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의도 캠핑장

딱 45일만 열려요! ‘한강여름캠핑장’ 예약 시작

여의도 캠핑장 어느덧 여름휴가 계획을 세워보는 때가 되었습니다. 어디로 가야할 지 고민만 한가득 이라면, 강변에서 시원한 바람 맞으며 캠핑을 즐겨보는 건 어떠세요? 멀지도 않은 한강에서 말이죠. 캠핑 초보라도 쉽고 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텐트는 물론 장비까지 모두 대여해줍니다. 캠핑장 이용은 7월 13일부터 가능하고, 선착순 접수는 6월 15일부터 시작됩니다. 단 45일간만 즐길 수 있는 한강에서의 여름 캠핑, 이번 기회를 꼭 잡아보세요. 한강사업본부는 여름 휴가철을 맞이하여 도심 속 피서지인 한강으로 떠날 수 있도록 ‘한강 여름 캠핑장’ 사전예약을 6월 15일부터 시작한다. 2013년부터 운영해 6년째를 맞이한 한강 여름 캠핑장은 올해 뚝섬과 여의도 한강공원에서 7월 13일부터 8월 26일까지 단 45일간 열린다. 올해는 여의도 150개동, 뚝섬 130개동까지 총 2개소 280개동을 운영한다. 캠핑장을 이용하는 시민들 한강 여름 캠핑장은 텐트를 설치해 제공하고, 캠핑 장비들을 저렴한 가격으로 대여한다. 따라서 캠핑 장비를 휴대할 필요가 없고, 경험이 부족한 캠핑 초보들도 쉽게 이용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또한, 대중교통으로 갈 수 있을만큼 가까워 장기간 휴가를 내는 것이 부담스러운 시민들도 주말을 이용해 피서를 즐길 수 있다. 특히 올해는 캠핑장 내 편의시설을 많이 보강했다. 고기를 구울 수 있는 바비큐존은 캠핑장별로 3개씩 운영하고 있으며 테이블, 의자, 매트, 아이스박스, 랜턴 등 다양한 대여물품을 구비했다. 캠핑장 예약신청은 6월 15일 오후 3시부터 홈페이지를 통해서 선착순으로 접수받는다. 캠핑장 요금은 텐트 1개동에 주말(금,토,일)과 공휴일은 2만 5,000원이며, 평일은 1만 5,000원이다. ○ 1차 예약 (6월 15일 ~) : 7월 13일 ~ 8월 20일 기간 캠핑장 이용 ○ 2차 예약 (7월 2일 ~) : 8월 21일 ~ 8월 ...
뚝섬캠핑장

한강 캠핑장, 오는 30일까지 기간 연장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7월 17일부터 8월 23일까지 한 달간 개최 예정이었던 을 오는 8월 30일까지 연장 운영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지난 6월 메르스 영향으로 ‘한강몽땅 여름축제’ 개장 초에는 일부 야외행사가 취소되기도 했으나 여름철 도심에서 쉽게 즐길 수 있는 피서 프로그램인  은 시민들로부터 매우 좋은 반응을 얻었습니다. 이에 ‘한강몽땅’과 함께 올 여름 마지막 피서를 원하는 많은 시민들의 의견을 반영하여, 시민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던 여의도와 뚝섬 캠핑장을 8월 30일까지 연장 운영하게 되었습니다. 텐트는 1개동에 2만 원으로 기타 캠핑용품은 현장에서 대여가 가능합니다. 캠핑장 예약은 인터넷 홈페이지(www.hancamp.co.kr)를 통해 신청할 수 있습니다. 야외에서 1박이 부담된다면, 캠핑장에서 피크닉을 즐겨보세요. 한강 공원 당일 방문을 통해 캠핑장 내에서 가족이나 지인들과 함께 바비큐 파티를 즐기는 피크닉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피크닉은 일요일부터 목요일까지(오후 5시~ 오후 10시) 운영되며, 초등학생 이상 입장객에게 1인당 3,500원의 이용료를 받습니다. 고홍석 서울시 한강사업본부장은 “여름 막바지에 한강에 나와 열대야도 이겨내고 연장된 ‘한강여름캠핑장’에서 여유로운 여름피서를 향유하며 멋진 추억을 남기시기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