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찾아가는 서비스 일자리·경제

[카드뉴스] 찾아가는 서비스 일자리·경제

서울이 당신을 만나러 갑니다 “서울시의 `찾아가는`서비스” -일자리·경제 편- #1 "취업부터 교육, 복지까지 각종 공공서비스가 나를 직접 찾아온다고?" 서울시의 찾아가는 서비스 그 두 번째 편 '찾아가는 일자리, 경제 서비스'를 소개합니다. 어떤 일자리. 경제 서비스가 시민을 찾아가는지 한번 알아볼까요? #2 일자리부르릉버스 일자리를 찾는 여성을 위해 대학교, 특성화고 등으로 취업 희망 여성을 찾아가는 취업상담 서비스. 진로, 모의면접, 성격유형검사 등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한다. #3 찾아가는 취업박람회 지역 내 중소기업과 지역 시민을 연결하는 취업박람회. 기업 인사담당자들의 현장면접, 이미지메이킹과 무료 사진 촬영 등 다양한 취업 서비스가 각 자치구를 찾아간다. #4 찾아가는 눈물 그만 상담실 불법 대부업, 다단계 등 다양한 민생 피해를 상담하는 트럭이 전문상담을 할 수 있는 행정인력과 함께 영구 임대 아파트, 고시학원 지역, 대학가 등을 찾아간다. #5 찾아가는 자영업 지원센터 홀로 장사하느라 공공지원 제도를 알아볼 여유도 없는 자영업 사장님을 위해 찾아가는 상담 서비스. 자금 지원, 경영 컨설팅, 상가 임대차 등 다양한 분야의 밀착 상담을 제공한다. #6 시민들의 행복한 삶을 위하여, 서울시 구석구석을 챙기는 '찾아가는 서비스' 우리 동네로 찾아오는 서울시의 일자리, 경제 서비스를 놓치지 마세요! ■ 자세한 정보 서울시 여성능력 개발원: seoulwomanup.blog 서울 일자리포털: job.seoul.go.kr 찾아가는 눈물그만 상담실: economy.seoul.go.kr/tearstop ...
취업·집수리...서울 ‘찾아가는 서비스’ 이렇게 많았나?

취업·집수리…서울 ‘찾아가는 서비스’ 이렇게 많았나?

어린이집 방문간호사 이제 ‘기다리는’ 시대는 지났다. 서울시는 ‘찾아가는 동주민센터’ 외에도 민생현장 곳곳을 직접 방문해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찾아가는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올 한 해(2017.1~8) ‘찾아가는 서비스’ 이용 실적만 해도 총 37만 7,366회, 수혜자는 54만 6,291명에 이른다. 분야는 건축, 자영업자 경영컨설팅, 집수리 안내, 환경분쟁조정, 영유아 건강검진과 직장인 스포츠 활동 같은 맞춤분야까지 다양하다. 복지 분야 ‘찾아가는 서울시청’은 3.5t 트럭을 개조해 무인 민원 발급기와 상담 공간을 싣고 임대아파트 단지를 비롯하여 취약계층·생계형 업종 밀집지역, 지하철역, 공원 등 유동인구가 많은 곳으로 찾아가는 서비스다. 민원과 행정 서비스 접수·처리 및 건축·복지·부동산·법률·인권·노무․세무 분야를 상담한다. 8월말 현재 93회 6,667명이 이용하여 높은 호응을 보이고 있다. 영유아부터 직장인까지 서울시민의 건강관리를 위한 ‘찾아가는 서비스’도 운영 중이다. ‘찾아가는 어린이집 방문간호사’는 믿을 수 있는 보육 환경을 만들기 위하여 간호사가 어린이집을 방문, 영·유아 건강검진 및 교육한다. 8월말 현재까지 3000개소의 어린이집에서 재원 중인 영·유아 23만 5,000명이 서비스를 받았다. 또한 바쁜 직장인에게 행복한 기업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이동식 차량을 이용한 ‘찾아가는 체육관’도 운영하고 있다. 이를 통해 직장인들은 점심시간을 활용, 스트레스를 풀거나 운동을 할 수 있다. 눈물그만상담실 일자리·경제 분야 ‘찾아가는 취업박람회’는 지역 내 중소기업과 지역 시민을 연결하고, 일대일 상담을 통해 취업 연결을 하고 있으며 올해 8월까지 9회 개최에 8,380명이 상담하여, 이 중 636명이 실제로 취업까지 하게 되었다. 앞으로 ▲9월 15일(동작구청 대강강) ▲9월 27일(청담역사) ▲10월 26일(중랑구청 대강당)에서 추가로 개최할 예정이다. ‘일자리부르릉’ 버스는 취업을 희망하는 여성을 대상으...
취업박람회ⓒ뉴시스

