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에게 즐거운 추석 명민호 일러스트

‘꿀떡’ 챙기고 싶은 ‘추석 꿀정보’ 5가지

서울광장을 북적북적 메운 서울장터가 마무리 되고, 지나가는 사람들의 손에 저마다 선물세트가 들려 있고... 추석이 코앞으로 다가왔음을 느낄 수 있는 하루였는데요, 오늘 내 손안에 서울에서는 즐거운 추석을 보내기 위해 챙겨보면 좋은 정보만을 추려 정리해봤습니다. 추석 연휴가 누군가에게는 떨어진 가족을 오랜만에 만날 수 있는 기회, 또는 모처럼의 휴식, 어쩜 더 바쁘게 일해야만 하는 시간일 수도 있습니다. 이럴 때 아마 가장 좋은 선물은 격려와 이해, 배려가 아닐까요? 도움되는 정보와 함께 격려와 이해란 선물까지 챙기는 행복한 명절 보내시기 바랍니다. 1. 전통시장 똑똑하게 이용하는 방법 : 129개 전통시장 특별 이벤트 서울시는 오는 9월 22일까지 서울시내 129개 전통시장에서 ‘추석 명절 특별 이벤트’를 진행한다. 129개 전통시장에서 추석 명절 제수용품과 다양한 농수축산물을 10~5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하며, 시장별로 일정 금액 이상을 구매한 고객에게 온누리상품권 등 경품을 제공한다. 눈에 띄는 이벤트로는 종로구 통인시장은 사과 길게 깎기(9.17~9.21), 성동구 한양대앞상점가에서는 해적복불복 게임과 맥주 빨리 마시기 대회(9.20~9.21) 등이 있다. 강서구 화곡본동시장은 방문고객을 대상으로 재미로 보는 타로점 부스가 운영되고, 까치산 시장에서는 명절 내내 고생하는 주부들을 대상으로 네일케어를 진행한다. ☞ 전통시장 추석 이벤트 한눈에 보기 또한 시는 전통시장을 찾는 시민들의 불편을 덜어주기 위해 주변도로 주차가 임시 허용된다. ☞ 주차 허용대상 전통시장 목록 보기 한편, 시는 추석을 앞두고 들썩이는 장바구니 물가를 잡기 위해 9월 4일부터 10월 5일까지를 ‘물가안정대책기간’으로 정하고 물가안정화에 나선다. 현재 중점관리 대상품목으로 선정된 32개의 품목(농‧축‧수산물, 생필품 등)에 대한가격 모니터링을 확대 시행하고 있으며, 가격정보는 서울시 물가정보 홈페이지에 확인...
설 연휴동안 휴일지킴이약국 3,269개가 운영된다

설 연휴에 문 여는 병원‧약국 한눈에

설 연휴동안 휴일지킴이약국 3,269개가 운영된다 서울시는 15일부터 18일까지 설 연휴기간 동안 시민의 안전에 만전을 기하기 위해 응급진료상황실을 설치하고, 응급 및 당직의료기관과 휴일 지킴이약국을 운영한다. 서울시내 67개 응급의료기관과 종합병원 응급실은 평소와 동일하게 24시간 운영하며, 당직의료기관의 경우 운영시간을 확인하고 이용해야 한다. 이번 연휴기간 문을 여는 당직의료기관은 병·의원 1,091개소이며, 휴일지킴이약국은 당직의료기관의 인근 약국을 지정해 3,269개소를 운영할 예정이다. 연휴기간 우리 동네에서 문을 연 병·의원이나 약국은 전화, 인터넷, 스마트폰 앱 ‘응급의료정보제공’(e-gen)을 통해 쉽게 안내받을 수 있다. 중앙응급의료센터 홈페이지와 119나 120 다산콜센터를 통해서도 안내받을 수 있으며, 서울시와 자치구 홈페이지에서도 관련 정보를 제공한다. 소화제, 해열진통제, 감기약, 파스 등 4종류 13개 품목은 편의점 등 안전상비의약품 판매업소 7,088곳에서도 쉽게 구입할 수 있으며, 서울시 홈페이지에서 판매자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서울시는 시민에게 설 연휴 전후로 명절 준비, 장시간 운전, 환경 변화 등으로 체력이 저하돼 질병에 취약해 질 수 있으므로 충분한 수면과 휴식을 취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나백주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설 명절연휴 기간 시민들께서는 배탈, 감기 등 경증질환 증세가 있을 경우 응급실로 가지 않고 집 근처 병· 의원, 보건소, 약국을 가실 수 있도록 미리 확인해 두시기 바란다.”며 “연휴 동안 시민의 의료이용 불편을 최소화하는데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문의 : 다산콜센터 120 ...
추석연휴 병원·약국 찾아헤매지 마세요!

