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청

[국감해명자료]서울시설공단과 SH공사 무기직 960명, 평가 없이 일반직 전환

◆ 평가절차 없이 노사합의를 통해 정규직 전환을 시행한 서울시설공단, 서울주택공사의 기관장 또한 해임대상이라는 주장과 관련 ○ 서울시 산하 투자출연기관 소속 무기계약직은 채용시 일정한 절차 및 검증을 거쳐 채용된 정규직 노동자임. ○ 전환의 대원칙은 무기계약직 전원에 대한 일반직 전환을 통해 직장내 차별을 해소하는 것이었으며, 노동조합 및 노동관계조정법 제29조(교섭 및 체결권한)에 따라 구체적인 방법은 노사합의에 따라 전환하도록 하였음. ○ 노사합의 결과에 따라 일부기관은 개별 평가 없이 전원 전환하였고, 일부기관은 일정한 평가를 거쳐 전환하였으며, 일부기관이 실시한 일반직 전환에 있어 실시한 평가는 전환여부를 결정하는 평가가 아닌 전환 후 직급과 호봉을 산정하기 위한 평가였음. - 별도의 개별평가 없이 전환한 기관의 경우는 소관사무가 단순·유사하여 노사합의에 정한 기준에 따라 전환 후 직급과 호봉을 산정하고 적용 ○ 노사합의만으로 실증절차를 거치지 않고 전환하였다고 하여 서울시 무기계약직 일반직 전환자체를 부당하고 불공정한 과정이었다고 규정한 것은 “이미 채용된 정규직인 무기계약직의 처우개선을 위해 실시한 일반직 전환정책에 대한 인식부족에 기인”한 것으로 사료됨 문의전화: 02-2133-5415 ...
서울메트로ⓒ뉴시스

신규채용 줄줄이! 시 산하기관 3,198명

지난주에 보내드린 서울시 공무원 공개채용 기사에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가져주셨는데요. 이번에는 서울시 산하 14개 투자·출연기관에서 올해 총 3,198명의 직원을 채용한다는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아울러 소방공무원의 신규채용도 곧 시작되는데요. 특히, 올해부터 소방공무원 응시 자격에서 가슴둘레가 키의 1/2을 넘어야 한다는 조항이 사라져 그동안 신체조건 미달로 응시할 수 없었던 수험생에게도 길이 열렸습니다. 자세한 내용을 지금 확인해보세요.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서울메트로' 등 서울시 투자·출연기관 신규 채용 서울시 산하 투자, 출자·출연기관은 올해 정규직 1,380명과 계약직 1,818명 총 3,198명을 채용합니다. 정규직 채용은 자회사 채용인원과 무기계약직을 포함해 서울메트로가 806명으로 가장 많고, 다음으로 서울도시철도공사가 352명입니다. 채용은 사무, 운전, 차량, 토목, 건축, 전자, 전기 등 다양한 전문분야에서 진행됩니다. SH 공사는 1년 미만 단기계약직으로 ‘희망돌보미 사업’ 분야에 장애인 및 저소득층 등 취업 취약계층을 우선하여 1,489명을 채용할 예정입니다. 사회공헌 측면에서 정규직 채용이 어려운 계층을 대상으로 2018년까지 지속적으로 채용하고자 합니다. 또한, 서울시 투자·출연기관에서는 채용 시 '고졸자 기능인재 10% 채용비율', '정원의 3% 이상 청년의무 고용비율'을 준수합니다. 3월 4일 서울도시철도공사의 응시원서 접수를 시작으로 총 14개 기관이 채용을 진행하며, 하반기에도 서울시설공단과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등 일부 기관에서 채용을 진행할 계획입니다. 그밖에 기관별 채용계획은 각 기관 홈페이지를 통하여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아래 표에서 파란색으로 표시된 '기관명'을 누르면 해당 홈페이지로 연결됩니다. ■ 2016년 서울시 투자, 출자·출연기관 채용계획 ◯ 채용규모 : 3,198명 (정규직 : 1,315명, 무기계약직 : 65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