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는 8월 9일까지 전국 140여개 기업에서 일 경험 쌓을 서울청년 200명을 모집한다)

전국 140여개 기업에서 일할 서울청년 200명 모집

서울시는 8월 9일까지 전국 140여개 기업에서 일 경험 쌓을 서울청년 200명을 모집한다 서울시는 서울청년들이 전국에서 9개월간 근로·사회공헌활동 등의 경험을 통해 지역을 이해 할 수 있는 ‘2020 청정(靑停)지역 프로젝트’ 시즌2에 참여할 청년 200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서울시에 주소를 둔 만 19세부터 39세까지의 청년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오는 8월 9일 18시까지 접수 가능하며 서류와 기업면접 심사 등을 거쳐 최종 선발된다. 이번 선발과정에는 코로나19로 인해 급속히 변화하고 있는 비대면 구직 시장 트렌드에 맞춰 인공지능(AI) 면접방식을 도입해 청년구직자들이 새로운 방식의 면접을 체험할 수 있도록 하고, 기업들에게도 구직자 정보를 풍부하게 제공할 예정이다. 최종 선발된 참여자들은 올해 9월부터 2021년 5월까지 총 9개월간 지역에서 활동하게 된다. 수도권을 제외한 전국 140여개 지역기업에서 주 4일(주 32시간) 근무하고, 주 1일 (주 8시간)은 참여 지역 내에 있는 지역커뮤니티기관, 사회복지관, 노인돌봄센터 등에서 지역주민과 교류하며 사회공헌 활동을 하게 된다. 청년들에게 지급되는 보수는 최소 월 220만 원이며, 근로기업에 따라 별도의 복리후생제도를 제공받게 된다. 복리후생제도는 기업별로 상이하므로 지원 시 청정지역 프로젝트 웹사이트를 통해 기업리스트를 사전에 확인 후 지원, 신청해야 한다. 시는 참여 청년들에게 지역근로 시작 전 지역이해를 돕는 교육과 직무 교육을 제공하고, 지역 생활 중에는 청년들과의 네트워크를 통해 지역의 가치를 알아가고 실질적으로 지역 정착에 관심을 가질 수 있는 커뮤니티활동을 지원한다. 활동 종료 후에는 서울특별시장 명의의 수료증이 발급된다. 시는 현재 ‘청정지역 프로젝트’를 수료한 서울청년이 서울시 청년 창업지원 사업인 ‘넥스트 로컬’(서울시 지역연계형 청년 창직·창업 지원 프로그램)에 지원하면, 가점을 제공하는 등 사업의 지속성을 도모할 계획이다. 올해 4월 진행된 ‘청정(靑停)지역...
서울시가 서울 청년에게 지역 일자리를 제공하는 '청정경북 프로젝트'를 전국으로 확산한다.

‘지역에서 일해 볼 서울청년’ 2월 10일부터 모집

청정경북 프로젝트 포스터 # 서울에서는 '잉여인간' 취급을 받았는데, 지역에서는 '필요한 사람'이 되어 좋았어요. 서울을 벗어나도 기회가 있다는 것을 배웠습니다. - 강다솜 청년(청년연구소, 경북 청송) # 회사가 성장하면서 일할 청년들이 필요했거든요. 그런데 구인 광고를 내도 지역이라는 이유로 지원하는 청년들이 드물어요. 이번에 청년들이 합류하면서 활력을 찾았습니다. - 참여 기업, 배주광 대표(가나다라브루어리, 경북 문경) # 젊은 청년들이 지역에 와서 살아보겠다는데, 무조건 좋은 거죠. 지역에서 아이들이 청년 대학생들과 하루 종일 있는 기회는 정말 갖기 어렵거든요. - 참여 사회공헌기관, 김영희 센터장(상주다솜지역아동센터) 서울시가 서울 청년에게 지역 일자리를 제공하는 '청정경북 프로젝트'를 전국으로 확산한다. '청정경북 프로젝트'는 서울시가 일자리 확충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 경상북도와 협력해 처음으로 추진한 사업이다. 서울 청년 45명이 경북 5개 지역(안동, 청송, 예천, 문경, 상주)에서 6개월 간 거주하며 주 4일(주 32시간) 근무와 1일 커뮤니티 활동을 하고 월 220만 원의 급여를 받았다. 이번 청정경북 프로젝트에 참여한 청년 및 기업·기관들의 만족도 조사 결과, 청년 34명(75%)이 올해 사업에서도 활동을 지속적으로 참여하기를 희망했다. 참여기업과 사회공헌기관도 각각 5점 만점에 4.3점, 4.2점으로 만족도가 높게 나타났다. 서울시는 이번 사업성과를 바탕으로 올해 참여 기업을 전국 100개 이상으로 늘리고 총 300명의 서울 청년에게 참여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활동기간도 6개월에서 10개월로 연장한다. 올해 참가 신청은 2월 10일부터 청정지역 프로젝트 홈페이지(www.youthstay.org)를 통해 받으며, 서울시에 거주를 둔 만 19세~39세 청년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한편, 서울시는 '청정경북 프로젝트'를 마무리하는 성과공유회를 29일 중구 로컬스티치 소공점에서 개최했다. 이번 청정경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