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비ⓒ뉴시스

세계 나비 보러 서울숲공원으로 오세요

서울숲공원 곤충식물원에서 ‘세계의 나비 특별체험전’이 열립니다. 5월 28일부터 6월 12일까지 열리는 이 행사에서는 끝검은왕나비, 왕오색나비, 레테노르 몰포나비 등 30상자 100여 종이 전시될 예정입니다.이와 함께 전시기간 동안 매주 토·일요일에는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하는 ‘세계의 나비 아카데미(곤충프로그램 3기)’가 진행됩니다.아카데미에서는 세계에서 가장 큰 나비인 알렉산드라비단제비나비, 가장 작은 나비인 남방부전나비, 날개에 눈알무늬가 있는 부엉이 나비 등 특색있는 나비에 대해 배우고, 나비와 자연 환경의 관계에 대해서도 배웁니다.나비의 몸 구조와 애벌레의 여러 모습을 보며 그들의 한 살이를 이해하고, 나비 날개로 작품을 만드는 나비 날개 모자이크와 나비 그림으로 열쇠고리 만들기 체험도 진행됩니다.‘세계의 나비 아카데미’는 유료로 운영되며 참가비는 초등학생 1인당 5,000원입니다. 서울의 산과 공원 홈페이지(parks.seoul.go.kr) 또는 서울숲공원홈페이지(parks.seoul.go.kr/seoulforest)에 사전 예약 한 후 우선 입금한 순으로 20명에 한해서 운영합니다.서울숲에서는 매년 곤충을 주제로 곤충아카데미라는 프로그램을 기수별로 진행합니다. 올해는 제1기 ‘세계의 거대곤충’, 제2기 ‘우리나라 물 속 생물’, 제3기 ‘세계의 나비 특별체험전‘, 제4기 ‘매미야 놀자’, 제5기 ‘한국의 잠자리’, 제6기 ‘실내 곤충 이야기’가 진행될 계획입니다.문의 : 서울숲공원 02-460-2901...
2013050903420689_mainimg

좋은 것 많이 보여주고 싶은 부모님 마음으로

어류 활동이 왕성한 5월, 잉어의 산란 등 다양한 물고기 생태 관찰가능 수온이 따뜻해지는 5월이 되면 산란기를 맞아 무리지어 한강에서 올라오는 물고기들로 청계천은 물고기 세상이 된다. 서울시설공단은 서울 도심에서 경험하기 힘든 이 특별한 기회를 한참 호기심이 풍성한 초등학생들이 추억으로 간직할 수 있도록 <도전! 물고기 박사>를 운영한다. 프로그램은 어류를 전공한 박사의 강의로 진행되며 하천에 서식하는 물고기 종류 및 생태에 대한 이야기를 어린이 눈높이에 맞춰 알기 쉽게 들려준다. 또한 청계천에 살고 있는 물고기를 현장에서 직접 보고, 현미경을 통한 물고기의 비늘 관찰 및 물고기 이름 맞추기 게임 등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다. 5~6월까지 2개월간 매주 일요일 오전(10:30~12:30)에 진행되며, 시민들의 인기가 높아 기존 정원이었던 30명이 늘 조기마감되던 점을 감안해 50명으로 확대했다. 서울시 공공서비스 예약 홈페이지(http://yeyak.seoul.go.kr)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꽃부채 만들기, 나만의 작은 텃밭 가꾸기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 마련 더불어 청계천 생태교실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먼저 '자연물 꼼지락교실'에선 엄마와 아빠에게 카네이션 대신 예쁜 꽃부채를 선물할 수 있는 체험의 시간을 갖는다. 또한 집이 아파트라 텃밭을 두기 힘든 가정은 베란다에서 방울토마토나 상추 등의 채소를 키우는 방법을 배우는 '청계천 어린이농부교실(나만의 작은 텃밭 가꾸기)'에 참가를 신청하면 된다. ■ 청계천 생태교실 운영(1학기) 안내  ○시행기간 : 2013. 3. 12(화) ~ 6. 28(금), 매주 월요일 휴관  ○ 참여대상 : 단체(유치원·초·중·고 등) 및 가족단위 일반시민  ○ 이용방법: 서울시 공공예약서비스(yeyak.seoul.or.kr) 통한 선착순 예약 접수  ○ 프로그램 대상 프로그램명 프로그램 소개 기간 일시 정원 유아 병아리들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