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명자료]오히려 위험한 스크린도어…바꾼다더니 광고 때문에

서울특별시 대변인

Visit91 Date2020.01.13 15:49

해설명상단

◆ 서울교통공사는 2016년 구의역 사고를 계기로 승강장 고정문을 개폐 가능한 비상문으로 개선하는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올해 5월까지 고정문 65%를 교체 완료하였음.

당초 고정문 현황, 교체 완료(‘19.5월), 교체율

◆ 이미 교체되었거나 교체 중인 고정문을 제외한 나머지(5,720개)의 경우 광고 계약업체가 매출손실 등의 이유로 사업권 중도 해지 및 조기반납을 사실상 거부하고 있어 사업추진이 어려운 상황임.

◆ 그동안 공사는 승강장 안전문의 비상문 기능을 유지하면서 광고판으로 활용할 수 있는 대체 광고판을 개발해 왔으며, 특히 올해는 접히는 방식의 광고판을 새롭게 발굴해 8월 초부터 시범 운영한 후 시민안전 및 유지관리에 문제가 없다고 판단되는 경우 확대 추진할 예정임

대체 광고판 도면 및 실사

※ ’16년 상하개폐형과 슬라이딩 방식의 대체광고판 개발 후 4호선 한성대입구역에 시범운영(‘17.9~12월)하였으나, 안전 및 유지관리 상 문제로 폐기

◆ 앞으로도 공사는 지하철 안전문제가 시민의 생명과 직결되는 만큼 최우선 과제로 삼고 중점 추진해 나가겠음

문의전화: 02-6311-9282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변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