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보다 사람 먼저” 보행자우선도로 20곳 확대

내 손안에 서울

Visit4,683 Date2016.03.28 17:02

구로구 고척로27바길 조감도

구로구 고척로27바길 조감도

술래잡기, 고무줄놀이… 예전엔 골목길에서 노는 아이들을 많이 볼 수 있었죠? 하지만 요즘엔 골목길에서 노는 아이들을 보면 걱정부터 앞섭니다. 자동차는 고속도로 지나듯 골목길을 지나고, 배달 차량은 예상치 못한 곳에서 불쑥 튀어나와 가슴을 쓸어내리게 합니다. 누구나 좀 더 안전하게 골목길을 거닐 수 있도록 서울시가 2016년에도 보행자우선도로 사업을 시행합니다.

2013년부터 시행해 온 보행자우선도로 조성 사업이 올해에도 추진됩니다. 올해는 20개소를 확대 시행하여 오는 10월까지 총 43곳으로 늘리기로 했습니다.

그동안 서울시는 2013년 구로구 개봉로3길 등 2개소, 2014년 중구 동호로11길 등 8개소, 2015년 종로구 우정국로2길 등 13개소 총 23곳에 보행자우선도로를 조성해 왔습니다.

‘보행자우선도로’ 사업이란 안전하고 쾌적한 보행공간을 갖춘 도시를 만들고자 좁은 이면도로에서도 보행자 안전과 편의를 우선으로 하는 공간을 만드는 것으로, 10m내외의 도로 중 보차 구분이 없는 곳을 우선 대상으로 하여 개선사업을 추진해오고 있습니다.

보행자우선도로는 보행자와 차량이 혼합된 공간에서 보행자의 안전과 편의가 우선적으로 고려되어야 하기 때문에, 차량 과속을 막고 해당 공간이 보행자 중심 공간으로 인식될 수 있도록 다양한 기법이 적용됩니다.

■ 2016년 보행자우선도로 사업대상지

자 치 구 위 치 자 치 구 위 치
중랑구 망우로55길 금천구 시흥대로63길
마포구 와우산로21길 서대문구 연희로11라길
성북구 종암로21길 광진구 아차산로49길
종로구 자하문로7길 서초구 서초대로77길
노원구 동일로218가길 강동구 양재대로116길
은평구 연서로27길 중구 동호로7길
동작구 국사봉2길 영등포구 당산로33길
송파구 백제고분로7길 성동구 성수이로12길
용산구 녹사평대로40길 광진구 자양로50길
구로구 고척로27바길 성북구 아리랑로19길

우선 기존의 아스팔트 포장 대신 스탬프 포장기법을 활용하여 도로공간을 보행공간으로 인식할 수 있도록 합니다.

차도임을 암시하는 도로 노면표시를 줄이고, 보행자와 차량의 영역을 물리적으로 구분하는 단차와 방호 울타리를 없애 지속적으로 차량이 보행자를 의식하도록 하는 여건을 조성, 차량의 저속주행을 유도합니다.

또한 필요한 경우 해당구간의 속도를 제한하거나 가로변의 적치물, 불법 주정차 단속 등을 시행하여 안전하고 편안한 보행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조치합니다.

올해 조성되는 보행자우선도로는 총 20곳으로 자치구 공모를 통해 선정됐습니다. 시는 자치구 공모를 통해 접수된 35개소에 대하여 현장 점검과 외부전문가 심사를 거쳐 보행안전 확보가 시급하고 주민 참여의지가 높은 지역을 선별하여 총 18개 자치구 20개 지점을 선정했습니다.

우선 동작 국사봉2길·중랑 망우로55길 등 6개소는 주택가 밀집 생활 도로로 상시적인 불법 주정차에 대한 개선과 출·퇴근 등 평소 생활 보행에 대한 고려가 필요할 것으로 판단되어 이를 집중 개선합니다.

망우역 인근에 위치한 망우로55길은 출·퇴근시 많은 보행량과 차량이 섞여 혼잡한 곳으로 차량 속도를 낮출 수 있는 시각적 효과 등을 가미한 다양한 기법을 적용할 예정입니다.

또한 국사봉2길은 주거 밀집지역으로 불법주정차로 인한 보행불편이 많은 실정으로 해당 자치구와 협의하여 적극적인 불법주정차 단속과 함께 물리적으로 이를 개선할 수 있는 시설 설치를 검토하고 있습니다.

종로구 북촌로 5가길 보행자 우선도로 조성 전후 사진

종로구 북촌로 5가길 ‘보행자우선도로’ 조성 전후 사진

구로구 시흥대로 163길 보행자 우선도로 조성 전후 사진

구로구 시흥대로 163길 ‘보행자우선도로’ 조성 전후 사진

서초 서초대로77길·마포 와우산로21길 등 10개소에는 상업지역에 걸맞는 보행자 우선도로가 조성됩니다. 이들 사업지는 홍대 앞, 강남역 뒤편 등 각 지역을 대표하는 번화가로 평소 상가를 이용하기 위해 이동하는 보행자가 꾸준히 많은 곳입니다.

특히 젊은 연령대의 보행자가 많아 활동적이며 역동적인 문화가 반영된 보행도로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한편 학교주변 지역인 성동 성수이로12길·구로 고척로27바길 등 4개소는 어린이들의 등하교 시간에 차량 주행으로 인한 위험 요소를 최대한 차단하기 위해 굴곡 도로 등을 통해 차량의 속도 저감에 집중할 계획입니다.

시민들은 보행자 우선도로 사업에 얼마나 만족하고 있을까요? 그간 추진되어 온 보행자 우선도로 중 2014년에 조성된 8곳에 대한 설문조사 결과 보행환경에 대한 전반적인 만족도가 크게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사업 전 평균 40.8점에서 사업 직후 59.0점, 만족도 조사시점인 2015년 10월에는 62.0점으로 보행자우선도로가 정착되는 시점에서 더욱 큰 만족도를 나타내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서울시는 이번 보행자우선도로 20개소에 대해 계획 단계부터 개선안 수립, 공사, 사후 모니터링까지 전 과정에 주민협의체가 참여하도록 하여 사업의 실효성을 높여갈 예정입니다.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변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