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직장인 스포츠리그

‘탁구·테니스’ 직장인 스포츠리그 참가자 모집

서울시 직장인 스포츠리그 오는 6월과 7월 직장인들의 즐거운 여가생활 및 건강한 삶을 위해 ‘직장인 탁구·테니스 대회’가 개최된다. 탁구대회는 올해 처음, 테니스대회는 지난해에 이어 2회째다. ‘직장인 탁구대회’ 6월 30일 예선 직장인들에게 생활스포츠로 정착되고 있는 탁구는 강동구 천호동 코리아탁구체육관에서 6월 30일 예선리그를 거쳐 7월 1일 본선리그 후, 각조 1,2위가 결선 토너먼트로 순위를 결정하게 된다. 남·여 구분없이 4인조 단체전(단식, 복식, 단식)으로 100팀(400명)이 경쟁을 하게 되며, 5팀을 1개조로 편성해 조별 예선리그를 거쳐 각 조 1,2,3위가 본선에 진출한다. 다시, 본선에 진출한 60팀은 3팀 1개조로 리그를 진행한 후, 각 조 1,2위 40팀이 결선토너먼트로 승부를 가리게 된다. 팀당 참가비는 4만 원이며 시상금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직장인 테니스대회’ 개인 7월 7일, 단체전 8일 테니스는 직장인들에게 주말 스포츠로 많이 활성화 된 종목으로, 이번 대회가 그동안 쌓아온 실력들을 마음껏 발휘해 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경기는 개인복식은 7월 7일, 단체전은 7월 8일 2일에 걸쳐 진행되며, 목동테니스장과 서남물재생센터테니스장에서 열린다. 개인복식의 경우 오픈부와 신인부로 나눠 경기를 치르고, 단체전은 3복식으로 경기를 진행한다. 개인복식, 단체전 모두 3팀이 1개조가 되어 예선리그를 치르게 되고, 각 조 1,2위가 본선에 진출하여 토너먼트를 거쳐 승자를 결정한다. 팀당 참가비는 개인복식 4만 원, 단체전 12만 원이며 시상금으로 활용된다. 개인복식 오픈부는 전국대회입상자 1명과 비입상자 1명, 신인부는 비입상자 2명으로 구성된다. 단체전은 전국대회입상자 2명과 비입상자 4명으로 구성되며 남·여 제한사항은 없으나 선수출신 및 지도자는 출전이 제한된다. 개인복식은 174팀(348명)을, 단체전은 40팀(240명)을 각각 모집한다....
서울시 직장인 볼링대회

우리 뭉쳐볼까? 직장인 ‘볼링대회’ 참가자 모집

서울시 직장인 볼링대회 서울시는 올해에도 서울시 소재 직장인을 대상으로 ‘일’과 ‘삶의 균형’을 위한 여가 프로그램으로 4월 28일 볼링대회를 시작으로 탁구, 테니스, 당구, 배드민턴 등 5개 종목 대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탁구·테니스는 6~7월, 당구는 9~10월, 배드민턴은 11월 예정이며, 종목별 대회 개최 전 순차적으로 안내할 계획이다. 가장 먼저 ‘2018 서울시 직장인 볼링대회’가 광진구 동서울터미널에 위치한 동서울그랜드볼링장에서 개최되며, 볼링을 좋아하는 서울시 소재 직장 동호인들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대회는 4월 28일과 5월 19일 예선전, 6월 2일 결승전 모두 3일에 걸쳐 열리며, 총 68개팀이 참가하는 4인조 게임으로 진행된다. 예선전은 이틀 동안 34개팀씩 오전 오후로 나눠 하루 4게임, 팀별 총 8게임을 치르게 되며, 점수를 합산하여 상위 30개팀이 결승전에 진출하게 된다. 30개팀은 결승전에서 4게임을 치른 후 합산점수로 순위를 결정한다. 1개팀은 8명(후보포함)까지 구성할 수 있으며, 일반 직장인들의 참가 확대를 위해 동일직장이 아니라도 팀 구성을 할 수 있다. 대학 및 실업팀 선수출신은 출전할 수 없다. 참여 신청은 4월 2일부터 20일까지 서울시체육회 홈페이지에서 선착순으로 접수할 수 있다. 참가비는 팀당 10만 원이며, 시상금 등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문의 : 서울시체육회 02-490-2775 서울시볼링협회 02-490-2907 , 서울시체육회 홈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