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생활예술선언] 전문

[서울생활예술선언] 전문

서울국제생활오케스트라 창단 기념 쇼케이스에서 박원순 시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서울시는 21일 시민청 활짝라운지에서 개최한 서울국제생활오케스트라(SICO) 창단 기념쇼케이스에서 세계시민이 생활예술가로 함께 하길 염원하는 ‘서울생활예술선언’을 발표했다. SICO는 올해 4월 29개국에서 총 63명을 선발했으며, 구글에서 근무하는 20대 여성부터 케냐 슬럼가에 살고 있는 청년, 70대 독일인 의사까지 다양한 단원이 참여하고 있다. 이번 주말 23일과 24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오후 5시에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서울생활예술선언문은 10개항으로 이뤄져 있으며 ▲생활예술 정의 ▲전문예술인과의 동반성장 ▲생활예술과 표현의 권리 ▲약자와 소수자의 평등한 권리 ▲예술 활동으로 삶의 가치와 의미를 높이는 삶의 예술화 ▲타인의 존재와 사상을 존중하는 다양성 추구 ▲사회 구성원의 자립적 생활예술 활동 장려하는 사회의 책임 ▲초연결 사회에 걸맞은 생활예술 기반 조성 ▲세계생활예술인들과의 교류협력을 도모하는 세계 시민의 연대 ▲실행의 약속 등이 담겨있다. 선언을 구체적으로 실천하는 방안으로는 오는 2020년까지 ‘생활예술세계축전 개최’, 국제적 협력을 도모하는 ‘생활예술협력기구 추진’, ‘생활예술헌장의 제정’ 등을 제시했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이 자리에서 “오늘 선언은 서울이 세계적인 생활예술도시로 한걸음 내딛는 자리가 될 것”이라며, “전 세계 시민과 함께 ‘생활예술로 삶을 풍요롭게 하자’는 공동의 목표를 실천하기 위해 서울시가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서울시는 21일 `서울생활예술선언`을 발표했다 ■ ‘서울생활예술선언’ 전문 모든 사람은 자신의 감정과 생각을 예술을 통해 표현할 자유와 권리가 있으며, 따라서 우리 모두는 생활 속 언제 어디서나 예술을 창조하며 즐기는 생활예술가임을 선언합니다. 첫째, (생활예술의 정의) 생활예술은 소수의 전문적 예술활동이 아니라 일반 시민 모두의 자유롭고 자발적인 예술활동입니다. 둘째, (전문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