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생활 속 거리두기 집단방역 5가지 수칙 -일상에서 계속되는 거리두기-

‘생활 속 거리두기’ 집단방역 수칙 5가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생활 속 거리두기 집단방역 5가지 수칙 -일상에서 계속되는 거리두기- #사회적 거리두기에서 생활 속 거리두기로 일상생활과 경제활동은 보장하면서 코로나19 유행 차단을 위한 감염 예방 및 차단활동을 이어나가도록 해요! # 1. “공동체가 함께 노력하기” 코로나19는 증상이 가벼운 초기에도 전염될 수 있고 전파 속도가 빨라 쉽게 집단 발생이 일어날 수 있어요. 집단 발생의 예방은 개인 뿐 아니라 집단적 노력이 중요해요. # 2. “공동체 내 방역관리자 지정하기” 구성원의 동의와 협력을 기반으로 공동체의 방역을 관리할 책임자를 방역관리자로 지정하고, 방역관리자의 요청에 적극 협력하도록 해요. # 3. “공동체 방역지침 만들고 준수하기” 우리 공동체의 밀폐도, 밀집도, 그 밖의 특성 등을 고려하여 위험도를 평가하고 이를 고려한 방역지침을 만들어요. ※방역지침: 개인방역 5대 수칙과 고위험군, 환경소독, 마스크, 건강생활 보조수칙 포함하여 작성 # 4. “방역관리자는 적극적으로 역할 수행” 구성원들의 호흡기 증상 유무를 체크하고 체온을 측정하는 등의 활동을 해야 합니다. 이때 호흡기 증상이 있는 구성원에 대해 3~4일 쉬도록 하고, 고위험군의 경우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선별진료소로 안내합니다. ▶ 2~3명 이상의 유증상자가 3~4일 내에 발생 시 유증상자가 코로나19 검사를 받도록 안내 ▶ 유증상자가 추가 발생 시 보건소에 집단감염 가능성 신고 # 5. “공동체의 책임자와 구성원은 방역관리자에게 적극 협조하기” 공동체의 책임자와 구성원은 우리 모두의 안전을 위해 방역 지침을 준수하고, 방역관리자의 요청에 적극 협력해야 해요. # 서울시 공공·민간시설 개관시기 및 방법 종류, 개관시기 및 방법 (순) 문화시설: 박물관, 미술관 (서울역사박물관, 서울시립미술관 등) ▶ 5.6(수)부터 개방 ▶ 서울시공공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