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재활용센터 리싸이클시티&캐시에서 사실래요 파실래요

강동구 ‘리싸이클시티&캐시’ 사실래요, 파실래요?

필자는 넓은 집에서 좁은 집으로 이사하면서 짐 정리로 고민이 생겼다. 이번 기회에 남편의 조언대로 '미니멀 라이프'를 실천해보기로 했다. 미니멀 라이프는 복잡하고 번거로움에서 벗어나 단순하게 살기를 실천하는 것이다.  생텍쥐페리는 "완벽함이란 더 보탤 것이 남아 있지 않을 때가 아니라 더 이상 뺄 것이 없을 때 완성된다"라고 했다. 미니멀 라이프로 가는 길은 생각보다 어려웠다. 우선 살림 비우기를 해보면 가장 큰 문제가 '물건을 어떻게 처리할 것인가?'다. 그냥 버리기엔 아까운 물건들이 생각보다 많은 탓이다. 강동구 재활용센터는 대형폐기물  ‘원스톱드림 서비스’ 운영한다. ⓒ김민채 물건마다 사연도 많다. 입지는 않지만 추억이 있어서 버리지 못하는 옷들, 작지만 ‘다음에…’라며 살 빠지면 입으려고 10년째 간직한 옷들, 신진 않지만 아까워서 못 버리는 신발, 버리기는 아깝고 쓰지는 않는 소형가전제품 등 저마다 이유가 있다. 언젠가는 필요할 수도 있는 물건이라서 선뜻 버리지 못하고 있다면 이 기회에 정리를 한번 해보자. 생각만 했던 미니멀 라이프에 힘을 실어줄 '강동구 재활용센터 리싸이클시티&캐시'에 대해 소개한다. 강동구 리싸이클시티&캐시는 연중무휴로 운영된다. ⓒ김민채 강동구 재활용센터는 가정 내 재사용·활용이 가능한 중고물품을 유상 보상 또는 무상 수거 후 수리하거나 수선해 필요한 사람들에게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공하는 곳이다. 쓰레기 배출량을 줄여 자연과 환경을 보호하고 건전한 소비문화와 나눔을 실천하기 위함이라고 한다. 강동구 재활용센터는 고덕역 3번 출구에서 도보로 5분 정도면 금세 도착하는 거리다. 센터는 총 2개 층으로 구성되어 있다. 중고제품이지만 백화점처럼 섹션별로 잘 진열되어 있고 상품도 고퀄리티다. ⓒ김민채 재활용센터 1층은 ‘리싸이클 시티’다. TV, 냉장고, 김치냉장고, 세탁기, 에어컨 등 우리 일상생활에 꼭 필요한 가전제품들과 장롱, 침대, 소파, 장식장, 사무용 가구 등이 진열돼 있다. 제품 하나, 하나 자세...