추석연휴 병원·약국 찾아헤매지 마세요!

서울시는 추석연휴 기간 시민 안전을 위해 응급의료기관, 당직의료기관, 휴일지킴이약국을 운영한다 서울시는 추석연휴(9.30~10.9) 열흘간 시민 안전에 만전을 기하고자 응급진료상황실을 설치하고 응급 및 당직의료기관, 휴일지킴이약국을 지정·운영한다. 서울시내 67개 응급의료기관과 종합병원 응급실은 평소와 동일하게 24시간 운영한다. 또한 하루 평균 당직의료기관 925개소와 휴일지킴이 약국 1,736개소가 돌아가며 서비스를 제공한다. 당직의료기관은 운영시간을 확인 후 이용해야 한다. 휴일지킴이약국은 시민 편의를 위해 당직의료기관 인근 약국을 지정해 운영한다. 연휴기간 우리 동네에서 문을 연 병·의원이나 약국은 국번 없이 119나 120으로 전화하여 안내받을 수 있다. 서울시·자치구·중앙응급의료센터 홈페이지, 스마트폰 앱 ‘응급의료정보제공’(e-gen)을 통해서도 확인이 가능하다. 약국 외에도 소화제, 해열진통제, 감기약, 파스 등 13개 품목은 편의점 등 안전상비의약품 판매업소 에서 쉽게 구입할 수 있다. 나백주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응급실 이용 시 대기 지연 방지 등을 위해 집 근처 문을 연 병·의원, 보건소, 약국을 미리 확인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 추석 연휴 9.30~10.9 운영 병·의원 약국 안내 지역 문의 지역 문의 서울시 (주)2133-7538 (야)2133-0001/3 중랑구 2094-0902 종로구 2148-3519 성북구 2241-5912 중 구 3396-6315 강북구 901-7607 용산구 2199-6300 도봉구 2091-4612 성동구 2286-7023/4 노원구 2116-4501 광진구 450-1993 은평구 351-8000 동대문 2127-5412 서대문 330-1810 마포구 3153-9010 관악구 879-7203~4 양천구 2620-4340 ...
오는 27일~28일 남산골 한옥마을에서는 송편빚기체험, 차례상해설 등 다양한 한가위 체험행사가 열린다 ⓒ레리삐

추석 전 알아두면 유용한 정보 5가지

주말을 끼고 있어 유난히 짧은 이번 추석, 어떻게 보내실지 계획은 세우셨나요? 고향에 내려가시는 분들 혹은 역귀성으로 서울에 올라오시는 분들 모두 편안하고 안전한 명절이 될 수 있도록 서울시가 교통·의료·문화행사 등 `5대 추석 종합대책`을 마련했습니다. 짧은 연휴지만 알차고 야무지게 보낼 수 있는 추석 관련 정보들을 지금부터 알려드립니다.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 서울시 교통·의료 등 `5대 추석 종합대책`  - ① 교통: 고속·시외버스 일 1,805회 증편, 시내버스·지하철 새벽2시까지 연장(27~28일)  - ② 편의: 응급의료기관 및 약국 총 613곳 운영 및 120다산콜 24시간 가동  - ③ 안전: 풍수해 대비 비상대응체계 유지, 다중이용시설·취약계층 소방특별조사  - ④ 물가: 성수품 추가 반입해 가격안정 유도, 시장 주변도로 주정차 한시 허용  - ⑤ 나눔: '희망마차'확대, 기초생활수급자 위문품비·결식우려아동 급식 제공  - 25일~30일 종합상황실 및 5개 대책반 구성해 24시간 비상체제 가동 서울시는 9월 21일부터 30일까지 10일간 교통·편의·안전·물가·나눔을 핵심으로 한 을 가동합니다. 특히 25일부터 30일까지는 교통, 의료, 풍수해, 소방안전, 물가, 5개 분야별 대책반을 포함하는 '종합상황실'을 24시간 운영, 긴급 상황에 신속히 대비합니다. 은 귀성·귀경·성묘객을 위한 특별 '교통 대책', 의료·쓰레기 수거 등 '편의 대책', 풍수해 및 각종 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 대책', 추석 성수품 '물가 대책', 취약·소외 이웃 '나눔 대책' 으로 구성됩니다. ① 귀성·귀경·성묘객들의 편의를 위한 ‘교통 대책’ 우선, 24일부터 29일까지 고속·시외버스 1일 운행횟수를 4,811회에서 6,616회로 늘려 매일 20여만 명을 수송하고, 시내버스와 지하철도 새벽 2시까지 운행을 연장합니다. 심야시간에는 올빼미버스 8개 노선과 심야전용택시(오후 9시~익일 오전 9시)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