남부순환로 외발산사거리 ↔ 화곡로 입구 구간의 상습 병목현상을 해결할 뿐만 아니라 서울시와 부천시를 연결하는 도시가로망 형성으로 지역 균형발전 및 보조간선도로의 기능을 수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남부순환로 통행량의 분산으로 남부순환로 외발산사거리 ↔ 화곡로 입구 구간의 평균통행속도는 현재 12㎞/h에서 23㎞/h로 11㎞/h 빨라지며, 남부순환로 외발산사거리 ↔ 부천시 봉오대로 사거리간 평균통행속도는 현재 12㎞/h에서 30㎞/h로 18㎞/h 빨라진다. 고인석 서울시 도시기반시설본부장은 “서울 서남권 개발로 인해 증가되는 교통수요에 대처하는 도시기반시설 확충으로 지역개발을 촉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그동안 도로개설공사로 인해 많은 불편을 참아주시고 협조하여 주신 시민 여러분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
개통을 앞둔 강남순환로ⓒ연합뉴스

금천∼강남 “30분 단축”…강남순환로 7월 개통

개통을 앞둔 강남순환로 시도 때도 없이 막히는 도로상황 만큼 운전자를 지치게 하는 일이 또 있을까요? 서울 강남지역을 동서로 연결해주는 남부순환로와 올림픽대로는 상습적인 정체구간으로 알려져 있는데요, 남부순환로의 교통정체를 완화하고 부족한 남부지역 동서간 도로인프라를 확충하기 위해 지난 2007년 착공에 들어간 ‘강남순환로’가 오는 7월 개통합니다. 오늘 내 손안에 서울에서는 강남순환로 개통으로 금천~강남간 통행시간은 얼마나 단축되며, 또 통행료는 얼마인지 등을 안내해드리겠습니다. 이 구간을 자주 오가는 독자 분들이라면 7월엔 잊지 마시고 내비게이션 업데이트 하세요~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서울 남부지역을 동-서로 연결하는 ‘강남순환로’ 1단계 구간 13.8km가 내달 3일 정식 개통된다. 서울시는 금천구 독산동과 강남구 수서동을 잇는 왕복 6∼8차로인 ‘강남순환로’ 전체 22.9㎞ 구간 중 1단계 구간(13.8㎞)을 오는 7월 3일 오후 2시에 정식 개통한다고 20일 밝혔다. 강남순환로는 ▲강남순환도로㈜를 사업자로 하는 민자구간(12.4km)과 ▲공공재원으로 지어지는 재정구간(진출입부 10.5km)으로 구성되는데, 1단계 구간에는 금천구 시흥동(금천영업소) ↔ 관악IC ↔ 사당IC ↔ 서초구 우면동(선암영업소)을 잇는 민자구간(12.4km)과 민자구간과 연계되는 일부 재정구간(1.4km)이 포함된다. 나머지 잔여구간(금천구 독산동~소하JCT/선암영업소~수서IC)도 이날 임시개통, 사실상 ‘강남순환로’ 전 구간 통행이 가능하다. ‘강남순환로’ 개통으로 그동안 올림픽대로와 남부순환로에 집중됐던 한강이남 동서방향 교통흐름을 대폭 분산해 금천~강남간 통행시간이 최소 30분 이상 단축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를 통해 침체됐던 서울 서남권에 활력을 불어넣고 지역경제도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시는 서부간선지하도로가 완공되는 2021년부터 서울 북부지역의 내부순환로와 연결체계가...
서초대로

37년간 끊겨 있던 서초대로 뚫린다

출퇴근 시간마다 만성정체로 골치를 썩였던 남부순환로의 교통 혼잡이 크게 개선될 전망입니다. 도심지 군부대로 인해 37년간 끊겨있던 서초대로가 뚫릴 예정이기 때문인데요. 서울시는 지난 27일 ‘서초역~내방역’ 구간을 연결하기 위해 서리풀공원을 가로지르는 터널을 건설하는 ‘서초역~방배로간 도로개설공사’ 기공식을 열었습니다. 그동안 강남의 동·서축을 이용하는 시민들은 정보사령부 부지 때문에 남부순환로, 사평로, 방배로 등 주변도로로 우회해야 하는 불편을 겪었습니다. 서초역∼방배로간 직선도로가 개통되면 내방역에서 강남역까지 출퇴근 통행시간이 약 20분 이상 단축되는 등 주변도로의 교통 혼잡이 크게 해소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공사구간은 서초역에서 방배동과 내방역을 연결하는 총 연장 1,280m에 이르며, 오는 2019년 2월말 완공예정입니다. 터널 및 옹벽 구간은 왕복 6차로로, 나머지 미정비 구간은 왕복 8차로로 확장됩니다. 또, 서초대로에서 동작구, 서초구, 강남구로의 접근성이 크게 개선돼 지역 경제 활성화는 물론 주민 생활환경 개선까지 가져올 것으로 기대됩니다. 뿐만 아니라, 공사로 인해 3,700억 원의 생산유발효과와 1,660명의 고용효과, 도로개설 후 30년 간 1,890억 원의 편익비용까지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나 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입니다. 한편, 서리풀공원을 관통하는 터널은 주변 경관과 조화를 이룬 보행자 친화적으로 건설될 예정입니다. 터널 내부는 왕복 6차로와 폭 2.4m의 자전거·보행자겸용도로가 설치되며, 보행자와 자전거 통행자의 안전과 건강을 위해 차로와 자전거·보행자겸용도로를 구분하는 난간겸용 투명방음벽을 설치해 매연, 미세먼지 등을 차단할 계획입니다. 시점부 (내방역 측), 종점부 (서초역 측) 박원순 서울시장은 “강남지역 동·서축 연계도로망을 구축하면 주변 남부순환로, 사평로 등의 교통이 분산되고 주변도로 정체가 해소되는 등 교통여건이 개선될 뿐 아니라, 지역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
서울광장 야경 ⓒ투수

