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와 현대백화점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가를 돕기 위해 ‘상생상회 특별기획전’을 연다.

서울시-현대백화점, 제철 농특산품 직거래 판매

서울시와 현대백화점이 지역 농가를 돕기 위해 ‘상생상회 특별기획전’을 연다 서울시와 현대백화점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가를 돕기 위해 ‘상생상회 특별기획전’을 연다. 이번 특별전은 현대백화점 목동점(7.16~19), 천호점(7.23~26), 현대몰(hyundaimall.com, 7.16~26)에서 진행된다. 11개 광역의 24개 지자체(제주·전남 무안·경북 의성 등)의 대표적인 특산품 114개 상품이 판매된다. 주요 상품으로는 민물장어, 복숭아, 자두 등 신선 농수산물과 과잉 생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과잉 농산물(서산 감자, 고흥 마늘), 과잉 임산물(김해 산딸기) 등이 선보일 예정이다. 상생상회 기획 판매전 사례 이번 특별전은 서울시 상생상회와 현대백화점 간 협력을 통해 마련됐다. 상품 판매에 따른 낮은 판매수수료를 제외하고, 나머지 모든 수익이 농가에 갈 수 있도록 농가와 유통업체 직거래 판매 방식으로 운영된다. 김의승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지역을 대표하는 제철 농특산물을 신선하고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할 수 있도록 구성한 이번 특별전과 같이 지속적인 협업 기회를 만들어 농가와 소비자 모두가 상생할 수 있도록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문의 : 서울시 상생상회 ▶ '내 손안에 서울' 뉴스레터 구독하기 ▶ '코로나19 서울생활정보' 한눈에 보기 ▶ 내게 맞는 '코로나19 경제지원정책' 찾아보기 ...
친환경농산물 꾸러미

친환경 급식농가 돕기 꾸러미 구입해 보니…

초∙중∙고학생들이 코로나19로 등교 하지 못하고 온라인으로 수업을 대신하고 있다. 개학이 연기돼 등교가 미뤄지니 학교급식도 중단된 상태이고, 급식 식자재를 납품하는 업체들도 피해를 보고 있다. 농림축산식품부에서는 급식 중단으로 인한 피해물량이 한 달 동안 약 812톤이라고 했다. 하여, 급식 업체를 돕기 위해 학교 급식에 공급되는 '농산물꾸러미'를 농림부, 지자체에서 414.6톤 공동구매, 판촉행사 470.6톤, 대체판로 241톤, 자가격리자 무상공급 37.5톤 등 총 1,218톤을 판매, 지원했다. 친환경급식농가 돕기 ⓒ마켓투유 서울시에서도 지자체 및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등과 함께 학교 급식업체를 돕는 '친환경농산물 꾸러미 구매' 캠페인을 펼쳤다. 3월 20일 진행된 1차 꾸러미는 6시간 만에 5,000세트가 완판됐다. 4월 6일 2차 판매 때는 1차 물량보다 두 배 많은 1만 세트를 준비했는데, 큰 호응을 얻으며 역시 완판됐다. 필자는 4월 20일 3차에 구매했는데, 구입 후 확인하니 3차 역시 전량 판매됐다고 한다. 코로나19로 모든 분야가 어렵지만 서로를 도와 이겨내려는 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우리 아이들이 먹는 학교급식은 어떤 식품을 사용하고 있을까? 농산물은 원산지 표시된 농산물, 무농약농수산물, 우수관리인증농산물, 이력추적관리농산물, 지리적표시농산물 등을 사용하며, 쌀은 수확연도로부터 1년 이내의 쌀을 사용한다. 축산물은 위해요소중점관리기준 적용 도축장에서 처리된 식육, 쇠고기는 3등급 이상인 한우 및 육우, 돼지고기는 2등급 이상, 닭고기는 1등급 이상, 계란은 2등급 이상, 오리고기는 1등급 이상을 사용하며, 수산물과 가공식품도 안전한 식품을 사용하고 있다. 3차로 시행한 친환경급식농가 꾸러미 판매에서 구입한 식품들 ⓒ김창일 우리 아이들이 먹는 급식에 안전한 농수산물을 사용하고 있어 안심이 됐다. 친환경 농산물 꾸러미에는 서울시내 초∙중∙고에 급식 재료를 공급하는 농가에서 생산된 농산물이 들어있다. 가정에서 소비가 많은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