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뜰한 주부는 장보기 전에 여기부터~

시민리포터 김수희

Visit4,213 Date2013.03.05 00:00


[서울톡톡] “바쁜 아침, 밥 대신 간단하게 먹을 수 있는 시리얼을 항상 구매하는 편인데 평소 집근처 매장에서 행사제품이라고 구매했던 시리얼이 다른 매장에 갔더니 가격 차이가 너무 커서 당황했던 적이 있어요.”


직장인 이선미(27) 씨처럼 마트에 가서 할인하는 품목을 샀는데 실제로는 저렴하지 않아 후회했던 경험이 있을 것이다. 그렇다고 장을 볼 때마다 각 매장 홈페이지를 들러 가격을 비교하는 것도 번거로운 일이다.


이처럼 번거로운 문제를 해결하고 생필품 가격을 한눈에 비교할 수 있는 ‘티프라이스(T-Price)'(http://price.tgate.or.kr)라는 포털이 개설되었지만 많은 이들이 알지 못한 실정이다.



‘T-Price’란 ‘Trust Price For Consumers’의 약자로 ‘소비자를 위한 신뢰의 가격정보’이다. 한국소비자원에서 상품에 대한 신뢰 높은 가격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다. 티프라이스는 전국 대형마트와 백화점, 슈퍼마켓, 전통시장, 편의점 등 각종 판매점의 생필품 품목(신선식품, 가공식품, 생활용품 등)의 가격을 매주 금요일 업데이트해 제공된다.


올해는 가격정보 제공대상을 기존 110종에서 120종으로, 기존 15개 권역에서 18권역으로, 판매점도 기존 165개에서 200개 점포로 확대했다. 신규 품목으로 이온음료, 즉석죽, 스프, 컵커피, 쌈장, 표백제, 부탄가스, 손세정제, 살균소독제, 곽티슈 등이 있다. 신규 지역은 제주시, 서귀포시, 원주시이다.



직접 리포터가 티프라이스를 이용해 합리적인 소비를 해봤다. 먼저 쇼핑을 하기 위해 홈페이지에 들어가거나 티프라이스 스마트폰 어플을 다운로드 한 후 구매할 물품을 검색한다. 구매할 마요네즈, 고추장, 과자류 등 구매할 품목을 갖고 서울시 양천구 일대의 대형마트와 기업형슈퍼, 백화점을 대상으로 검색했다. 검색한 결과 백화점이 제일 비쌀 것이라는 생각과 달리 H백화점이 구매할 고추장이 가격이 20%이상 가장 저렴했고 대량으로 구입해 가격이 저렴할 것이라고 생각한 대형마트가 가장 비쌌다.



다음, 티프라이스를 사용한 가격 정보를 갖고 해당 매장을 방문해봤다. 해당마트를 방문해 확인한 결과 역시 티프라이스의 결과와 같았다.


스마트폰으로 마트별 가격을 비교하고 있는 주부는 “평소에 2~3군데 마트사이트에 들어가 제품을 비교했다. 이렇게 간단하고 한눈에 물품가격을 비교할 수 있다니 너무 편리하다”며 티프라이스에 반가움을 표시했다.



실제 매장을 방문한 결과 고추장 가격이 백화점에서는 100g당 1,016원, 마트에서는 1,230원으로 20%이상 차이가 났다. 티프라이스를  이용해보니 생활필수품 가격이 가장 저렴한 매장을 검색할 뿐만 아니라 지역별, 판매점별, 기간별로 가격을 비교해 볼 수 있어 유용했다.


특히, ‘나만의 맞춤형 가격정보’를 제공하는 ‘t-price’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할 경우, 자주 가는 판매점과 관심 상품 등을 미리 설정할 수 있다. 이를 통해 최저가, 최고가를 한눈에 볼 수 있을 뿐 아니라, 장바구니 기능을 활용해 구매를 원하는 상품 총액까지 확인할 수 있어 편리했다.


그런가하면 내 주변 검색에서는 지도서비스와 티프라이스가 제공하는 165개 판매점과의 전화연결 기능 및 상품보기가 있어 편리하게 가격정보를 검색할 수 있다.


간편구독 신청하기   친구에게 구독 권유하기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변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