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발생없는 수소전기차

미세먼지 줄여주는 ‘전기차와 수소전기차’ 차이는?

겨울이면 강력한 한파와 폭설로 인한 불편이 가장 큰 재난인데 올해는 유난히 따뜻한 겨울로 나들이 하기에도 부담 없는 날씨가 이어졌다. 하지만 정작 주말에 외부활동을 하려면 날씨를 보는 것이 아니라 그 날의 미세먼지 상황을 먼저 알아보는 것이 일상이 되었다. 특히, 우리나라는 사시사철 편서풍의 영향으로 중국에서 날아오는 모래먼지와 미세먼지로 서울 시민들은 큰 불편을 겪고 있다. 미세먼지로 인해 대기질이 심각한 날이 더 많아지면서 미세먼지는 이제 가장 큰 자연 재앙이 되어가고 있다. 환경청에서 제공하는 미세먼지 정보 심각한 미세먼지의 원인은 중국의 영향이 크긴 하지만 서울 시내에서 발생하는 미세먼지도 무시할 수 없는 상황이다. 특히나 경유 차량은 서울시 대기 오염의 가장 큰 주범으로 지목되어 지난해 노후 경유차의 경우 사대문 안 진입이 원천적으로 금지되는 규제가 시행되었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서울에서 발생하는 미세먼지 저감에 동참하기 위해 전용차를 수소전기차(넥쏘 기종)로 대체하기도 하였다. 수소전기차(넥쏘) ⓒ이종태 여기에 더불어 지난해 노후 CNG버스를 전기버스로 대대적인 교체를 진행하여 서울시내에서 전기버스를 보는 것이 낯설지 않게 되었다. 그렇다면 박원순 서울시장의 수소전기차(FCEV)와 전기버스(EV)는 도대체 어떻게 다른 것이고, 미세먼지 저감에 얼마나 효과적인지 알아보도록 하자. 시내버스에 새로 도입 된 전기버스 ⓒ이종태 먼저, 전기버스는 어떻게 구동되는가? 전기버스는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전기자동차와 같다. 화석 연료가 아닌 전기 배터리에 의해 모터를 구동시켜 동력을 얻는 원리이다. 전기버스는 화석연료를 태우면서 발생하는 이산화탄소나 질소산화물이 발생하지 않기에 미세먼지 저감 및 대기환경오염 예방에 효과적이다. 그럼 수소전기차는 전기버스와 어떻게 다를까? 수소전기차의 경우 수소를 연료로 사용하다 보니 마치 CNG처럼 수소를 태워서 발생한 열로 동력을 얻는 것으로 알고 있지만, 수소 전기차는 수소와 산소의 화학적 결합반응에...
2011032304463012_mainimg

바꾸기만 해도 연료비 절감, 게다가 90% 보조금까지!

서울시내 건물에 설치된 노후한 보일러의 일반버너를 저녹스버너로 바꾸면 교체비용의 90%까지 서울시에서 보조해 준다. 중소기업법에 의한 중소사업장과 일반빌딩 그리고 공동주택 등의 보일러 및 냉·온수기와 제조업체에 설치된 간접가열식 건조시설이 지원 대상이다. 이들 시설의 용량에 따라 신청자는 정액의 보조금을 지원받게 된다. 현재의 일반버너를 저녹스버너로 교체할 경우 당장 연료비가 절감된다. 1톤 보일러를 예로 들었을 때, 연중 150일 도시가스를 사용한다면 연간 약 198만원의 비용을 아낄 수 있다. 1톤 보일러의 경우 교체비용으로 840만원이 시에서 지원되므로 자기 부담액을 약 10%로 계산하면 84만원의 초기 비용은 1년 이내에 회수가 가능하다는 계산이 나온다. 게다가 저녹스버너는 일반버너와 크기가 비슷하기 때문에 교체시 추가적인 공간이 필요없이 간단하게 설치할 수 있어 편하다. 그러나 당장 눈에 보이는 경제적 실익보다도 환경적인 효과가 지대하다. 저녹스버너는 배출가스 중의 질소산화물 제거효율이 30% 내지 50%. 1톤 보일러 1대를 연중 150일 가동한다면 186kg을 줄일 수 있으니, 500대를 보급할 경우 총 140톤의 추가 삭감 효과가 있다. 대기질 개선 및 온실가스 저감효과를 생각한다면 내 건물뿐 아니라 주변건물 모두 저녹스버너로 교체하도록 캠페인이라도 벌여야 할 듯하다. 실제로 2008년부터 2010년까지 3년간 총 1,200여 기를 보급한 결과 420톤의 질소산화물이 삭감되었다. 저녹스버너 설치보조금을 지원받고자 하는 시민은 우선 저녹스버너 제작업체와 상담하고 동 제작사 제품이 환경부의 저녹스버너 인증제품임을 확인한 후 저녹스버너에 대한 제반사항을 검토하여 계약을 체결하여야 한다. 그리고 서울시 맑은환경본부 홈페이지(http://env.seoul.go.kr/)에서 신청서를 출력하여 내용을 작성하고 신청서 하단의 구비서류를 준비한 후 우편이나 방문으로 제출하면 된다. 심사 후 지원대상자는 개별 통보한다. 오염물질 배출량이 많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