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명자료]달랑 6억원으로 미세먼지가 집중 관리될까

서울특별시 대변인

Visit221 Date2020.01.08 09:24

해설명상단

◆ “서울시가 내년에 3개지역에 쓰기 위해 배정해둔 예산액은 6억원에 불과하다 ”는 보도 관련

– 자치단체장은「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에 의거 미세먼지가 다량 배출되는 지역 중 어린이·노인 등 취약계층이 이용하는 시설이 집중된 지역을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으로 지정하여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지원을 우선적으로 할 수 있으며

– 서울시는 2020년 3곳(금천, 영등포, 동작)을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으로 지정해 취약계층 이용시설 환기시스템, 미세먼지 대피소 설치 등 신규사업을 추진할 계획으로 보도된 내년도 예산 6억원은 미세먼지 저감에 쓰이는 전체 사업비가 아닌 신규사업에 대한 예산액임

– 아울러 서울시는 IoT 기반 미세먼지 간이측정기 설치, 실내외 미세먼지 모니터링 실시, 대기오염 배출사업장 방지시설 지원, 살수차·진공청소차 집중운영 등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기존 정책 사업예산을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에 집중 투입하여 관리할 계획임

문의전화: 02-2133-3635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변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