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 생활 속 꼭 필요한 것이 된 일회용 마스크

‘공적마스크 5부제’도 완화…희망이 보인다!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초기, 공적마스크를 구매하기 위해 약국 앞에 긴 줄이 섰다 ⓒ김은주 필자는 평소 물건을 쟁여놓는 스타일이 아니다. 꼭 필요한 물품을 쓸 만큼만 딱 맞게 구매하는 성격인지라 마스크 역시 다른 집들처럼 몇 십 개가 비상으로 구비되어 있지 않았다.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해 마스크 대란이 일어나고서야 미리 준비해놓지 못한 것이 후회로 밀려왔다. 온라인이나 대형마트, 약국에서도 마스크를 사기가 힘들었고, 그나마 들어온 물량은 몇 분 만에 완판 되기 일쑤였다. 공적마스크 5부제를 실시하게 되면서 긴 줄을 서서 마스크를 구매라도 할 수 있으니 다행이라 여겼다. 그런데 마스크를 사려고 한 시간을 줄을 서야 하는 일이 지속되자 오히려 병이 날 정도로 힘들었다. 마스크 재고 수량을 알려주는 앱을 확인하고 약국을 방문해도 재고량과 다르게 구매하지 못하는 경우도 발생했다. 이전 1인당 2장까지 구매가 가능했던 공적마스크 ⓒ김은주 공적마스크 5부제 초기 열흘 간의 풍경은 그랬다. 그러나 코로나19 확진자수가 일주일 이상 10명 미만을 기록하는 요즘, 마스크의 재고량도 증가하며 마스크 수급은 안정세로 접어들었고 이젠 전 세계 어느 나라보다 편하게 마스크를 구매할 수 있게 되었다. 이 모든 것이 IT 강국다운 편리한 앱을 활용한 방법들과 침착하게 정책에 잘 따라준 시민의식의 발현의 결과였다. 더 이상 마스크를 찾아 이 약국 저 약국 돌아다니지 않아도 되고 긴 줄을 서지 않아도 된다. 스마트폰 앱으로 집 근처 약국의 마스크 재고량을 확인한 후 신분증을 지참해 방문하면 줄 서지 않고도 살 수 있게 되었다. 내가 사야할 날짜에 구매하지 못한 경우는 토요일과 일요일에 구매할 수 있어 더욱 편리하다. 4월 27일부터 1인당 3장까지 구매가 가능한 공적마스크 ⓒ김은주 4월 27일부터는 기존 2장씩 구매했던 것에서 확장해 1인당 3장까지 구매가 가능해졌다. 완화된 마스크 5부제 개선안으로 인해 4월 27일부터 5월 3일까지  시범 시행한 후 문제가 없다면 지속적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국내발생현황

[5월 7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국내 발생 현황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5월 7일 0시 현재, 총 누적 확진자수는 10,810명 (해외유입 1,107명(내국인 90.4%), 조사가 완료되어 해외유입으로 확인된 사례)이며, 이 중 9,419명(87.1%)이 격리해제 되었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는 4명이고, 격리해제는 86명 증가하여 전체적으로 격리 중 환자는 감소하였다. ■ 국내 신고 및 검사 현황 (5.7. 0시 기준, 1.3일 이후 누계) 구분 총계 결과 양성 검사 중 결과 음성 확진자 격리해제 격리중 사망 5. 6.(수)0시 기준 643,095 10,806 9,333 1,218 255 8,009 624,280 5. 7.(목)0시 기준 649,338 10,810 9,419 1,135 256 8,429 630,149 변동 (+)6,293 (+)4 (+)86 (-)83 (+)1 (+)420 (+)5,869 ■ 지역별 확진자 현황 (5.7. 0시 기준, 1.3일 이후 누계) 구분 합계 서울 부산 대구 인천 광주 대전 울산 세종 경기 강원 충북 충남 전북 전남 경북 경남 제주 검역 격리중 1,135 145 15 429 25 2 2 6 1 128 9 4 15 4 4 115 12 1 236 격리해제 9,419 508 120 6,249 72 28 38 37 45 538 42 42 128 14 12 1,198 105 12 231 사망 256 2 3 178 0 0 1 1 0 16 2 0 0 0 0 53 0 0 0 합계 10,810 637 138 6,856 97 30 41 44 46 682 53 46 143 18 16 1,366...
해외입국자 방역관리 강화! 진단검사 자가격리 안내문 4월1일이후 모든 해외입국 서울거주자 입국 당일 즉시 거주지 인근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진단검사!