내 일자리는 어디에? ‘찾아가는 취업박람회’ 개최

취업박람회에 가면 채용 정보, 취업특강, 컨설팅 등 다양한 정보를 한 눈에 볼 수 있어서 좋습니다. 그러나 행사가 자주 있지도 않을 뿐더러 행사장까지 가는 것도 번거롭죠. 서울시는 올해 1,000명 취업을 목표로 이달 13일부터 11월까지 총 12차례에 걸쳐 ‘찾아가는 취업박람회’를 개최하기로 했습니다. 첫 박람회는 13일 오후 2시부터 청계광장에서 열립니다. 취업 때문에 고민이라면 주저 말고 방문해보세요. 새로운 기회가 당신을 기다립니다.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올해 첫 박람회 13일 청계광장서 개최, 중구-종로구-용산구민 중심 ‘찾아가는 취업박람회’는 지역 내 중소기업과 지역시민을 연결하는 행사로 2010년부터 진행되고 있다. 올해는 총 12차례에 걸쳐 ‘찾아가는 취업박람회’가 열린다. 박람회는 정보통신, 건설, 패션, 의료 등 다양한 분야 기업의 인사담당자들이 참여해 현장 면접을 진행하는 ‘채용관’과 취업특강과 커리어컨설팅, 이미지메이킹과 무료사진 촬영 등을 진행하는 ‘취업지원관’, 자치구 일자리센터‧유관기관 등이 참여해 기관별 일자리사업 홍보와 취업 알선을 진행하는 ‘부대행사관’으로 운영된다. 이외에도 직업능력진단과 진로설계, 취업교육 및 훈련정보관련 ‘일대일 취업멘토링’ 서비스도 제공하는데, 실제로 지난해 일대일 멘토링 참여자 200명 중에서 61명이 취업에 성공하기도 했다. 사후관리도 철저하게 진행된다. 박람회 개최 2~3주 후 채용 및 취업결과를 확인해 취업이 되지 않은 구직자와 구인기업에 대해선 서울일자리플러스센터와 자치구 일자리센터 상담사들이 1대1 상담을 통해 체계적으로 취업을 도와준다. 채용행사 외에도 취업특강, 컨설팅, 이력서용 사진무료촬영 등 다양한 취업지원서비스 13일 청계광장에서 개최되는 올해 첫 찾아가는 박람회에는 ▲(주)효성ITX ▲(주)CJ텔레닉스 ▲유베이스 등 35개 이상의 기업 인사담당자가 현장 박람회에 참여해 직접 면접을 진행...
2016 찾아가는 취업박람회

시민 1000명에게 일자리를! 취업박람회 개최

‘서울시 찾아가는 취업박람회’가 4월 15일 청계광장을 시작으로 11월까지 총 11회에 걸쳐 서울 전역에서 개최됩니다. 이 박람회를 통해 시민 1,000명에게 일자리를 찾아주는 것이 목표입니다.서울시가 주최하고 인접한 2~3개 자치구가 공동으로 주관하는 ‘서울시 찾아가는 취업박람회’는 지역 중소기업과 시민의 구직 특성을 반영한 지역밀착형 행사입니다. 구직자를 대상으로 사전에 신청을 받아 적합한 기업과 매칭 후 현장에서 면접을 실시해 실제 취업률을 높였습니다.특히 올해는 청장년이 선호하는 채용 계획이 있는 중소·중견기업을 비롯해 일자리창출 우수기업, 경제단체회원기업 등 실구인수요가 있는 기업을 중심으로 참여를 유도해 더 많은 시민들에게 일자리를 찾아줄 계획입니다.실구인수요 있는 350여개 기업 참여박람회는 정보통신, 건설, 패션, 의료 등 다양한 분야 기업이 참여하는 <기업채용관>을 비롯해, 취업특강과 커리어컨설팅, 이미지메이킹과 무료사진 촬영 등을 진행하는 <취업지원관>, 자치구 일자리센터·유관기관 등이 참여해 기관별 일자리사업 홍보와 취업 알선을 진행하는 <부대행사관>으로 운영됩니다. 참여자 200명을 대상으로 직업능력진단과 진로설계, 취업교육 및 훈련정보를 제공하는 ‘일대일 취업멘토링’ 서비스도 제공합니다.온라인 박람회도 동시에 운영해 구직자가 사전매칭을 신청하면 취업 컨설턴트가 현장 참여기업 중 적합한 곳을 추천해 현장면접을 받을 수 있도록 했습니다.박람회 참여시민과 구인기업에 대한 사후관리도 철저하게 진행됩니다. 구직자와 구인업체에 대해선 박람회 개최 2~3주 후 채용 및 취업결과를 확인해 매칭이 되지 않은 구직자와 구인기업에 대해선 서울일자리플러스센터와 자치구 일자리센터 상담사들이 12월까지 체계적으로 일자리를 찾아줍니다.올해 첫 박람회 15일 청계광장서 개최이번 박람회는 서울시가 주최하고 20개 자치구가 공동 주관하며 올해 첫 ‘서울시 찾아가는 취업박람회’는 오는 15일 중구·종로구·용산구민을 중심으로 청계광장에서 개최됩니다.이날 박람회에는 (주)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