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는 사회적 거리두기를 9월 14일부터 27일까지 2단계로 전환, 일부 강화된 조치가 조정된다.

서울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조정…달라진 것은?

서울시는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전환(9.14~27)에 따라 일부 강화된 조치를 완화한다 서울시는 정부의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전환에 따라 9월 14일부터 9월 27일까지 2주간 일부 강화된 방역 조치를 조정합니다. PC방·학원 등은 집합금지에서 집합제한으로 조정되며, 밤 9시 이후 포장‧배달 등 영업제한 조치는 해제됩니다. 서울시는 최근 코로나 확산세가 다소 꺾이는 양상이나 아직은 완전하지 않은 상황임에도 어려운 민생 경제를 고려해 성숙한 시민의식을 믿고 2단계로 전환하고자 합니다. 외출은 자제하고 마스크 쓰기 등 지속적인 방역수칙 준수를 철저히 해 주실 것을 당부드립니다. 서울시는 9월 14일 0시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를 9월 27일 24시까지 이어가고, 28일부터 2주간(9월28일~10월11일)을 ‘특별방역기간’으로 지정하여 방역관리를 강화해 나간다고 밝혔다. 2단계 전환으로 제한조치가 조정되는 대상은 PC방, 음식점 및 제과점, 카페, 그리고 학원과 실내체육시설이다.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시행으로 내려졌던 집합금지나 업장 내 영업제한 조치는 집합제한이나 방역수칙 의무화로 전환된다. 다만, 일부 시민들의 일탈에 따른 재확산을 사전 차단하기 위해 현장점검 강화는 지속적으로 이어나가며 방역수칙 미준수 업소에 대한 ‘원스트라이크-아웃제’ 또한 철저히 적용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PC방 집합제한으로 전환, 좌석 띄워 앉고 음식 섭취는 금지 먼저, PC방은 집합금지 대상인 고위험시설에서 집합제한 대상 시설로 전환되고 ▲미성년자 출입금지 ▲좌석 띄워 앉기 ▲시설 내 음식 섭취 금지 ▲실내 흡연실 운영 금지 등 핵심 방역수칙 준수 의무가 부과된다. 일반·휴게음식점, 제과점 '밤 9시~다음날 새벽5시 포장·배달만 허용' 해제 수도권 소재 모든 일반음식점, 휴게음식점, 제과점에 적용되었던 ‘밤 9시부터 다음날 새벽 5시까지 포장과 배달만 허용’ 제한은 해제되고 시설 규모에 따라 방역수칙 준수 의무가 이원화된다. ...
상생상회 주문해 받은 지역특산물 '맛나박스'

‘상생상회’ 먹거리와 함께 우리집도 ‘멈춤 주간’!

8월 30일부터 9월 6일까지 ‘천만시민 멈춤 주간’이 시작되었다. 일주일 간 천만 서울 시민들은 거리두기를 강력히 지켜나가야 한다. 어르신이 계셔서 더 민감했던 필자도 그 동안도 급한 일이 아니면 멀리 가지 않았고, 외출 후에는 며칠 간 집콕을 했으며, 마스크도 KF94를 계속 사용하고 있었다. 볼일을 보러 나갔다가, 점점 달라지는 거리 상황을 보면 아직 끝나지 않았는데 하는 생각과 함께 필자만 유별났나 싶어 혼란스러웠다. 수도권 방역을 한 층 더 강화한다는 안전 안내 문자를 받았다. ©김윤경 8월 30일 서울시는 1주일 간 ‘천만시민 멈춤 주간’을 운영한다고 발표했다. 정부의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시행에 발맞춰 야간 활동과 집 밖에서 취식 자제 등 거리두기에 역점을 둔다. 일단 서울 소재 일반음식점‧휴게음식점‧제과점 등이 밤 9시부터 다음날 새벽 5시까지 포장‧배달만 가능하다. 프랜차이즈형 커피숍은 무조건 포장, 배달만 허용된다. 헬스장, 당구장 등 민간 실내체육시설 집합도 금지된다. 더욱이 10인 이상 모든 학원은 비대면 수업만을 허용한다. 독서실과 스터디 카페도 금지되며, 방문 판매업에 대한 불법 다단계 포상금도 상향된다. 어르신 요양 시설 보호 및 주야간 보호센터, 무더위 쉼터도 휴원 권고가 유지되며, 병상확보(30일 기준 수도권 병상가동률은 75.2%)를 위해 9월 1일부터 적십자 병원, 북부 병원 등을 코로나19 전담병원으로 지정하고 의료진 고충을 위한 ‘서울시 감정노동종사자 권리보호센터’에 의료진 전용 상담 창구를 운영한다고 말했다. 이와 같은 내용을 알리는 안전 안내 문자가 도착하고, 아파트 관리실에서 아파트 내 도서관이 문을 닫는다는 방송이 나왔다. 뒤이어 아이들 학원에서 온라인 수업을 하거나 휴원을 한다는 메시지도 속속 도착했다. 상생상회 라이브 커머스로 구매했던 '맛나박스' ©김윤경 필자는 아이들이 있어서 이에 대한 준비로 바빴다. 일주일이 무너지면 정말 큰 일이라는 생각에 가장 중요한 먹거리가 떠올랐다...
완전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시행…방역강화 총력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시행…무엇이 달라지나?

정부가 19일 수도권 방역 강화조치를 발표한 가운데 국립현대미술관에 휴관을 알리는 안내문이 붙어 있다 서울시는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후속 강화조치에 따라 8월 19일 0시부터 별도 해제 시까지 유흥시설, 노래연습장 등 고위험시설에 대한 집합금지 조치와 일정규모 이상의 실내외 모든 공적·사적 대면 집합·모임·행사 금지 및 실내 국공립시설 운영 중단 등의 조치를 취한다고 밝혔다. 서울시 사회적 거리두기 온전한 2단계 시행(8월19일 기준) ■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조치 사항 ※ 파란색 글씨는 8월 19일 0시 기준으로 새롭게 적용되는 조치 구분 조치사항 집합·모임·행사 ○ 실내 50인 이상, 실외 100인 이상의 집합·모임·행사 금지○ 옥회 집회 및 시위 10인 이상 금지(8월 21일부터 30일까지) 스포츠 행사 ○ 무관중 경기 전환 다중이용시설 공공 ○ 실내 국공립시설 운영 중단 민간 ○ 고위험시설 12종*(유통물류센터 제외) 운영 중단 * 클럽·룸살롱 등 유흥주점, 콜라텍, 단란주점, 감성주점, 헌팅포차, 노래연습장, 실내스탠딩공연장, 실내집단운동(격렬한 GX류), 방문판매 등 직접판매홍보관, 대형학원(300인 이상), 뷔페, PC방 ○ 고위험시설 외 다중이용시설 중 결혼식장, 영화관, 목욕탕 등 위험도가 높은 일부 다중이용시설(12종*) 방역수칙 의무화(집합제한) * 학원, 오락실, 일반음식점(150㎡ 이상), 워터파크, 종교시설, 공연장, 실내 결혼식장, 영화관, 목욕탕·사우나, 실내체육시설, 멀티방·DVD방, 장례식장 ○ 사회복지이용시설 및 어린이집 휴관·휴원 권고 * 긴급돌봄 등 필수 서비스 유지 학교 ○ 집단발생이 지속되는 시·군·구 원격수업 전환 ○ 이외 지역은 등교 인원 1/3 수준으로 밀집도 조정 * 고등학교는 등교 인원 2/3 수준 기관기업 공공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