‘해외 입국자’ 진단검사‧자가격리 안내문(5월 7일자)

4월 1일 이후, 모든 해외입국 서울거주자 입국 당일 즉시 거주지 인근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진단검사! (내국인, 외국인, 장기체류자 막론하고 모든 입국자 적용) ※선별진료소 진단검사 시 여권·항공권 지참! 검사결과 음성이라도 14일간 자가격리! 자가격리할 거주지가 없거나 적절치 않은 경우, 정부·지자체에서 제공하는 격리시설 이용 (해외입국자에 대한 검사비와 치료비는 국가가 지원/ 내외국인 모두 격리시설 이용료는 징수) ※격리기간 중, 증상 나타나면 즉각 재검사! ※무단이탈 등 자가격리 위반 시 무관용 원칙 처리 ※정당한 사유 없이 이탈 시 바로 고발 조치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등에 따라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000만원 이하의 벌금 부과 (외국인은 출입국관리법에 따라 강제추방, 입국금지 등의 대상) ▶ 더 많은 서울 뉴스 보기 ▶ 내 손안에 서울 뉴스레터 구독하기 ▶ 내 이웃이 전하는 '시민기자 뉴스' 보기 ...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국내발생현황

[5월 6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국내 발생 현황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5월 6일 0시 현재, 총 누적 확진자수는 10,806명 (해외유입 1,104명(내국인 90.5%), 조사가 완료되어 해외유입으로 확인된 사례)이며, 이 중 9,333명(86.4%)이 격리해제 되었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는 2명이고, 격리해제는 50명 증가하여 전체적으로 격리 중 환자는 감소하였다. ■ 국내 신고 및 검사 현황 (5.6. 0시 기준, 1.3일 이후 누계) 구분 총계 결과 양성 검사 중 결과 음성 확진자 격리해제 격리중 사망 5. 5.(화)0시 기준 640,237 10,804 9,283 1,267 254 8,858 620,575 5. 6.(수)0시 기준 643,095 10,806 9,333 1,218 255 8,009 624,280 변동 (+)2,858 (+)2 (+)50 (-)49 (+)1 (-)849 (+)3,705 ■ 지역별 확진자 현황 (5.6. 0시 기준, 1.3일 이후 누계) 구분 합계 서울 부산 대구 인천 광주 대전 울산 세종 경기 강원 충북 충남 전북 전남 경북 경남 제주 검역 격리중 1,218 141 16 462 25 2 1 6 1 140 9 3 15 6 4 123 13 1 250 격리해제 9,333 494 119 6,217 72 28 38 37 45 525 42 42 128 12 12 1,190 104 12 216 사망 255 2 3 177 0 0 1 1 0 16 2 0 0 0 0 53 0 0 0 합계 10,806 637 138 6,856 97 30 40 44 46 681 53 45 143 18 16 1,366...
코알라 방송 첫화면