음악으로 지켜줄게! 안전한 골목길

서울광장 야경 2015년의 절반이 지나갔습니다. 축구경기로 치면 후반전을 뛰기 위해 운동장에 뛰어드는 시점이라고 볼 수 있겠네요. 서울시도 전반전보다 더 나은 후반전을 준비하는 마음으로 하반기 서울시정을 개선합니다. 오늘 에서는 지난 시간에 이어 '달라진 2015년 하반기 서울시정' 2탄을 준비했습니다. 알면 도움이 되는 생활 필수 정보들, 하나하나 꼭 챙겨보세요~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 7월부터 달라지는 서울시정(2)  - ▲꿈꾸는 도시 ▲따뜻한 도시 ▲숨쉬는 도시 ▲안전한 도시 ▲열린 도시 등 5개 유형, 24개 사업으로 구성  - 안전한 도시 : 음악으로 지키는 안전한 우리 동네  - 열린 도시 : 카카오페이를 활용한 지방세 납부 서울시는 2015년 하반기 달라지는 시정을 ▲꿈꾸는 도시 ▲따뜻한 도시 ▲숨쉬는 도시 ▲안전한 도시 ▲열린 도시 등 5개 유형, 24개 사업으로 나누었습니다. 오늘은 지난 ‘2015 달라지는 서울시정’ 1편에 이어서 ▲안전한 도시와 ▲열린 도시에 대해 살펴보겠습니다. 안전한 도시 : 음악으로 지키는 안전한 우리 동네 9월부터는 심야시간대에 인적이 드문 골목길, 지하보도, 육교에서 클래식 음악을 방송해 범죄예방에 기여하는 ‘음악으로 지키는 안전한 우리 동네’ 사업이 관악구 난곡동 일대 3곳에서 시범 추진됩니다. 지역여건을 고려하여 음악방송+CCTV+비상벨+조명이 결합된 일체형 복합설비도 설치할 계획입니다. (문의 : 안전총괄과 02-2133-8044, 시행일 : 9월) 또 소방대가 도착하기 전 인근주민이 소화기 등을 활용해 재난대응을 한 경우, 손실된 자원에 대해 보상하는 ‘손실보상제’가 도입됩니다. 신청은 관할 소방서에 비치된 보상신청서를 작성하면 됩니다. (문의 : 소방재난본부 02-3706-1713, 시행일 : 7월) 개봉역 앞 남부순환로 지하화 8월부터는 개봉역 앞의 남부순환로에 지하차도를 설치하여 교통소통을 원활히 하고, 높았던 남부순환로를 평면화하여...
2013122603075574_mainimg

남부순환로 정체, 지하차도 완공으로 옛말된다

서해안고속도로, 경인고속도로 등 수도권 고속화도로 접근성 용이 서울시는 시민 불편 최소화를 위해 지난 2012년 11월부터 오류IC방향 지하차도 2개 차로를 양방향 1개 차로씩 운영해왔다. 이어 최근 신월 IC방향 지하차도의 완공으로 27일(금) 오후 2시에 양방향 2개 차로씩 전체 4개 차로를 전면 개통 한다고 밝혔다. 양천구 신월6동과 구로구 개봉동을 연결하는 남부순환로 서부트럭터미널 앞 지하차도는 서부트럭터미널 앞 교차로의 교통체증을 해소하고, 낙후된 서남권 지역의 균형발전을 위해 지난 2008년 3월에 공사가 시작되었다. 서부트럭터미널 앞 지하차도 전(全) 구간이 개통됨에 따라 남부순환로 서부트럭터미널 앞 신월IC↔오류IC 양방향 교차로를 모두 신호 없이 통과할 수 있어 신월IC~오류IC 구간 내 교통체증이 완화될 전망이다. 또한 서해안고속도로, 경인고속도로 등 수도권 고속화도로의 접근성이 용이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문의 : 도로계획과 02-2133-8077    ...
2011101701482921_mainimg

이제 남부순환로에서 인천 가기 편해진다!

2011년 12월말 계수대로 전 구간 개통, 서울외곽순환도로(시흥IC) 연결 서울시 구로구와 경기도 부천시를 연결하는 계수대로와 남부순환로(오류IC부근)를 연결하는 진입램프가 17일(월) 낮 12시에 개통됐다. 계수대로는 남부순환로(오류IC부근)에서 부천시 범박동을 이어주는 도로로 현재 광덕교차로까지 이용이 가능하며 진입램프를 통해 지하철 7호선 천왕역을 경유하여 광명시와 안양시로 우회할 수 있다. 기존에는 남부순환로(오류IC)에서 계수대로로 직접 진입하지 못해 1.2㎞를 우회해야 했으며 남부순환로와 주변도로의 교통 체증을 가중시켜 왔다. 2011년 10월 현재 계수대로의 공정률은 88%이며 2011년 12월말 개수대로 전 구간이 개통되면 외곽순환고속도로(시흥IC)까지 연결되어 경인로 교통체증 완화 및 부천, 시흥, 인천 방면으로의 접근이 용이해진다. 서울시 관계자는 “계수대로 연결램프가 개통으로 서해안고속도로, 제2경인고속도로,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등 수도권 고속화도로의 접근성이 해소되고 남부순환로의 교통체증이 개선되어 서울 서남권 지역발전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문의 : 교통정책과 ☎ 02)6360-49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