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을 위한 복합문화공간이 인기를 얻고 있다.

카페형 무료공간 청년센터 ‘라브리’에서 희망 키워요!

공시생과 취업 준비생으로 북적이는 노량진 고시촌에 청년들의 꿈과 희망을 지원하는 공간이 생겨 주목받고 있다. 국제구호개발 NGO 단체인 (사)사랑광주리가 청년들을 위한 복합문화공간인 ‘청년센터 라브리’(동작구 만양로 104)를 지난 5월 23일 개소했다. ‘라브리(L'Abri)’는 불어로 피난처란 뜻으로 “힘든 청년들이 편하게 찾아와 쉼을 얻고, 비전을 찾아가길 바란다”는 의미가 담겨 있다. '청년,라브리'를 이용하려면 마스크 착용, 체온 측정 및 방문기록 작성은 필수다. ⓒ정의정 카페 같은 분위기의 넓고 쾌적한 공간이다. ⓒ정의정  '청년센터 라브리'는 높은 청년 실업률과 취업난에 힘겨워 하는 청년들을 위해 시작된 사업이다. 노량진에서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는 12만여 명의 청년들은 물론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 정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청년들을 위해 다각적인 지원에 나서고 있다. 센터에서 진행되는 모든 프로그램은 무료다. 올해 1월 가오픈한 후 정부의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준수한 가운데, 일 평균 100여 명의 청년들이 방문하는 등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 어려움을 비롯해 이중고를 겪고 있는 청년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일요일을 제외하고 평일과 토요일 아침 9시부터 개방한다. ⓒ정의정 운영은 일요일을 제외하고 평일 오전 9시부터 밤 9시까지, 토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로, 쾌적한 카페형의 공간을 이용할 수 있으며 학습과 토론, 스터디 등 다각도로 활용할 수 있다. 매주 토요일은 다양한 취업컨설팅과 멘토링, 상담 등이 이루어지며, 청년예술인 지원을 위한 작품전시회 등이 진행되고 있다.   취약계층 청년들을 위한 다각적인 지원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정의정 라브리는 자습실 150석 등 스터디 공간 제공뿐 아니라 진로 및 취업 컨설팅, 심리정서지원, 무료 급식, 청년예술인 양성사업 등 취약계층 청년들을 위한 지원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멘토링 프로그램은 소그룹 멘토링과 1:1 멘토링 등으로 나누어 ...
2011092605402588_mainimg

일하고 싶은 사람 누구나 일할 수 있다면…

“일자리박람회에 오면 뭔가 열심히 살아보고 싶은 의욕이 살아납니다. 일자리 기회를 찾아보려는 많은 사람들 가운데서 나 자신을 발견하며 조급한 마음을 다잡고 용기를 내게 됩니다.” 지난 9월 23일 SETEC(서울무역전시컨벤션센터) '2011 서울일자리박람회' 어르신일자리 박람회장에서 배창수(64) 씨가 채용게시판을 살피면서 이같이 말했다. 배씨는 60대 초반에 은퇴하고 잠시 쉬었다가 일을 다시 시작했다고 한다. 하지만 오래 일할 수 있는 직장이 없기 때문에 일자리박람회를 찾았다. 배씨는 취업지원센터 등에서도 구인정보를 열심히 알아보고 있다. 어르신일자리 박람회장은 희끗희끗한 머리를 한 어르신들로 가득했다. 특히 박람회장 왼쪽에 마련된 채용게시판은 많은 구직자들의 눈이 쏠렸다. 어르신 일자리박람회장은 지하철도우미, 교통서포터즈 등 교통, 주차서비스 관련 노인 일자리를 모집하는 기관들이 크게 자리잡고 있었다. 주례·경비·청소 관련 업체들도 저마다 고령자들에게 일자리와 회사를 소개했다. 베이비시터·가사도우미 등 여성 고령자들이 관심 있는 취업기관들도 저마다 홍보에 열심이다. 또한 서울시고령자취업알선센터와 자치구별 노인일자리사업을 소개하는 사업수행기관들도 홍보와 모집을 겸해 상담에 분주한 모습들이다. 강남구에서 나온 노인일자리 사업추진팀은 내년 3월부터 시작하는 노인일자리 사업을 오가는 구직자들에게 소개했다. 다양한 일자리를 개발했다는 강남구는 60세 이상이라면 누구든 일을 통해 행복을 느끼게 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자랑했다. 한편 고령자들의 취업준비와 자세도 예전과 달리 적극적으로 바뀌었다. 박람회장에 마련된 이력서 대필관은 한산한 반면 정보검색대 등은 이용자들이 상대적으로 많았다. 이는 컴퓨터를 이용하는 노인들이 늘어나 자신의 면접자료를 바로 출력하거나 인쇄가 가능하기 때문이다. 이제는 많은 노인들이 정보검색대에서 자신의 이력서 등을 찾아 인쇄한 후 박람회장에 있는 관심기업에 직접 제출해 면접을 보고 있다. 이력서용 사진을 무료로 촬영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