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코위 인니 대통령-박원순 시장 청계천서 특별한 만남

내 손안에 서울 내 손안에 서울

Visit35 Date2018.09.11 13:10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과 박원순 서울시장이 11일 만나 청계천을 함께 산책했다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과 박원순 서울시장이 11일 만나 청계천을 함께 산책했다

국빈 방문 중인 조코 위도도(조코위) 인도네시아 대통령이 11일 박원순 시장을 만나 청계천을 함께 산책했다.

박원순 시장과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은 한국-인도네시아 교류 확대 방안, 양국 청년들의 교류 프로그램 확대 등에 대해 논의했다. 청계천 팔석담에서 함께 동전도 던지며 양국의 우호관계 증진과 공동번영을 기원하기도 했다.

특히, 이 자리에는 양국 청년 20명이 함께 했다. 이들은 양국의 신뢰 증진을 위해 교류활동에 참여하고 있는 한국 거주 인도네시아 청년과 우리 청년들이다. 청년 20명은 한국과 인도네시아에서 각각 10명씩 선정했다. 박원순 시장은 청년들과 양국 우호관계의 발전방향과 청년들의 역할, 서울시 청년들을 위한 다양한 지원정책에 대해 자유롭게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청계천을 산책 중인 인도네시아 조코 위도도 대통령과 박원순 시장

청계천을 산책 중인 인도네시아 조코 위도도 대통령과 박원순 시장

박원순 시장과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의 만남은 이번이 세 번째다. 조코 위도도 대통령은 박원순 시장 임기 중 ‘서울시 명예시민증(2016년 5월)’을 수여받았다. 지난해 5월에는 문재인 대통령의 아세안 특사 자격으로 인도네시아 자카르타를 방문한 박원순 시장이 조코 위도도 대통령에게 문재인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한 바 있다.

조코 위도도 대통령은 현재 자매도시 관계인 서울시와 자카르타주간의 교류 사업에도 깊은 관심을 표명했다.

박원순 시장은 “옛말에, 처음 만나면 낯설고, 두 번째 만나면 익숙하고 세 번째 만나면 오랜 친구가 된다는 말이 있는데 오늘로 세 번째 만난 대통령님과의 특별한 우정이 오늘 모인 한·인니 청년들에게 확산되어 양국의 밝은 미래를 함께 그려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문의 : 국제교류담당관 02-2133-5271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동일조건변경허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