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원룸주택 400호 매입…3월 4일까지 신청서 접수

내 손안에 서울

Visit1,697 Date2019.02.15 17:30

저소득 1~2인 가구 위한 ‘공공원룸주택’ 400호 매입

서울시와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는 1~2인 가구의 주거난 해소를 위해 맞춤형 공공주택의 공급의 일환으로 민간에서 건설하는 공공원룸주택을 매입해 공급한다.

올해는 공공원룸주택 총 800호를 공급하기로 한 가운데, 이중 절반인 400호를 상반기에 매입할 예정이다.

매입주택은 서울 소재 주택으로 세대별 주거전용면적이 50㎡ 이하의 도시형생활주택이 대상이며, 수요 선호도가 높은 주거전용면적 26㎡ 이상~40㎡ 미만 규모의 원룸을 우선 매입한다.

다만, 관련법에 의거 개발이 예정되어 있는 지역의 주택이나 지하(반지하 포함)세대, 주변에 집단화된 위락시설이나 기피시설이 있는 지역, 저지대나 상습침수지역의 주택 또는 건축물 현황도와 일치하지 않는 주택 등은 매입 대상에서 제외된다.

또한 매입하는 주택의 ‘하자제로’ 실현을 위해 건축예정주택을 매입하고, 매입심의에 외부전문가를 참여토록 할 예정이다.

매입신청은 2월 15일 오후 3시부터 3월 4일까지 서울주택도시공사(강남구 개포로 621 서울주택도시공사 매입주택부 9층)에 매입 신청서를 접수하면 된다. 다만, 건축 설계(안)에 대한 전문적인 확인 등이 필요하므로 직접 ‘방문접수’만 가능하다.

매입여부는 매입심의위원회에서 매입기준, 입지여건, 주택품질, 임대가능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결정한다.

매입이 결정된 주택은 건축진행 상황에 따라 서울주택도시공사와 매매이행 약정(이행협약) 또는 매매계약을 체결하게 된다.

한편, 서울시는 2012년 공공원룸주택 매입을 추진한 이후부터 현재(2019.1)까지 280동 총 3,944호의 공공원룸을 매입했다. 입주대상은 기초생활수급자, 한부모 가족, 도시근로자 월평균소득의 50%이하인 자 등 주거취약계층이다.

홈페이지 : 서울주택도시공사
문의 : 1600-3456(서울주택도시공사 콜센터) , 02-3410-7412
신청접수 장소 : 서울시 강남구 개포로 621 서울주택도시공사 매입주택부(9층)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변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