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예술공간 ‘사각사각 플레이스’ 20일 개장

내 손안에 서울 내 손안에 서울

Visit873 Date2018.04.19 17:12

사각사각 플레이스 외관

사각사각 플레이스 외관

4월 20일 잠실한강공원에 청년들의 예술공간 ‘사각사각 플레이스’가 문을 연다. ‘사각사각 플레이스’는 청년예술가들의 작업공간으로, 18개 컨테이너와 야외무대, 캐노피 전시공간 등 예술 커뮤니티에 최적화된 공간으로 구성됐다. 이 중 14개의 독립된 공간은 청년예술가들이 입주하여 음악, 미술, 연극 등 다양한 분야의 창작·예술활동을 펼친다.

지난 3월 청년예술가 공모를 통해 모두 14개의 예술단체가 선정됐다. 미술(회화, 도예 등 6 단체), 음악(인디, 국악 등 3개 단체), 연극(뮤지컬, 회곡 등 2개 단체), 영화(제작 1개 단체), 문학(아동문학), 다원(웹툰 및 라틴밴드 1개 단체) 등 모두 38명의 청년예술가들이 입주한다.

이외에 시민들이 다양한 예술을 경험할 수 있도록 입주예술가들이 협업하여 문화상품 기획, 사각사각 미니 콘서트, 사각사각 갤러리 등 전문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또 시민들을 대상으로 하는 강좌와 체험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한다.

성수기 주말에는 기존 작업 활동 이외에 살림장, 아트마켓을 추가로 운영한다. 매년 10월에는 활동결과를 발표하는 등의 ‘사각사각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사각사각 플레이스 입주 작가들

사각사각 플레이스 입주 작가들

20일에는 ‘사각사각 플레이스’ 개장식이 열린다. 개장식은 청년예술가들을 중심으로 그들의 역량을 발휘할 수 있는 다양한 공연과 전시로 구성돼 있다.

축제 같은 개장식을 진행하기 위해 ‘DJ채군’의 디제잉 공연과 ‘구각노리’의 퓨전국악 공연을 마련한다.

오후 1시 30분부터 시작되는 본 행사는 시민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무대로 ‘가청주파’의 희곡낭독, ‘오디티’의 노래, ‘히즈아트’의 뮤지컬 갈라 공연, ‘두왑사운드’의 아카펠라 공연이 야외무대에서 펼쳐진다. 개장식 이후 상주 스튜디오에서는 미술 등 기타 장르의 작가들이 작품 전시 및 안내를 진행할 예정이다.

사각사각 플레이스는 지하철 2호선 잠실새내역 6번 또는 7번 출구에서 도보로 접근이 가능하다.

홈페이지 : 한강사업본부 홈페이지
문의 : 사각사각 플레이스 운영실 02-420-1160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동일조건변경허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