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카드뉴스] 중국 3대 도시와 함께하는 ‘Seoul Day’

메르스로 인해 발길을 돌렸거나, 아직도 관광을 주저하고 있는 중국인 관광객 ‘유커’들이 있습니다. 서울시는 유커들을 다시 불러모으기 위해 민관합동 홍보사절단을 구성하여 8월 2일부터 6일까지 중국 출장길에 오릅니다. 이번 홍보사절단에는 서울관광대책 본부장을 자임한 박원순 서울시장과, missA의 페이·지아, 한류원조인 강타 등 한류스타가 함께 합니다. 3박 5일간의 일정동안 베이징, 상하이, 광저우등 BIG3 도시를 방문하고, 찾아가는 한류 관광 마케팅을 펼칠 예정인데요. 자세한 소식을 서울시에서 제작한 카드뉴스를 통해 전해드릴게요. 손가락으로 화면을 내리면서 카드뉴스를 확인해보세요! *카드뉴스: 이미지와 간단한 텍스트로 모바일 플랫폼에 맞게 보여지는 카드 형식의 뉴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