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 멋쟁이 필수품 ‘덕수궁길 나눔바자회’서 득템해요

내 손안에 서울

Visit4,969 Date2018.11.20 14:52

서울시는 에너지 소비를 줄이면서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는 ‘온맵시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실제 내복 착용만으로 체감온도가 2.4℃ 올라가는 효과가 있다.

서울시는 에너지 소비를 줄이면서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는 ‘온맵시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실제 내복 착용만으로 체감온도가 2.4℃ 올라가는 효과가 있다.

한동안 한겨울에 미니스커트나 살을 드러내는 패션이 인기를 끌었습니다. 그럴 때마다 어르신들은 ‘멋내다 얼어죽겠다’며 혀를 끌끌 차곤 했는데요. 이제 멋내기도 건강을 생각할 때입니다. 서울시가 따뜻한 멋내기로 겨울철 추위를 건강하게 이겨내고 에너지도 절약하자는 ‘온(溫)맵시 캠페인’을 진행합니다. 캠페인 일환으로 11월 23~24일 덕수궁길 일대에서 ‘나눔바자회’를 개최하는데요. 이번 기회에 진정한 겨울 패셔니스타로 거듭나세요.

11월 23~24일 이틀간 덕수궁길 일대에서 ‘나눔바자회’가 열린다. 이 행사는 겨울 추위를 건강하게 이겨내고 에너지도 절약하자는 ‘온(溫)맵시 캠페인’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온(溫)맵시’는 추운 겨울을 따뜻하게 보내자는 의미의 ‘온(溫)’과 아름답고 보기 좋은 모양새를 뜻하는 순우리말 ‘맵시’의 복합어로 편안하면서도 따뜻해 건강과 패션을 모두 고려한 옷차림이다. 간단한 습관 변화로 기후변화에 슬기롭게 대응하는 대표적인 겨울 캠페인이다.

나눔바자회 룰렛이벤트

나눔바자회 룰렛이벤트

실제 내복 착용만으로 체감온도가 2.4℃ 올라가는 효과가 있을 뿐만 아니라 난방온도를 낮추고, 온실가스도 절감할 수 있다.

‘다가온(多家溫) 온(溫)맵시 나눔바자회’는 환경 거버넌스 기구인 녹색서울시민위원회, 서울에너지복지시민기금과 함께한다.

■ 다가온 온맵시 나눔바자회
○일시 : 2018.11.23. 11:00~14:00, 11.24 10:00~17:00
○장소 : 덕수궁길 일대 (1,2호선 시청역 1번 출구, 도보 5분)
○판매품목 : 내복, 방한용품, 겨울용 잡화 등
○문의 : 서울시 환경정책과 02-2133-3529

‘다가온(多家溫) 서울’은 ‘더 많은 가정에 따뜻한 온기를’이라는 뜻으로 서울에너지복지시민기금의 대표적인 겨울철 에너지복지사업이고, 서울에너지복지시민기금은 시민이 에너지 생산·절약을 통해 얻은 이익, 에코마일리지 포인트 등을 후원금으로 기부해 조성된 시민 주도 민간기금이다.

덕수궁길 나눔바자회 전경

덕수궁길 나눔바자회 전경

‘다가온 온맵시 나눔바자회’에서는 내복, 방한용품, 겨울 잡화 등을 최대 70% 할인판매하고, 수익금 일부를 서울에너지복지시민기금을 통해 에너지빈곤층에게 전달한다.

서울시는 11월 23일 오후 12시 30분 나눔바자회에 참여한 ㈜원앤원, TINA BLOSSOM, ㈜경원에프엔비 등과 함께 기부 전달식을 갖는다. 유아용품을 판매하는 ㈜보니코리아는 2000만 원 상당의 유아용품을 나눔바자회를 통해 서울에너지복지시민기금에 기부한다.

서울시는 “내복 착용은 물론 조끼와 목도리 등을 활용해 체감온도를 높이면 보다 건강하게 겨울을 날 수 있고, 난방기 사용이 줄어 온실가스도 줄일 수 있다”며, “다가온 온맵시 나눔바자회에 많이 참여해 달라”고 말했다.

■ ‘온(溫)맵시’ 7대 행동수칙
○겨울철 필수품 내복을 챙겨 입으세요
○ 조끼와 카디건으로 패션과 보온, 두 마리 토끼를 잡으세요
○ 따뜻한 재킷과 점퍼로 난방비 걱정을 더세요
○ 스카프와 목도리로 자신만의 개성을 살리세요
○ 장갑, 부츠로 손발에도 다양한 온맵시를 연출하세요
○ 신사는 긴 양말, 숙녀는 두꺼운 검정스타킹을 신어보세요
○ 겨울철 외출은 따뜻한 모자, 귀마개와 함께 하세요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변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