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국역은 무더운 여름 폭염을 피할 수 있는 청색 100계단이 있어서 잠시 휴식을 취하거나 일상 공간에서 3·1독립운동과 대한민국임시정부 역사와 만나는 역이다.

안국역, 전시관 못지 않은 볼거리 ‘청색 100계단’

박물관 관람이나 문화재 답사를 좋아한다면 오래 걸은 후 쉴 만한 곳이 필요하기 마련이다. 특히 여름에는 폭염을 피할 곳이 절실하다. 개인적으로 하루종일 머물기에도 좋은, 볼거리와 휴식 공간이 잘 갖춰진으로 '국립중앙박물관'을 꼽고 싶다. 대한역사박물관, 서울역사박물관, 돈의문역사박물관, 서울기록관 역시 좋다. 지하철 3호선 안국역 역사 내 '청색 100년 계단'은 필자가 가장 최근에 발견한 역사 명소이자 도심 속 쉼터다. 안국역 내 청색 100계단, 계단에 오르면 왼쪽에 100년 강물, 오른쪽에 '3·1운동 청색지도’와 기미독립선언서, 조선독립운동사 등이 전시되어 있다. ©이영남 청색 벽면에 기미독립선언서를 순우리말로 해석한 자음과 모음이 새겨져 있다. ©이영남 2019년은 3·1운동 100주년이자, 대한민국 100주년을 기념한 의미있는 해였다. 1919년 3·1운동은 만인의 함성으로 독립의지를 온 세상에 알린 일이었고, 이는 1919년 4월 11일 민주공화정인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으로 이어졌다. 우리 겨레는 3·1운동 과정을 통해 민족사 100년의 청사진을 제시했다. 서울시는 3·1운동, 대한민국 임시정부, 민주공화정, 독립운동의 가치를 일상의 공간에서 생동감 있게 호흡하고자 이를 안국역 곳곳에 담아냈다. 2019년 3월 1일 3·1 독립운동 10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서 만든 계단이다. ©이영남 기념공간과 일상공간이 구분없이 이어진 100년 계단 ©이영남  기미독립선언문을 풀이한 한글이 청색 벽면을 채우고 있다.  ©이영남 100년 역사 흐름이 강물로 흐르다 청색계단 위쪽 지하2층에는 '100년 강물'이 설치돼 있다. 1905년 을사늑약 현장, 1919년 대한민국임시정부 설립, 1929년 광주 학생 항일 운동 1945년 일제로부터의 해방, 1960년 제헌헌법 공포 기념우표, 1964년 6·3 한일협정 반대 운동, 1979년 부산·마산 항쟁, 1987년 6월 민주화항쟁 등의 모습이 담겨 있다. ...
3.1 독립선언광장의 우측 전경

잊어서는 안 될 33인의 별, 330개의 빛으로 기억하다

1919년 3월 1일, 지금의 종로구 인사동에 위치한 태화관에서는 33인의 민족대표가 모여 독립선언서를 낭독하며 독립선언식을 거행했다. 2019년은 그로부터 100년이 지난 해로, 서울시는 이를 기념하기 위해 태화관 터에 ‘3·1 독립선언광장’을 조성했으며, 지난 12월 23일 오후 6시부터 ‘3·1 독립선언광장 조명 점등식’을 개최했다.3.1 독립선언광장의 우측 전경 ©민정기3.1 독립선언광장의 좌측 전경 ©민정기‘3·1독립선언광장’에는 백두산과 한라산, 하얼빈과 카자흐스탄 등 주요 독립운동 7개 기념지에서 운반된 자연석이 사용되었으며, 100개의 마천석은 3·1운동 100주년을 의미한다고 한다. 바닥에 쓰인 330개의 조명은 소리와 음향에 반응하여 여러 가지 패턴을 연출하며, 이는 민족사의 별이 된 독립운동가를 상징한다.좌측부터 백두산 천지를 상징하는 우물과 한라산 백록담을 상징하는 수로의 끝 ©민정기광장 한복판에는 백두산과 한라산을 상징하는 우물과 수로를 조성하고, 그 사이에 물이 흐를 수 있도록 했다. 수로의 넓이는 450mm로 이는 광복을 이뤄낸 1945년을 상징하며, 수로 길이는 2만4,640mm로 이는 백두산에서 한라산까지 2,464리의 거리를 의미한다고 한다. 또한 광장 우측에 위치한 소나무 세 그루는 우리 민족의 기상을, 좌측에 위치한 느티나무 한 그루는 민족 공동체를 상징하며, 조경에 쓰인 풀과 나무 등은 모두 우리나라의 고유 품종으로 심었다고 한다.뮤지컬 <영웅>의 한 장면을 공연하고 있는 '퍼포먼스 그룹 오' ©민정기이 날 행사는 1부와 2부로 구성되었으며, 1부에서는 ‘퍼포먼스 그룹 오’의 공연이 펼쳐졌다. 쌀쌀한 날씨인 만큼 다양한 뮤지컬 공연으로 분위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한 후, ‘광장에서 만나는 안중근’을 주제로 뮤지컬 <영웅>의 한 장면을 통해 독립투사들의 투쟁이야기를 공연했다. 광장의 취지와 어울리는 훌륭한 공연에 관람중인 시민들은 큰 호응으로 응답했다.공연하고 있는 비올리스트 김남중과 엔클래식 앙상블 단원들 ©민정기1부가 끝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