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090204302162_mainimg

명절 분위기 제대로 느끼려면 역시 남산골

4일간 펼쳐지는 한가위 민속 한마당, 전통 농기구 체험과 널뛰기 시연 등 올 추석 연휴는 유독 짧아서 고민이다. 차편을 못 구했거나 바쁜 일상으로 이래저래 한가위에도 고향을 찾지 못한 시민들이 잠시라도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는 없을까. 그래서 해마다 남산골 한옥마을에서는 '남산골 한가위 민속 한마당'이 펼쳐진다. 9월 10일(토)부터 13일(화)까지 명절 연휴 기간 내내다.  공연마당에서는 광개토사물놀이의 판굿, 박회승의 궁중 줄놀이 등 다양한 전통 문화공연을, 음식마당에서는 송편빚기, 떡메치기, 차례음식 등을 체험할 수 있으니 풍성한 추석 명절의 분위기 한 번 제대로 빠져 들고 싶다면 역시 남산골에 가보자. 물론 전통놀이마당에 가면 명절상 치우고 가족과 함께 남산골 한옥마을을 찾은 관람객들이 남녀노소 불문하고 한바탕 놀아볼 수 있도록 이것저것 준비해 놓았다. 윷놀이, 투호넣기, 제기차기 등 인기 민속놀이는 물론이고 널을 뛰며 묘기를 부리는 신비한 널뛰기 시연까지 구경할 수 있다.    특히 올해에는 전통 농기구 체험 행사도 마련해 도리깨, 키, 맷돌 등을 통해 우리 옛 조상들의 농경생활 모습을 살펴 볼 수도 있다. 우리 조상들이 농경민족으로서 수확의 계절을 맞이하여 풍년을 감사하고자 지내던 명절이 추석이 아니던가. 9월 전통공예관의 전통 모필과 도검 전시, 천우각 무대에선 10월까지 주말 국악 한마당 남산골 한옥마을은 한가위뿐 아니라 평소에도 다양한 전통문화 프로그램을 즐기기에 좋은 장소다. 9월 한 달간 펼쳐지는 전통문화 프로그램을 살펴보면 가장 눈에 띄는 것이 전통공예관의 「문(文)과 무(武)의 만남」전시. 예로부터 문식(文識)과 무략(武略)을 상징하는 대표적인 물품으로는 모필(짐승 털로 만든 붓)과 도검을 들 수 있는데, 이번 전시에서 바로 그 전통 모필의 장인인 전상규 작가와 전통 도검 장인인 홍석현 작가의 작품을 만날 수 있다. 문무 겸비를 최고의 이상으로 여겼던 우리 조상들의 정신을 헤아리고 우리 전통공예의 우수성을 다시...
2011071902284672_mainimg

한옥은 좁고 불편? 여기 미래형 도시생활한옥이 있다!

현대인의 삶에 적합한 미래형 도시생활한옥이 뜬다! 서울시가 지난 2008년 발표한 '서울 한옥선언'이후 뜨겁게 일어나고 있는 ‘한옥 붐’이 뉴타운지구 내에서 최초로 가시화된다. 서울시는 은평뉴타운 3-2지구 단독주택부지 약 3만㎡에 100여동의 미래형 한옥마을을 오는 2014년까지 새로이 조성하여 한옥 부흥시대를 견인하고 역사문화관광 상품으로 육성하기로 했다. 시 관계자는 “『서울 한옥선언』10년 계획을 완성해 한옥과 한옥마을을 서울의 역사문화 아이콘, 유형·무형의 경제 성장 동력으로 육성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이에 앞서 서울시는 성북2 재개발구역 내에 한옥마을을 조성하기로 발표한 바 있다. 성북 한옥마을은 서울시가 최초로 새로이 조성하는 한옥마을이자 노후주거지 정비를 동시 목표로 한 곳으로 2014년 완공을 목표로 현재 추진 중이다. 하지만 규모는 은평 한옥마을이 성북2구역 한옥마을 50여개동보다 약 두 배 규모다. 게다가 아파트 일색이었던 뉴타운 지구 내에 어우러진다는 점에서 서울 주거문화의 다양성을 높일 수 있는 획기적 계기로 주목할 만하다. 진화하는 한옥의 전형을 보여줄 은평 한옥마을의 한옥 당 면적은 최소 99㎡, 최대 165㎡, 높이는 1~2층 정도로 계획 중이다. 서울시는 올해 안에 SH공사가 발주하는 현상공모를 통해 전체계획안을 선정할 예정이며, 이후 재정비촉진계획 변경 및 실시계획인가 변경 등 제반 절차를 진행한다. 특히 서울시는 은평 한옥마을의 기본 방향을 한옥은 좁고 불편하다는 기존의 통념을 깨고 현대인들의 삶에 적합하고 토지 효율을 높일 수 있는 미래형 도시생활한옥 모델로 그리고 친환경 웰빙 건축물로 짓는 것으로 정했다. 호당 총 1억 원의 보조금 지원도 추진, 진관사·북한산 둘레길 등과 연계한 관광상품도 시는 내년 초에 은평 한옥마을을 ‘서울특별시 한옥 보전 및 진흥에 관한 조례’에 따른 한옥밀집지역으로 지정할 계획이다. 이렇게 되면 서울특별시 한옥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호당 총 1억 원의 보조금(8천만 원) 및 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