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 돌봄, 좋은 일자리 ‘서울시 사회서비스원’

서울시 사회서비스원 신규 직원, 262명 공개 모집

좋은 돌봄, 좋은 일자리 ‘서울시 사회서비스원’ 서울시 사회서비스원이 올 하반기 본격적인 서비스 개시를 앞두고 총 262명의 직원을 공개 모집한다. 어르신‧장애인‧아동을 위한 사회서비스를 직접 책임지고 제공하는 기관인 '서울시 사회서비스원'은 종사자에게는 안정적인 일자리를, 이용자에게는 보다 더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지난 2월 28일 설립됐다. 서울시 사회서비스원은 본부와 산하기관(종합재가센터, 국공립어린이집 등)으로 구성된다. 이번 채용은 일선에서 시민들에게 믿음직한 서비스를 제공할 요양보호사와 장애인활동지원사 등 산하기관 직원 모집을 중심으로 이뤄진다. 우선 산하기관 직원은 요양보호사 139명, 장애인활동지원사 90명, 어린이집 원장 2명, 기타(작업치료사, 물리치료사, 간호사 등) 28명을 모집하며, 요양보호사와 장애인활동지원사는 근무시간에 따라 전일제와 파트타임으로 나뉜다. 이외 본부 직원으로 팀장 1명, 변호사 1명, 회계사 1명을 추가 모집한다. NCS(국가직무능력표준) 블라인드 채용을 기반으로 서류전형, 필기시험, 인성검사, 역량면접을 거쳐 최종합격자를 채용한다. 최종합격자는 7월 중 임용 및 교육 과정을 거쳐 근무하게 된다. 원서접수는 6월 3일부터 6월 10일 오전 10시까지 채용대행사 홈페이지을 통해 접수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울시 사회서비스원은 모두 정규직으로 고용을 통해 안정적인 일자리를 제공하고, 늘어나는 ‘사회적 돌봄’의 수요와 중요성에 발맞춰 돌봄 종사자에 대한 인식과 처우를 개선하고자 한다. 황치영 서울시 복지정책실장은 “사회서비스원의 설립 취지에 걸맞은 우수한 사회서비스 인력 채용은 서비스의 질과 직결되는 만큼 비전에 공감하고, 경험과 능력을 갖춘 인재들의 많은 참여와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문의 : 채용 담당 02-2038-8673, 시스템 관련 070-4139-2022 ...
서울 글로벌기업 채용 박람회

외국계 기업 취업을 원한다면…

서울시가 금융감독원과 함께 오는 6일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2015 서울 글로벌 기업 채용박람회’를 개최합니다. 서울시는 이번 박람회를 통해 외국계기업 취업을 희망하는 청년구직자들에게는 채용정보와 면접 기회를 제공하고, 기업에는 우수한 인재를 확보할 수 있는 소통의 장을 마련할 계획입니다. 이번 행사에는 HSBC은행, 중국은행, 미쓰비시도쿄UFJ은행 등 총 25개의 외국계 금융사가 참여해, 서울시가 지금까지 주최했던 채용박람회 중 가장 많은 외국계 금융사가 참여합니다. 이외에도 볼보그룹코리아, 지멘스(주), 헨켈 코리아 등 33개 외국인 투자기업이 참가할 예정입니다. 행사장은 채용관, 컨설팅관, 비전관, 지원관 등 총 4개의 관으로 나눠 운영됩니다. 채용관에 설치될 기업부스에서는 각 기업의 인사담당자가 상주하면서 구직자에게 채용 정보를 안내하고 현장 컨설팅 및 면접을 진행합니다. 기업 외에도 주한 영국·프랑스 상공회의소가 참여해 인턴 채용 및 각국의 기업채용에 대한 컨설팅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컨설팅관은 ▴국·영문 이력서 클리닉 ▴면접 유형 및 대처법 컨설팅 ▴원어민(영·중·일) 모의면접 컨설팅 ▴컬러 이미지메이킹 등 취업 관련 상담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비전관에선 ‘연탄길’ 저자 이철환 등을 초청해 구직자를 위한 강연과 볼보그룹코리아 등이 개최하는 글로벌기업채용설명회가 있을 예정입니다. 마지막으로 지원관에서는 서울 일자리플러스센터가 취업과 창업에 관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고, 서울지방고용노동청은 직업심리검사, 취업성공패키지 정보 등 취업에 필요한 실질적인 정보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행사장 방문을 원하는 구직자는 신분증, 국·영문 이력서, 자격증 등을 준비하시면 됩니다. 박람회 공식 사이트(seoul.globaljobfair.co.kr)를 통해 사전 등록할 경우, 희망 기업에 우선적으로 면접을 볼 수 있는 기회와 각종 이벤트 당첨의 기회가 있으니 지금 바로 홈페이지를 확인하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