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명자료]“이와중에 南北공동올림픽 유치 열올리는 서울시”

서울특별시 대변인

Visit128 Date2020.06.20 17:17

해설명상단

[설명자료]“이와중에 南北공동올림픽 유치 열올리는 서울시”(2020.06.19.)

◆ “2032 서울-평양 하계올림픽 유치를 위해 홍보용역 준비 등 남북관계 급랭속 뜬금 행보” 보도관련

– 서울시는 남북 정상이 평양공동선언(’18.9.19)을 통해 합의한 ‘2032 하계올림픽 서울-평양 공동유치·개최’를 이행하기 위해 국무회의 의결(’20.1.21) 및 기재부 승인(2.20)을 거쳐 올림픽 유치를 위한 국내절차를 마무리 한 상태임

– 2032 하계올림픽 개최도시 선정시기가 앞당겨 결정된다는 소식에 경쟁도시보다 발빠르게 대응하기 위해 2020 도쿄올림픽 및 금년 11월 서울에서 개최 예정이었던 ANOC(국가올림픽위원회연합회)총회 계기 홍보를 위해 당초 18억 9천만원의 예산으로 홍보계획을 수립(’20.3.5)하였으나, 코로나 대유행으로 2020 도쿄올림픽 및 금년 ANOC총회가 내년으로 연기됨에 따라 홍보예산을 4억원으로 감액하는 감추경안을 금번 6월 시의회 정례회에 제출하였음

– 올림픽 유치특보 위촉(’20.4.29), 민주평통-서울시-서울시체육회 업무협약체결(5.27) 등은 올림픽 유치를 위한 국내외 자문 및 관련 기관 협력을 위해 추진한 것으로 최근 남북관계 악화 이전의 상황임

문의전화: 02-2133-1873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변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