우울, 불안…코로나블루 이겨내는 나만의 방법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진행된 '사회적 거리두기', 5월 6일부터 '생활 속 거리두기'로 진행된다. 최근에는 코로나 이후의 시대를 뜻하는 '뉴 노멀(New Normal)', '넥스트 노멀(Next Normal)'도 자주 언급되고 있다. 코로나19는 누구나 처음 겪는 일로 어느새 3개월이 훌쩍 지나고 있다.  필자는 코로나19를 잘 대처하고 있었는지 되돌아 보는 시간을 가져보았다. 처음 2주 정도는 그냥 놀며 지나갔다. '2주간 잠시멈춤 사회적 거리두기’를 시작하면서부터는 장기전에 대비해 ‘컴퓨터강사로서 코로나19극복 실천수칙’을 스스로 정하고 '내가 지금 무엇을 할 것인가?' 정보를 전하는 긍정적인 활동으로 동참해 나갔다. 이 사이 코로나19로 일상이 달라졌고 미래에 대한 두려움도 직면했다. 위축된 마음을 다스리기 위해 서울시 코비드19 심리지원단에 관심을 가지고 '코로나블루를 이겨내는 5가지 마음영양제' 등을 출력해 미니북으로 만들어 수시로 읽고 있다. 현재 나의 마음상태와 일치하는 내용이 많아 마음을 단단히 하는데 도움이 되고 있다. 코로나블루를 극복하기 위한 마음영양제 미니북 만들기 ©이영남 코로나19로 인해 확진자나 자가격리자 등 직접적인 영향이 아니더라도 모든 국민이 경제적, 심리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사실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한 스트레스, 걱정과 불안은 당연한 결과이다. 하지만 그 상태를 잘 관리하지 않으면 마음의 문제뿐만 아니라 소중한 사람들과의 갈등, 신체 면역력의 약화로도 이어질 수 있다. 서울시는 여러 심리적 어려움을 예방 및 최소화하기 위해 심리지원단을 운영한다. ©서울시코비드19심리지원단 서울시는 코로나19가 지역사회 감염으로 확산됨에 따라 발생하는 여러 심리적 어려움을 예방하고 최소화하기 위해 ‘코비드19심리지원단(http://covid19seoulmind.org/)’을 구성‧운영해오고 있다. 불안과 두려움을 잠재우는 마음 백신 7가지(격려, 긍정, 실천, 지식, 희망, 정보, 균형) 등을 비롯해 심리 ...
어린이보호구역의 옐로우카펫

등하굣길 더 안전하게! 어린이보호구역 이렇게 달라진다

어린이보호구역에 설치된 옐로우카펫 ⓒ김은주 아파트 단지 옆 큰 길 건너편엔 초등학교가 있다. 지금은 코로나19로 온라인 수업을 하기 때문에 이 길을 걷는 어린이들이 많지 않지만 불과 몇 달 전만 해도 언제나 아이들로 붐비는 길이었다. 아이들의 등하굣길을 따라 걷다 보니 이전과는 달라진 풍경이 눈에 들어왔다. 학교 인근은 어린이보호구역으로 지정되어 과속단속 CCTV가 설치되었다. 도로교통법에 따라 어린이보호구역 내에서는 시속 30 km 이하로 운행해야 한다. 속도를 위반할 경우 일반 도로에서보다 2배 비싼 가격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어린이보호구역은 만 13세 미만 어린이들을 교통사고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초등학교, 유치원, 특수학교, 어린이집, 학원 등 주변 도로 구간을 보호구역으로 지정한 것을 말한다. 어린이보호구역 내 과속단속카메라가 설치된 모습 ⓒ김은주 작년 충남 아산에서 발생했던 고 김민식 군의 어린이보호구역 내 횡단보도에서의 사망사건이 계기가 되었다. 더욱 엄격하게 도로교통법이 개정되었고, 올해 3월 '민식이법'이 만들어졌다. 어린이보호구역 내 신호등과 과속단속카메라 설치 의무화를 담은 '도로교통법 개정안'과 안전운전 의무 부주의로 사망과 상해 사고를 일으킨 가해자에게 가중처벌을 하게 하는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개정안' 등이 포함됐다. 서울시도 당초 계획보다 1년 앞당겨 2021년까지 어린이보호구역 내 과속단속 CCTV를 100% 설치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어린이보호구역 내 불법주정차 단속과 사고다발지점에 대각선횡단보도 등을 설치하는 등 여러 대책이 가동되며 어린이 보호에 집중하고 있는 모습이다.  어린이보호구역에서 어린이의 교통사고가 발생하게 될 경우, 사망에 이르게 한 경우에는 무기 또는 3년 이하의 징역에 처하게 되고, 상해에 이르게 한 경우에는 1년 이상 1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00만 원 이상 3,000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게 된다. 때문에 어린이보호구역에서는 어린이가 있건 없건 간에 무조건 속도를 낮춰야 하고 신호와 ...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국내발생현황

