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인 가격에 심쿵! 전통시장 추석 이벤트

내 손안에 서울

Visit4,120 Date2016.08.31 16:28

시장

얼마 전 나온 ‘추석 차례상차림 준비비용’에 관한 기사, 보셨나요? 대형마트 구매비용보다 전통시장에서 구매하는 게 20%정도 저렴하다는 내용이었는데요. (☞ 올 추석 상차림 비용 27만원, 작년보다 6.5%↑) 전통시장에 가야 할 이유가 하나 더 생겼습니다. 추석을 맞아 서울시내 전통시장에서는 ‘추석명절 특별 이벤트’가 열립니다. 품질 좋고, 값 싸고, 게다가 특별 이벤트까지. 올 추석준비는 전통시장에서 해야겠죠?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서울시는 추석을 맞아 서울시내 124개 전통시장에서 제수용품 할인, 농산물 직거래판매 등을 하는 ‘추석명절 특별 이벤트’를 개최한다. (☞ 시장별 프로그램 보기)

‘명절 특별 이벤트’ 가 개최되는 시장에서는 제수용품 최대 30% 할인행사를 비롯해 전통시장을 찾는 시민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전통놀이와 경품이벤트 등 명절 분위기를 누릴 수 있는 다양한 즐길 거리를 마련했다.

먼저 종로구 광장시장, 중구 신중앙시장, 용산구 후암시장, 광진구 중곡제일시장, 동대문구 서울약령시장, 성북구 돈암시장, 도봉구 방학동 도깨비시장, 노원구 상계중앙시장, 마포구 망원시장, 구로 구로시장, 금천 남문시장, 영등포 영등포 청과시장, 송파 석촌시장, 강동 성내전통시장·고분다리전통시장 등에서는 추석명절 제수용품을 비롯한 다양한 농수축산물을 10~3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한다. (☞ 우리동네 전통시장 살펴보기)

송파구 마천중앙시장, 방이시장 등에서는 5만 원 이상 구매고객에게 전통시장상품권을 증정하는 행사를 진행하고, 동대문구 청량종합도매시장에서는 30% 할인된 가격으로 추석선물세트도 판매한다. 상품권으로 물건을 구입할 때 사은품을 증정하는 행사도 열린다.

중구 남평화시장에서는 한과 및 추러스 시식행사가 열리고, 용산구 용문전통시장에서는 모든 방문고객에게 경품을 제공한다. 후암시장에서는 아이와 부모가 함께하는 송편만들기 행사가 진행된다.

서울시도 추석명절 ‘전통시장 상품권’ 판매촉진을 위해 서울시 전부서와 산하기관, 자치구, 관련 기업 등에 상품권 판촉 협조를 요청하고 직원 대상 맞춤형 복지비 10%를 전통시장상품권을 구입하도록 하는 등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외에도 추석의 정취를 한껏 느낄 수 있는 ‘떡메치기’, ‘윷놀이’, ‘제기차기’, ‘투호놀이’, ‘팔씨름대회’, ‘송편빚기’ 등 다양한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전통문화체험과 시장 음악회, 주민 노래자랑 등 문화공연도 펼쳐진다.

여기에 행운도 덤으로 얻을 수 있는 다양한 경품추첨 행사와 일정 금액 이상 구매고객에 사은품 증정행사도 진행한다.

한편 서울시는 추석명절 전통시장을 찾는 시민들의 불편을 덜어주기 위해 9월 5일~18일까지는 연중 주·정차를 허용하는 38개 시장 외 83개 시장에 대한 주변도로 주차를 임시로 허용한다고 밝혔다. (☞주·정차 허용시장 리스트) 그동안 주·정차가 불편해 전통시장을 찾지 않았다면 5일~18일까지는 부담없이 전통시장을 찾을 수 있다.    

문의 : 다산콜센터 120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변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