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역 서부 청소차고지에 ‘만리동광장’ 조성

내 손안에 서울

Visit1,178 Date2017.02.20 17:00

만리동광장 조감도

만리동광장 조감도

서울시는 서울역고가를 차량길에서 사람길로 만드는 ‘서울로7017’ 사업과 연계해 서울역 서부 일대를 부지를 ‘만리동광장’으로 새롭게 태어난다고 밝혔다. 서울역 서부 일대는 중구청 청소차고지로 사용돼 왔다. 그동안 이전을 요구하는 민원 대상 지역이었으나, ‘서울로 7017’ 사업 착수되면서 중구청과 협의를 거쳐 2015년 12월 이전을 완료했다.

만리동광장은 보행환경 개선 및 교통체계 개편을 통해 약 1만 480㎡ 규모의 시민들이 쉴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된다. ‘서울로 7017’과는 엘리베이터 및 계단으로 연결돼 이용객들이 쉽게 접근하고 방문할 수 있다.

만리동광장 내부에는 1936년 베를린 올림픽 마라톤에서 우승한 손기정 선수가 부상으로 받은 대왕참나무를 식재하고, 편의시설(화장실, 음수대, 카페 등) 및 노천극장 형태의 공공미술작품 <윤슬, 서울을 비추는 만리동>을 설치할 계획이다.

[윤슬, 서울을 비추는 만리동] 조감도, `윤슬`은 햇빛이나 달빛에 비치어 반짝이는 잔물결을 뜻하는 순 우리말이다.

[윤슬, 서울을 비추는 만리동] 조감도, `윤슬`은 햇빛이나 달빛에 비치어 반짝이는 잔물결을 뜻하는 순 우리말이다.

또한 만리동광장 주변의 중림로 및 청파로, 만리재로는 ‘서울로7017’ 콘셉트에 맞추어 4월까지 우선 정비하고, 무질서한 전선, 통신선 등 가공선로도 지중화(750m)해 쾌적한 도시경관 및 보행환경을 제공할 계획이다.

만리동광장 일대 환경개선을 위한 서부역 일대의 교통체계는 20일부터 일부 변경 운영된다. 그동안 염천교에서 서울역 서부교차로를 우회한 후 만리재로로 진입해 공덕동 오거리 방향으로 진행하던 차량은 서울역 고가를 지나 직진한 후 남영역 방향 서부역 삼거리(풍림아이원 앞)에서 우회해 만리재로로 진입하는 것으로 변경되고, 버스정류장도 경기여상 입구에서 만리동광장 전면부로 이전된다.

만리광장주변 교통체계 개편

만리광장주변 교통체계 개편

김준기 서울시 안전총괄본부장은 “과거 청소차고지 사용되었던 고가하부공간이 ‘서울로7017’과 함께 문화와 휴식 공간으로 새롭게 탄생하여, 서울역 서부지역 일대 재생을 견인하는 촉매제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변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