[5월 4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국내 발생 현황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5월 4일 0시 현재, 총 누적 확진자수는 10,801명 (해외유입 1,099명(내국인 90.5%), 조사가 완료되어 해외유입으로 확인된 사례)이며, 이 중 9,217명(85.3%)이 격리해제 되었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는 8명이고, 격리해제는 34명 증가하여 전체적으로 격리 중 환자는 감소하였다. ■ 국내 신고 및 검사 현황 (5.4. 0시 기준, 1.3일 이후 누계) 구분 총계 결과 양성 검사 중 결과 음성 확진자 격리해제 격리중 사망 5. 3.(일)0시 기준 630,973 10,793 9,183 1,360 250 8,588 611,592 5. 4.(월)0시 기준 633,921 10,801 9,217 1,332 252 8,176 614,944 변동 (+)2,948 (+)8 (+)34 (-)28 (+)2 (-)412 (+)3,352 ■ 지역별 확진자 현황 (5.4. 0시 기준, 1.3일 이후 누계) 구분 합계 서울 부산 대구 인천 광주 대전 울산 세종 경기 강원 충북 충남 전북 전남 경북 경남 제주 검역 격리중 1,332 154 18 505 24 2 3 6 2 150 9 3 15 6 4 140 16 5 270 격리해제 9,217 481 117 6,177 72 28 36 37 44 515 42 42 128 12 12 1,173 101 8 192 사망 252 2 3 174 0 0 1 1 0 16 2 0 0 0 0 53 0 0 0 합계 10,801 637 138 6,856 96 30 40 44 46 681 53 45 143 18 16 1,366 ...
완화된 생활 속 거리두기 지켜야 할 개인방역 5대 핵심수칙을 정리했다

‘완화된 생활 속 거리두기’ 어떻게 지킬까?

지난 4월 19일까지 강도 높은 사회적 거리두기가 시행됐다. 그 와중에도 사재기 없이 마스크 사지 않기 운동을 벌이며 타인을 먼저 배려하는 시민의식으로 우리는 코로나19를 이겨내고 이제는 안정화 단계에 접어들었다. 정부가 사회적 거리두기에 적극 협조한 국민들이 많이 지쳐 간다는 판단하에 이젠 완화된 생활 속 거리두기로 행동지침을 변경했다. 완화된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되었지만 국민들이 꼭 지켜야 하는 내용을 정리했다. 총선 투표장에서 누가 시키지 않아도 자발적으로 거리두기를 실천하고 있다 ⓒ최병용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가 제시한 생활 속 거리두기 5대 핵심수칙(안)은 지금까지 우리가 해왔던 행동과 별반 차이가 없다. 지난 총선 투표 시 누가 시키지 않아도 앞사람과 2m 거리를 두어 기다리는 시민의식을 보았다. 중대본이 제시한  5대 핵심 수칙을 중심으로 일상생활 속에서 어떤 걸 더 지켜야 코로나19 예방에 효과적인지 알아보자. 생활 속 거리두기 개인방역 5대 핵심수칙 먼저 아프면 3~4일 집에 머물며 출근이나 등교, 외출을 삼가는 것이 중요하다. 아픈 상태에서 돌아다니는 건 타인의 생명을 위협할 수 있는 행위라는 사실을 꼭 기억하자. 그래도 꼭 외출을 해야 할 상황이라면 마스크, 모자, 안경, 장갑까지 끼고 도보나 자차를 이용해 빠른 시간 내 볼일을 보고 집으로 복귀해야 한다. 다시 문을 연 도서관에서는 출입자 명부를 작성하고 발열 체크를 한다 ⓒ최병용 사람과 사람 사이 두 팔 간격 이상 거리 두기를 가정과 직장에서 실천해야 한다. 1:1 대면 상황에서도 꼭 마스크를 착용하고 동료와의 대화도 마주 보지 않고 앞을 보며 대화를 한다. 여럿이 참여하는 회의도 1∼2m 간격을 유지해서 앉아야 하며 수시로 환기를 하고 소독을 한다. 회의 시에도 마스크를 꼭 착용하고 1~2m 간격을 유지해 앉는다 ⓒ최병용 회사 구내식당에서도 얼굴이 마주치지 않도록 일렬 또는 지그재그로 앉아서 식사를 하도록 좌석을 배치한다. 그럴 여건이 안 되는 식당이라면 앞...
‘코로나19 지침 검색’ 모바일 앱(App)

