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마차’, 사랑 싣고 어려운 이웃 찾아가요!

내 손안에 서울

Visit283 Date2016.05.10 11:16

희망마차

10일, 도봉구 창동에 위치한 서울광역푸드뱅크센터에서 ‘한부모가정 지원을 위한 꾸러미 행사’가 진행됐습니다. 이날 행사에는 ㈜이마트 임직원 40여명이 모여 고추장, 식용유, 휴지 등 생활필수품 14종을 상자 500개에 포장하는 순서를 가졌습니다.

서울시와 서울특별시사회복지협의회가 주관하고 ㈜이마트가 후원하는 ‘희망마차’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저소득 한부모가정을 집중적으로 찾아가 지원합니다. ‘희망마차’는 5월 한달 동안 식품나눔행사 등 다양한 나눔 활동을 통해 서울시내 저소득, 독거노인, 한부모가정 등 총 2,700세대 약 8,000만원 상당의 생활필수품을 지원할 예정입니다.

이밖에도 서울시내 종합사회복지관과 연계하여 인근지역 이용자가 직접 방문하여 필요한 물품을 무료로 선택하여 가져가는 ‘희망마차 나눔장터 행사’를 서울시내 12개 지역을 순회하며 진행합니다.

희망마차는 ㈜이마트가 주요 후원기업으로써, 2012년부터 현재까지 256만원 상당의 후원 물품을 서울시내 공공서비스에서 제외된 취약계층 93,176세대를 지원한 바 있습니다.

안찬율 서울시 희망복지지원과장은 “가정의 달을 맞아 외로운 가정이 없는지 꼼꼼하게 챙길 것” 이라며 “희망마차 나눔장터에도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어려운 이웃의 제보나 나눔 봉사활동을 희망하는 기업, 단체, 개인 등은 국번 없이 120(다산콜센터)이나 희망온돌 홈페이지(ondol.welfare.seoul.kr)에 신청하면 됩니다.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변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