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50플러스재단은 50+유튜버스쿨 참여자를 모집한다

교육비 전액 무료! 50+세대 유튜버스쿨 참여자 모집

서울시50플러스재단은 50+유튜버스쿨 참여자를 모집한다 서울시가 1인 미디어 시대 트렌드에 발맞춰 중장년층 유튜브 크리에이터를 양성한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은 LG유플러스와 함께 전국 50+세대를 대상으로 유튜버 양성 프로그램인 ‘50+유튜버스쿨’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22일 밝혔다. ‘50+유튜버스쿨’은 서울시50플러스재단과 LG유플러스가 50+세대의 새로운 도전을 응원하는 사회공헌활동 협력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 이후 선보이는 첫 번째 프로젝트다. 50+유튜버스쿨에서는 콘텐츠 제작 및 채널 운영에 필요한 필수 강의와 인기 유튜브 스타 사례 연구, 유튜브 채널 운영 노하우 특강, 전문가 밀착 멘토링 등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유명 유튜버와의 1:1 멘토링을 통한 채널 운영 노하우 등을 전수할 예정이다. 교육과 멘토링에는 실무경험이 풍부한 장은혜 PD, 안나영 다큐멘터리 감독을 비롯해 구글 코리아 본사 직원 등이 직접 참여해 기획 및 영상 제작 노하우를 전수하고 유튜브 채널 운영에 대한 이해를 돕는다. 콘텐츠 크리에이터 활동에 관심 있는 대한민국 50+세대라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며, 1인 혹은 최대 3인까지 팀을 구성해 참여할 수 있다. 참여자 접수는 4월 22일부터 5월 19일까지 가능하며 서류심사와 면접을 통해 총 10팀을 선발한다. 교육비는 전액 무료다. 참가를 희망하는 50+세대 지원자는 50+포털에서 신청서를 내려 받아 작성 후 이메일(50plus.bravolife@gmail.com)로 접수하거나 수기로 작성 후 50+유튜버스쿨 운영사무국(서울시 서초구 바우뫼로 205 구남빌딩 2층(우:06745), 전화 02-6952-5250)으로 우편 접수할 수 있다. 총상금 700만원, 제작비 지원규모 총 300만원 이상 지원 50+유튜브스쿨 참가자들이 3개월간의 교육을 통해 제작한 콘텐츠는 유튜브 및 SNS, U+tv 브라보라이프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배포된다. 또한 ▲유튜브 채널 구독자 수 ▲업로...
서울시청자미디어센터에서 미디어체험, 교육, 장비대여, 시설대관 등을 이용할 수 있다.

동영상 제작 배우고 싶다면 ‘서울시청자미디어센터’

서울시청자미디어센터에서 미디어체험, 교육, 장비대여, 시설대관 등을 이용할 수 있다. “이게 개인이 만든 영상이야?” “1인 방송인데 너무 재밌어. 이거 한 번 봐봐” 방송 제작이 대중화되고 있다. 유튜브 등 SNS를 통해 누구나 쉽게 자신만의 콘텐츠를 방송할 수도 있다. 1인 미디어 시대! 영상 제작에 필요한 장비 대여부터 편집 프로그램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고 관련 교육까지 받을 수 있는 곳이 있어 소개한다. ‘서울시청자미디어센터’에서는 이 모든 것이 가능하다. 시청자미디어센터는 시청자가 미디어를 올바르게 이해하고 방송 콘텐츠를 직접 제작할 수 있도록 교육 및 시설·장비 등을 지원하는 지역 미디어 기반시설이다. 서울을 비롯해 부산, 광주, 강원, 대전, 인천, 울산센터가 있다. 성북경찰서 맞은편에 위치한 서울시청자미디어센터. 2019년엔 길음동으로 확장 이전할 계획이다. 서울시청자미디어센터에는 일반교육실, 디지털교육실, 녹음실, 편집실, 장애인방송제작실, 1인미디어제작실 등을 보유하고 있다. 정회원으로 가입하면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정회원이 되는 방법은 간단하다. 시청자미디어센터 홈페이지에서 회원가입 후, 정회원 교육을 받으면 누구나 정회원이 될 수 있다. 정회원이 되면 다양한 방송 장비 등을 무료로 대여할 수 있다. 정회원이 되면, 시청자미디어센터의 교육 및 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시청자미디어센터에서는 일반미디어교육(스마트폰, VR, 드론), 학교 미디어교육, 미디어취약계층 미디어교육, 전문인력 양성교육, 찾아가는 미디어버스, 청소년진로교육 등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미디어 교육 시, 가장 먼저 배우는 것은 리터러시 교육이다. ‘리터러시(Literacy)’란 ‘글을 읽고 쓸 줄 아는 능력’이란 뜻이다. 미디어에서 리터러시는 다양한 영상을 비판적으로 이해하고, 받아들일 수 있는 능력을 의미한다. 미디어의 홍수 속에서 ‘미디어 리터러시’ 능력이 없다면, 잘못된 정보를 진실로 오해할 수 있기에 미디어 리터러시 교...
크리에이터 어워즈(Creator Awards) 홍보포스터

총상금 7억! 서울시-위워크 ‘크리에이터 어워즈’ 개최

크리에이터 어워즈(Creator Awards) 홍보포스터 2019년 2월, 세상을 바꿀 새로운 아이디어를 가진 전 세계 크리에이터가 서울에 모인다. 서울시는 전 세계 크리에이터들에게 공간과 커뮤니티, 서비스를 제공하는 플랫폼인 위워크(WeWork)와 ‘서울 크리에이터 어워즈(Seoul Creator Awards)’를 2019년 2월 공동 개최한다. 지난 2016년 7월, 서울시와 위워크는 스타트업 육성 및 글로벌 비즈니스 기회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 ‘서울 크리에이터 어워즈’는 2019년도에 개최되는 첫 위워크 크리에이터 어워즈이자, 2017년 이후 18번째로 개최되는 크리에이터 어워즈다. ‘서울 크리에이터 어워즈’는 진정한 삶의 가치를 실현할 수 있는 일에 대한 열정을 가진 창업가, 예술가, 비영리 단체 등 국내 크리에이터들을 발굴 및 지원하는 글로벌 어워즈로, 2019년 1월 10일까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참가방법은 크리에이터 어워즈에 지원하는 이유, 포부, 상금 활용계획 등을 담은 90초 분량의 영상을 촬영해서 ‘위워크 크리에이터 어워즈 웹사이트'에 업로드하면 된다. 행사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은 위워크 크리에이터 어워즈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다양한 분야의 크리에이터들에게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벤처기업상 ▲비영리단체상 ▲공연예술상 세 개 지원부문 중 하나를 선택해서 지원할 수 있으며 총 상금은 7억 원 규모다. ○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보유하는 창업가 또는 기업에게 수여하는 ‘벤처기업’상 (상금 미화 7만 2,000~36만 달러, 한화 약 8,000만~4억 300만 원) ○ 규모에 관계없이 자선 단체나 비영리 단체에 수여하는 ‘비영리 단체’상 (상금 미화 7만 2,000~13만 달러, 한화 약 8,000만~1억 4,500만 원) ○ 자신만의 독특한 관점을 가진 엔터테이너 및 그룹에게 수여하는 ‘공연예술’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