‘코로나19 대응 지침’ 앱으로 본다…전국 첫 선

‘코로나19지침 검색’ 앱 코로나19지침, 이제 앱으로 손쉽게 검색할 수 있다. 서울시는 코로나19 최신 대응지침을 공유하기 위해 전국 최초로 ‘코로나19지침 검색’ 모바일 앱 서비스를 시작했다. 스마트폰(안드로이드,IOS)에서 ‘코로나19지침 검색’ 앱을 내려받은 후, 지침내용을 28개 항목별로 클릭하면, 중앙방역대책본부 등에서 제공하는 최신 지침을 볼 수 있다. 이번 앱은 현장에서 필요한 코로나19 대응지침 100여개로 구성, ▲대상자 분류 정의 ▲확진환자 발생시 대응 ▲격리해제 기준 ▲검체 채취 ▲소독・폐기물처리 ▲개인보호구사용 등 28개 주제별로 통합 정리돼 있다. 또한, 서울시공공보건의료재단에서 발행하는 ‘코로나19’ 주요소식, Q&A를 재단 홈페이지와 연동하여 제공한다. 특히 #잠복기, #치명률, #소독제 등 코로나19와 관련된 키워드로 궁금한 내용을 조회할 수 있도록 검색 기능도 갖췄다. 시는 코로나19에 신속하게 대응해야 하는 선별진료소 의료진 등을 위해 업체 스왈라비(주)의 재능기부로 ‘코로나19지침 검색’ 앱을 제작했으며, 현장 근무자뿐 아니라 시민에게 코로나19 올바른 정보를 제공하는데 활용할 계획이다. ■ ‘코로나19 지침 검색’ 모바일 앱(App) (삼성,LG/안드로이드) : Play 스토어에서 “코로나19 지침 검색” 검색 후 다운로드 (아이폰/IOS) : App Store에서 “코로나19 지침 검색” 검색 후 다운로드 문의 : 보건의료정책과 02-2133-7514 ▶ 더 많은 서울 뉴스 보기 ▶ 내 손안에 서울 뉴스레터 구독하기 ▶ 내 이웃이 전하는 '시민기자 뉴스' 보기 ...
공릉역 시범사업지 개발구상(안) 조감도

홍대‧신림 등 5곳에 들어설 ‘역세권 콤팩트시티’ 모습은?

공릉역 시범사업지 개발구상(안) 조감도 접근이 편한 역세권에 주택, 산업시설, 상가 등 각종 생활 인프라가 모여있는 ‘콤팩트시티’가 조성됩니다. 서울시는 현재 낙후되고 소외돼 있지만 발전 잠재력과 파급력이 큰 역세권을 개발해 ‘역세권 활성화 사업’을 추진키로 했는데요. 시범사업지로 공릉역, 방학역, 홍대입구역, 신림선110역(서울대 인근), 보라매역 주변지역이 선정됐습니다. 이들 지역은 인근에 대학이 있거나 지하철역 신설이 계획돼 있어 청년‧신혼부부 주거수요가 예상되는 지역인데요. 시는 상반기 중으로 5개소에 대한 도시관리계획 변경 절차에 착수, 내년 공사에 들어갈 계획입니다. 공릉역, 방학역, 홍대입구역, 서울대 인근 신림선110역, 보라매역 주변에 역세권 콤팩트시티가 조성된다. 28일 서울시는 상대적으로 저개발된 비강남권 역세권을 선정해 ‘콤팩트시티’를 만드는 '역세권 활성화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역세권 활성화 사업’은 대중교통 인프라가 집중돼 살기 좋은 역세권에 주거‧비주거 기능을 공간적으로 집약한 콤팩트시티(Compact City)를 만드는 사업이다. 용도지역 상향(일반주거→상업지역 등)을 통해 용적률을 높여주고, 증가한 용적률의 50%를 공공임대시설(오피스, 상가, 주택), 공용주차장 등 지역에 꼭 필요한 시설로 공공기여를 받는 방식으로 사업이 추진된다. 민간사업자는 사업성을 높이고, 공공은 지역에 필요한 생활SOC를 확충할 수 있는 윈-윈(win-win) 전략이다. 5개 시범사업지는 작년 9월 자치구 공모를 통해 선정됐다. ▴지역균형발전과 강남북 격차 해소를 고려한 지역(권역별‧자치구별) 안배 ▴자치구와 토지주의 사업추진 의지 ▴임대주택 등 지역에 필요한 시설 확충으로 인한 지역활성화 파급효과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 시는 ‘역세권 활성화 사업’이 새롭게 추진되는 사업인 만큼, 시-구 간 공감대 형성을 위해 자치구 설명회와 후보지 공모 등 절차를 거쳐 시범사업지를 선정했다. 10월부터 약...
# 손소독제, 의약외품인지 확인하고 구매하세요.

