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특별법이 시행되면 이렇게 달라집니다! 2월 15일 시행

미세먼지 특별법 시행 이후 달라진 점 5가지

# 미세먼지 특별법이 시행되면 이렇게 달라집니다! 2월 15일 시행 #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이 2월 15일부터 시행됩니다. 미세먼지법의 주요내용은 무엇인지 살펴볼까요? # 01 미세먼지 컨트롤 타워 등 전담조직 강화 국무총리 및 민간위원장을 공동위원장으로 하는 미세먼지정책을 의사결정하는 미세먼지특별대책위원회와 미세먼지개선기획단이 구성되어 운영됩니다. 또한 미세먼지가 배출되는 원인을 규명하는 국가미세먼지정보센터가 조직되어 설치됩니다. # 02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시 배출가스 등급제 기반 자동차 운행 제한?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시 배출가스 등급제 기반의 자동차 운행이 제한됩니다. 긴급 자동차, 전기·국가유공자의 자동차, 경찰·소방 등의 특수 공용목적 자동차, 전기·수소 자동차 등 환경친화적 자동차 등은 운행제한 대상에서 제외했습니다. # 03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시 대기오염물질 배출시설 가동 조정? 미세먼지가 고농도로 발생하면 자동차 운행제한 외에도 대기오염물질 배출시설에 대해 가동시간 변경, 가동률 조정 등 추가적인 미세먼지 감축 대책이 마련됩니다. # 04 학교 등의 휴업, 수업시간 단축 등 권고?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상황이 발생하면 어린이집·유치원·초중고교는 휴원하거나 휴업할 수 있습니다. 또한, 근로자의 재택근무, 시간제 근무 등 탄력적 근무를 시행할 수 있습니다. # 05 미세먼지 취약계층의 범위 구체화 및 지원 확대? 어린이·영유아, 노인, 임산부, 호흡기질환자, 옥외근로자 등 미세먼지 노출에 취약한 계층의 보호대책을 한층 강화했습니다. 또한 대기오염이 심각한 지역에 어린이·노인 등 이용 시설이 집중된 구역을 지정하여 공기정화시설 등 지원을 확대합니다. # 2월 15일부터 시행되는 '미세먼지 특별법'이 차질 없이 시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립니다. 출...
마포구 성원초등학교 내의 생태연못에서 아이들이 수생식물을 관찰하고 있다

숲으로 변한 ‘에코스쿨’ 아이들을 품다

마포구 성원초등학교 내의 생태연못에서 아이들이 수생식물을 관찰하고 있다사람의 발길이 뜸했던 학교 옥상이 정원 쉼터로, 회색빛 학교 담벼락이 담쟁이 식물 가득한 푸른 벽으로, 주차장으로 쓰이던 학교 건물 뒤 공터가 토마토와 고추가 자라는 생태학습장으로 탈바꿈했습니다.서울시는 올해 초등학교 24개교, 중학교 8개교, 고등학교 7개교 등 총 39개교에 대해 ‘에코스쿨 조성사업’을 시행해, 12월 현재 37개교를 준공하고 2개교는 내년 초까지 준공을 마무리할 예정입니다.이는 당초 2015년 37개교 조성이라는 목표를 초과 달성한 것으로 약 2만 7천㎡, 축구장 면적의 약 3.8배나 되는 규모의 유휴 공간이 녹지로 변신한 것입니다. 시는 2016년 22개교, 2017년 21개교 등 2018년까지 80개교의 ‘에코스쿨’을 조성한다는 계획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입니다. 관악구 성보중에서는 교내에 텃밭 등 자연학습장을 조성했다올해 처음으로 시행한 ‘에코스쿨 조성사업’의 가장 큰 특징은 계획단계부터 사후관리까지 학생, 교직원 등이 적극적으로 참여한다는 점인데요. 학생, 교직원, 학부모 등으로 구성된 ‘에코스쿨 추진위원회’와의 지속적인 소통을 바탕으로 본 조성사업이 이루어졌습니다.‘에코스쿨’ 녹지 조성 후, 학교의 자발적인 유지관리를 활성화하고자 39개 학교와 자치구 간 ‘공동유지 관리체계에 대한 녹화협약’을 체결했고 학생들이 자발적인 동아리 활동을 통해 나무를 심는 데 동참하고 있습니다. 협약을 통해 학교는 물 주기, 풀 뽑기 등 일상적 유지관리를 담당하고, 자치구는 병‧해충 방지, 수목 가지치기 등 전문적 유지관리를 지원해 공동유지관리 체계를 마련했습니다. 강동구 둔촌고 학생들이 학교 옥상에 생태공간을 조성하고 있다서울시는 이러한 경험을 바탕으로 내년에는 서울시교육청과 환경부 등 유관부처와의 협업을 강화해 '에코스쿨'의 내실을 다지겠다는 계획입니다.먼저, 교육청과는 ‘에코스쿨’ 녹지를 유지·관리할 인력과 체계를 구성하는 협력사업인 ‘서울학생 꽃과 친구가 되다’를 추진합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