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동네의 재발견! 동북권 ‘오래가게’ 추천하게!

내 손안에 서울

Visit1,385 Date2020.07.23 15:30

시는 오는 8월 20일까지 동북권 일대를 대상으로 온라인 이벤트를 통해 ‘오래가게’를 추천받는다

시는 오는 8월 20일까지 동북권 일대를 대상으로 온라인 이벤트를 통해 ‘오래가게’를 추천받는다

서울시는 서북권·서남권에 이어, 동북권(성북·강북·도봉·노원·중랑·광진·성동·동대문 등 8개 자치구) 일대를 대상으로 우리 동네만의 매력을 간직한 오래가게를 발굴, 힐링여행 스토리로 엮어낼 계획이다.

‘오래가게’는 시민이 뽑은 개인 점포로 ‘오래된 가게가 오래 가기를 바란다’는 의미가 담겼다. 시는 지난 3년간 전통공예, 생활문화 분야의 총 85곳의 오래가게를 선정해 지역의 추천 관광명소와 연결한 체험 코스 및 스토리 자원으로 소개해왔다.

특히 서울 동북권 지역은 문화역사 거리가 조성된 성북구, 수제화 장인과 청년들이 전통을 이어가는 도시재생의 중심지 성동구, 수락산과 캠핑장으로 야외활동을 즐길 수 있는 노원구 등 자치구별 특색이 담긴 다양한 테마를 느낄 수 있다.

동북권역만의 매력과 가치를 품은 오래가게 발굴에는 일반시민과 전문가, 관광객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8월 20일까지 진행되는 온라인 이벤트 ‘오래가게 추천하게’를 통해, 개업 후 30년 이상 운영했거나, 2대 이상 전통계승 혹은 대물림된 가게를 대상으로 간단한 정보와 추천사유를 등록하면 된다.

참여 방법은 서울스토리 인스타그램계정을 팔로우 한 후, 연결된 설문지에 오래가게 추천 정보를 입력하면 된다.

접수된 오래가게 후보들은 전문가 평가 및 현장 검증 등을 거쳐 최종 선정되며, 주변의 재미있는 관광명소와 이야기들로 연결해 전문 여행지 및 트립어드바이저 등 글로벌 여행 플랫폼을 통해 소개된다.

주용태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동네 구석구석을 둘러보고 지역주민처럼 가볍게 탐색하는 ‘로컬투어(Local Tour)’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지역만의 고유한 매력을 품고 있는 오래가게들이 더욱 주목받게 될 것”이라며, “동북권 지역의 오래가게 발굴을 통해 우리 동네의 재발견, 서울만의 특색 있는 스토리가 만들어져 다양한 방법으로 즐기길 바란다”고 말했다.

문의: 관광산업과 02-2133-2789, 서울스토리 홈페이지, 서울스토리 인스타그램

▶ ‘내 손안에 서울’ 뉴스레터 구독하기
▶ ‘코로나19 서울생활정보’ 한눈에 보기
▶ 내게 맞는 ‘코로나19 경제지원정책’ 찾아보기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변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