인체 사용 안 되는데 ‘손소독제’인 것처럼 판매

# 손소독제, 의약외품인지 확인하고 구매하세요. # 한국소비자원의 손소독 효과를 표시한 제품 모니터링 결과, 인체 사용이 불가한 ‘기구 등의 살균소독제’ 및 ‘살균제’를 손소독제처럼 표시해 개선이 필요해요 # 일부 ‘손세정용 제품’도 의약외품 허가 없이 소독·살균 효과가 있는 것처럼 표시했어요. 대표 위반사례 손소독제와 형태 및 사용방식은 유사하지만, 소독·살균 등의 의학적 효능은 담보할 수 없어요! # 주의하세요! 손소독제 구매 시 “의약외품” 허가를 받았는지 꼼꼼히 확인하세요. 소독제는 정해진 용도 외의 목적으로 사용하지 마세요. 기구 등의 살균소독제나 살생물제 제품 등을 정해진 용도 외의 목적으로 사용하지 마세요. # 소비자피해가 발생하면, 거래내역, 증빙서류 등을 갖추어 상담 또는 피해구제를 신청할 수 있어요 소비자상담센터 국번없이 1372, www.ccn.go.kr 열린소비자포털 행복드림, 인터넷 모바일앱으로 간편하게, www.consumer.go.kr ▶ 더 많은 서울 뉴스 보기 ▶ 내 손안에 서울 뉴스레터 구독하기 ▶ 내 이웃이 전하는 '시민기자 뉴스' 보기 ...
코로나19 위기 극복 위해 생활방역 핵심수칙 꼭 기억하세요!

생활방역 핵심수칙 이것만은 꼭 기억하세요!

코로나19 위기 극복 위해 생활방역 핵심수칙 꼭 기억하세요! 열이 나거나 호흡기 증상이 있을 때 접촉 줄이기 다른 사람과의 접촉을 줄여 혹시 모를 코로나19의 전파 가능성을 최소화해요. 사람과 사람 사이 거리를 두 판 간격으로 충분히 두기 충분한 거리를 두면 대화할 때 침방울이 튀어 전염되는 것을 방지할 수 있어요. 손은 30초 이상 씻고, 기침할 때는 옷 소매로 가리기 손을 통한 감염과 기침 시 침방울이 튀어 전파되는 것을 막을 수 있어요. 아침, 저녁으로 자주 환기하고, 주기적으로 소독하기 코로나19 바이러스가 들어있는 침방울의 공기 중 농도를 줄일 수 있어요. 서로를 배려하고 위로하며 함께 노력하는 사회 만들기 서로를 배려하고 위로하며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해 함께 노력해요. ▶ 더 많은 서울 뉴스 보기 ▶ 내 손안에 서울 뉴스레터 구독하기 ▶ 내 이웃이 전하는 '시민기자 뉴스'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