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점상들의 휴업으로 거리가 한산하다.

‘착한 임대인’ 등…코로나 극복 위한 4가지 변화

코로나 19의 기세가 꺾일 줄 모르고 있다. 정부도 지방자치단체도 고강도의 대처방안을 지속적으로 내놓고 있으나 아직 효과를 보기에는 이르다.  감염과 격리라는 전염차단의 물리적 방안과 함께 확산을 막는 모두 동참해야 효과를 볼 수 있다. 이에 서울시는 고강도 예방준칙을 시행하고 있다. 4가지 이색 코로나19 대처법에 대하여 살펴보고자 한다. 1. 감염 예방 위해 종로구 노점영업 중지 수도서울의 상업과 행정관청이 밀집해 있는 종로구에서는 노점영업을 금지했다. 좁은 공간의 특성상 주민의 위생안전과 감염예방을 위한 조치다. 또 요금지불 시 신용카드 등 비대면 지불이 안되니 지폐나 동전지불을 수반할 수 밖에 없다. 이때 코로나 바이러스가 표면에 묻어 오래 생존할 수 있다는 염려가 있고 실제 WHO도 가능성을 어느 정도 인정하고 있다. 동대문과 동묘역 사이 노점상들이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해 휴업하고 있다. ⓒ조시승 4월 첫 주말 노점상들이 밀집한 동대문에서 신설동방향과 종로3가 극장가, 인사동 주변의 노점상들은 거의 구청의 지시에 순응하였다. 코로나 19사태로 인한 국가적 비상사태를 인지하고 정부의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른 생활방역 이행 지침 관련 정책 방향에 적극 동참한 것이다. 인사동 거리가 '사회적 거리두기'로 한산한 모습이다. ⓒ조시승 2. 영화관 지정좌석제, 동행인도 따로 앉아 극장가도 코로나 19의 직격탄을 맞고 있다. 많은 극장들이 한시적으로 문을 닫고 있다. 상영프로에 직접 들어가는 비용뿐만 아니라 극장 임대료와 인건비 등을 감안하면 손해비용은 개장하면 할수록 더욱 커지는 것이 현실이다. 그나마 개장하는 극장들도 ‘사회적 거리두기’의 일환으로 예약이나 판매되는 좌석의 전후좌우의 좌석은 판매하지 않는다. 동행인이 있더라도 바로 옆 좌석에 지정되지 않는다. 전후좌우 좌석이 아닌 별도 인근의 지정된 좌석에서 관람하여야 한다. 한 예로, 210석의 상영좌석 중 63석만이 관람이 가능하다. 서울아트시네마 매표소 입구가 주...
공공상가 임대료 ‘반년’간 '반값'으로...코로나19 피해 지원

공공상가 임대료 6개월간 반값…코로나19 피해 지원

서울시내 상가 모습(위 사진은 ‘코로나19’와 관련 없습니다) 서울시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영세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시유재산으로 보유하고 있는 지하도·월드컵경기장·고척돔 등 상가와 서울시 투자·출연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지하철·임대아파트 상가 등에 대해 임대료를 2월부터 7월까지 6개월 간 50% 인하한다. 또한 소기업·소상공인에 해당하는 임차인 대상으로 관리비 항목 중 공용 관리비인 경비·청소원 인건비 부담분을 6개월(2~7월) 동안 한시적으로 감면한다. 지원대상은 중소기업기본법에 따른 소기업·소상공인에 해당하는 9,106개 점포의 임차인으로 평균매출액이 소매업 기준 50억 원 이하, 음식점업 기준 10억 원 이하인 사업장이다. 6개월 간 임대료 인하 및 공용 관리비 감면 지원효과는 총 550억 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아울러 1년치 임대료를 선납해야 하는 지하도 상가,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고척돔·월드컵경기장 내 상가 등 시유재산 임차상인 대상으로 임대료 납부기한을 8월까지 유예한다. 서울시는 이번 대책을 ‘서울특별시 공유재산 및 물품관리 조례’ 개정 등 서울시의회와 적극적인 협력을 통해 추진한다. 시는 이러한 공공상가의 임대료 인하가 민간상가로 확산되기를 기대하며, 이를 위해 민간 임대업자가 자발적으로 임대료를 인하하는 ‘착한 임대료’ 운동에 참여할 경우, 다양한 지원을 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박원순 시장은 “코로나19로 소비가 위축되면서 매출이 급감한 영세 자영업자들이 당장의 임대료 납부에도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다”며, “서울시는 형평과 공정을 기치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최선을 다할 것이며, 이러한 조치가 민간 임대사업자에까지 확산되어 착한 임대료 운동이 확산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서울특별시의회 신원철 의장과 행정자치위원회 문영민 위원장은 “코로나19 사태의 심각성을 고려해 영세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시급하게 덜어주고자 임대료 감경 관련 조례를 행정자치위원회 안으로 이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